한 여름에 마시기 좋은 와인 추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koodo
Hanson
영화 <엑시트>
영화 <사자>
박재범 콘서트
잡지

Eat & Drink Review 한 여름에 마시기 좋은 와인 추천

페이지 정보

작성자 toronto 댓글 0건 조회 339회 작성일 19-08-01 10:37

본문

따사로운 햇살이 이토록 반가울 수 있을까요? 유독 쌀쌀한 날씨가 잦았던 봄을 지나 청량하고 맑은 햇살이 온몸을 뜨겁게 감싸주는 여름이 다가왔어요. 많은 분이 무더운 날씨 속에서 잦은 야외 활동을 하실 텐데요. 이번 호에서는 이마에 맺힌 송골송골한 땀을 단번에 식혀줄 와인들을 여러분께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한여름 밤의 꿈처럼 달콤하지만 입안에 한 모금 넘기는 순간 무더운 열기를 싹 날려버릴 꿈같은 와인들을 데려왔습니다. 자, 이제 청량한 와인 한 잔과 함께 한여름 밤의 꿈을 꾸실 준비 되셨나요?
여름과 잘 어울리는 상그리아(Sangria)
'한여름에 어울리는 와인'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상그리아(Sangria)에요. 스페인어인 상그리아는 “피를 흘리는”이라는 의미가 있어요. 전통적인 상그리아가 레드와인과 과일들을 섞어 만들어 냈기 때문에 그 진한 붉은 빛에서 비롯된 명칭이기도 하며, 피는 많은 문화권에서 생명, 활력, 정력 등을 상징하기도 하지요.
이 상그리아는 고대 로마인들로부터 먹기 시작했다는 이야기가 지배적이며, 그 당시에는 과일보다는 주로 생강이나 계피 등의 향신료를 섞어 넣었다고 해요. 이 상그리아를 요즘에는 화이트 와인으로도 많이 만들며, 여러 과일과 주스 또는 당을 넣어 아주 달달하게 만들지요. 
여기서 저만의 상그리아 레시피를 공개해 드리자면, 저는 너무 무겁고 오크 숙성이 많이 되어있는 화이트와인이나 레드와인은 우선 피한답니다. 몇 가지 예를 들어보자면 화이트로는 가벼운 Riesling이나 Pinot Grigio 가 좋구요. 살짝 블러쉬한 느낌의 상그리아를 만들고 싶으시다면 로제와인도 괜찮아요. 레드와인으로는 Gamay Noir나 Spain의 Garnacha 포도품종으로 만든 레드와인들이 상그리아로 만들기에 제일 괜찮아요. 대부분 오크숙성이 많이 되어있지 않아 싱그러운 과일 향을 최대한 내기에 적합하답니다.
자 이제 와인을 고르셨다면, 원하시는 과일을 넣어주세요. 저는 최대한 다양한 색깔의 과일을 와인잔에서 보는 걸 좋아해, 사과와 딸기, 블루베리와 라즈베리 등등 다양한 색의 과일들을 쓰는 편이랍니다. 과일을 다 넣으셨다면 설탕이나 꿀 또는 오렌지 주스 등을 넣어 상그리아를 좀 더 달달하게 만들어 주시면 됩니다. 당도는 본인이 원하시는 만큼 조절하셔서 넣으시면 돼요. 상그리아를 다 만드셨다면 하루 정도는 냉장고에 넣으셔서 숙성 후 드시면 제일 맛이 좋아요. 또 상그리아를 드시기 전에 탄산수를 넣어 살짝 톡톡 쏘는 맛과 함께 드셔도 되고요. 민트가 있다면 그 민트를 상그리아 위에 살짝 얹어 주시면 맛도 좋고 보기에도 이쁜 상그리아 한 잔이 완성된답니다.  상그리아를 오랫동안 차갑게 드시고 싶으시다면 'Wine Freeze Cooling Cup'에 드시면 더욱 좋답니다.
친구분들을 집으로 초대해 상그리아 한 잔과 함께 뜨거운 여름의 무더위를 함께 날려보시는 건 어떨까요? 식사하시기 전 간단한 에피타이저와 함께 드시기에 이만한 와인이 없으며, 사실 상그리아는 어떤 음식이랑도 잘 어울린답니다. 만들기에도 간단하고 보기에도 너무 이쁜 상그리아. 올 여름에 꼭 추천드립니다.
Aveleda Vinho Verde - 당도: DRY 가성비:4점
1676654995_FZOT7im2_4f1ce4621c554b88238fa019221bf09c84dc15a0.png


| 도수 : Alcohol/Vol 9.5% 
| 원산지 : Vinho Verde, Portugal 
| 제조사 : Sociedade Agricola E. Comercial 
| 가격 : $11.45(LCBO 기준)  
| 스타일 : Light & Crisp
| 용량 : 750mL
포르투갈 북쪽에 위치한 'Vinho Verde' 지역에서 유래된 와인 스타일인 'Vinho Verde'는 포르투갈어로 그대로 직역을 하면 “Green Wine”이라는 뜻이지만 실제로는 “Young Wine”으로 통용되고 있습니다. 포도를 수확한 후 3개월에서 6개월 사이에 와인이 완성되기 때문에 화이트와인일 경우, 와인 병 안의 색깔이 약간 초록색을 띤다는 이유로 'Vinho Verde'라고 불린답니다. 실제로 'Vinho Verde'는 화이트든 레드든 어떤 스타일이든 국한되지 않고, 'Young Wine'이며 빨리 마셔야 하는 라이트한 와인들을 일컫는 포르투갈 대표적인 스타일입니다. 
그 중 'Aveleda Winery'는 1870년대부터 와인을 만들어온 Family-Owned 와이너리이며 가장 주력하는 와인 스타일이자 가장 자부심이 있는 와인 스타일이 'Vinho Verde'입니다. 상큼한 레몬 및 라임 향이 와인 첫 잔을 들이키려 하실 때 코끝으로 가장 먼저 느껴지며, 입안에서 한 모금 하시면 상큼한 사과와 배향이 입안 가득 느껴집니다. 또한 혀 양쪽으로 느껴지는 아주 높은 산도가 침을 고이게 하며 한 모금을 하고 나서도 입안에서 끝까지 레몬 향이 오랫동안 남아 있습니다. 
의외의 조합! - 세비체(Ceviche) 
1676654995_rklX4CJ2_733013e129f4630cbf00d8b891758380a5286dd9.png
이 'Vinho Verde'를 생선 살이나 오징어, 새우 등등을 얇게 잘라 레몬즙이나 라임즙에 재운 후, 잘게 다진 채소와 함께 소스를 뿌려 차갑게 먹는 세비체와 함께 드셔보시면 어떨까요? 페루를 비롯한 중남미 지역의 대표적인 음식이며 해산물을 회처럼 얇게 잘라 차갑게 먹는 음식이라 한여름에는 이만한 음식이 또 없는 거 같아요. 올여름, 세비체와 'Vinho Verde' 한 잔이면 한여름 더위를 날려버리시기에 충분할 것 같습니다.  

Gerard Bertrand Perles de Grenache Rose 2018 당도: EXTRA Dry 가성비: 4점
1676654995_V9zOD1kJ_4685c384baa6bc4500f7deebb41e17e4f8a748c2.png
| 도수 : Alcohol/Vol 12.5% | 원산지 : Languedoc, France 
| 제조사 : Gerard Bertrand 
| 가격 : $18.95(LCBO 기준)  
| 스타일 : Medium-bodied & Dry 
| 용량 : 750mL
따뜻한 프랑스 남부지역 'Languedoc'에서는 늦게 익어 늦게 수확할 수 있는 Grenache 포도품종이 매우 잘 자란답니다. 따뜻하고 건조한 기후가 오랫동안 유지되어야 포도가 익기 때문이죠. 앞서 상그리아 만들기 좋은 포도품종으로 'Garnacha'를 소개했는데요, 이 두 포도품종은 같은 포도품종이며, 프랑스어로 'Grenache', 스페인어로 'Garnacha'입니다.
'Languedoc' 지역의 주 포도품종인 'Grenache'는 묵직한 바디감에 적당한 산도와 과일 향이 매력적이며 탄닌은 낮은 편이라 로제로도 많이 만들어집니다. 또한, 특유의 톡 쏘는 후추 향이 있어 그리나슈 포도품종을 좋아하는 매니아들도 많습니다. 'Gerard Bertrand Rose'의 풍부한 과일 향이 한여름 오후, 파티오에서 쏟아지는 햇빛을 받으며 한잔하기에 너무 환상적이에요. 다른 특별한 마리아쥬 없이 이 로제 한 잔이면 한여름을 즐기기에 충분할 거에요. 

White Cliff Sauvignon Blanc - 당도 EXTRA DRY 가성비  
1676654995_7Gpfoytl_9d65874c92c6512f6a2f902c2e6e9306b21cf782.png
| 도수 : Alcohol/Vol 12.5% 
| 원산지 : New Zealand 
| 제조사 : Sacred Hill Wines Ltd 
| 가격 : $14.95(LCBO 기준)  
| 스타일 : Light & Crisp | 용량 : 750mL

뉴질랜드의 대표적인 유기농 와이너리 중 한 곳인 'White Cliff Winery'. 와인메이커이자 와이너리 대표인 Michael과 Yancey는 30년 이상 동안 자연을 헤치지 않으면서 포도를 경작할 수 있는 환경을 끊임없이 연구해 왔으며, 자연과 함께 공생하며 와인을 만드는 뉴질랜드의 대표적인 와이너리 중 한 곳입니다. Malborough 지역의 Hudson Valley에서 가장 넓은 포도밭을 소유하고 있으며 비건 와인 또는 비건 프렌들리 와인도 만들고 있답니다. 와인을 다 만든 후 찌꺼기를 걸러내는 Fining 작업 시 가장 흔히 쓰이는 매체가 에그 화이트인데요. 비건 와인은 이 계란 흰자 대신 'Clay-Based Bentonite'나 'Activated Charcoal'을 Fining 시에 쓴답니다. 혹시나 Fining 시에 에그 화이트가 와인에 영향을 미치면 어쩌나 하고 걱정하시는 분들이라면 'White Cliff Winery'의 와인들을 잘 살펴봐 주세요. 

1676654995_DKjy12AX_f293ddaa242f42875fa7788df37bed1a7dd194fe.png
의외의 조합! - 샐러드파스타 
또한 'White Cliff Sauvignon Blanc'은 아주 라이트하며, 살짝 흩날리는 꽃향기와 구즈베리향이 가득합니다  굉장히 드라이한 와인이지만 다채로운 꽃향기로 입안이 가득 채워져 무게감이 살짝 느껴지는 와인입니다. 산도 역시나 매우 높은 편이고요. 아주 차갑게 드시는 이 와인은 차가운 샐러드 파스타와도 매우 잘 어울린답니다. 오일과 후추로 살짝 버무린 익힌 파스타 면에 데친 새우와 올리브도 넣고, 방울토마토도 썰어 넣으면 여름 별미가 완성되지요. 샐러드 파스타 위에 살짝 뿌려줄 레몬즙이 'White Cliff Sauvignon Blanc'의 산도와 찰떡궁합입니다. 살짝 입맛이 없을 한여름에는 이 마리아쥬를 즐겨보시는 건 어떨까요?
Tarlant Brut Reserve Champagne - 당도: EXTRA DRY 가성비: 5점
1676654995_UGaj9dQq_d87bfec49320e15af3f7ed13a80d2b70d616cf9c.png
| 도수 : Alcohol/Vol 12% 
| 원산지 : Champagne, France 
| 제조사 : Champagne Tarlant 
| 가격 : $45.05(LCBO 기준)  
| 스타일 : Rich & Complex | 용량 : 750mL
프랑스 Champagne 지역의 수도사였던 돔 페리뇽이 겨울에 발효가 진행되지 않던 와인이 봄에 발효되어 터지는 것을 우연히 보고 영감을 얻어 샴페인이란 와인을 연구했더랬죠. 샴페인은 보통 적포도인 Pinot Noir, Pinot Meunier와 백포도인 Chardonnay, 3가지 포도품종을 블렌딩하여 만드는 것이 일반적이며 따로 빈티지가 없는 편이에요. 워낙에 기후의 변화가 심한 상파뉴지역에서는 일관된 맛의 와인을 만들기 위해 수확된 포도의 즙을 따로 보관해 놓았다가 블랜딩하는 것이 전통적이기 때문이랍니다. 
이 중 Tarlant Winery의 Brut Champagne은 아주 드라이하지만 은은한 사과나 배와 같은 과일 향이 매력적이며, 또한 2차 발효로 인한 빵부스러기 향과 토스트 향이 입안을 부드럽게 감싸줍니다. 또, 버블역시 너무 톡 쏘지 않고 부드럽고 고급스러우며, 샴페인 잔에 담겨져 있는 버블들이 시간이 흘러도 쉽게 사라지지 않고 은은하게 계속 올라오기에 미적인 아름다움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의외의 조합! - 아이스크림 
1676654995_8tqrHZKL_7fc0b2a33d4fb877baad4bf39479ffb62164aef4.png
이 'Tarlant Brut Reserve Champagne'과 바닐라 아이스크림은 저만의 한여름 시크릿 마리아쥬랍니다. 아이스크림의 달달함이 샴페인의 버블이 잡아주며 샴페인의 은은한 빵부스러기 향이 바닐라 아이스크림의 우유 향과도 너무 매력적이에요. 더운 한여름, 한여름 밤의 별과 같은 샴페인 한 잔은 어떨까요? 


CBM PRESS TORONTO 7월호, 2019
페이스북 : @cbmtoronto
인스타그램 : @cbm_press_toronto
Copyright© 2014-2019 CBM PRESS TORONTO All rights reserved.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영화 <사자>
duby side banne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02건 1 페이지
토론토 푸드 목록

깔끔하게 즐기는 보양식 닭한마리 전골 레시피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12:00, 조회: 4
:: 깔끔하게 즐기는 보양식 닭한마리 전골 레시피 ::여름철 무더위가 지속되면서, 저도 역시 체력적으로 지칠 때가 자주 있더라고요. 비교적 선선한 캐나다에 살지만, 제가 사는 토론토의 경우 여름철 꽤 더운 편이라 야외활동이 많거나 운동을 조금 무리해서 하고 나면 피로가 느껴지더라고요.역시 보양식 메뉴를 만들 때 가장 부담...

초간단 스타일 소고기 쌀국수 레시피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11:06, 조회: 9
:: 초간단 스타일 소고기 쌀국수 레시피 ::체중관리를 시작하면서 가장 끊기 힘든 유혹 중 하나가 탄수화물을 줄이는 일인데, 그중에서도 역시 면 요리를 끊는 일이 가장 힘든 일인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워낙 면 요리를 좋아하는 데다 자주 즐겼던 편이기 때문에 더욱 그런 것 같은데요. 정말 오랜만에 만들어 먹은 면 요리,...

토론토 숨겨진 맛집 설문 조사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8-14, 조회: 775
여러분만이 알고 있는 숨겨진 맛집을 알려주세요!CBM은 2주간 토론토니언을 대상으로 사람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여러분만이 알고 있는 맛집을 조사했습니다. 그 맛집을 공개합니다!'장*이'님 추천 - La Cubana⁎추천 메뉴: BBQ BEEF SHORT RIB'고*아'님 추천 - Onnki...

감칠맛나게 개운한 바지락 순두부찌개 레시피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08-13, 조회: 157
:: 감칠맛나게 개운한 바지락 순두부찌개 레시피 ::밥상에 가끔 찌개나 국 메뉴가 빠지면 서운한 분들 더러 계시죠? 저도 늘 아빠 입맛을 많이 닮아서 여러 반찬이 있는 것보다 방금 끓여 낸 시원한 국이나 찌개 하나 있는 밥상이 더 풍성하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된장찌개 정말 자주 끓여 먹는 편인데 가끔 얼큰하게...

초간단 에어프라이어 레시피 허니갈릭 쉬림프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08-12, 조회: 137
:: 초간단 에어프라이어 레시피 허니갈릭 쉬림프 ::에어프라이어 요리의 가장 큰 장점은, 바로 빠르고 신속한 조리과정과 이에 따른 결과물로 재료 본연의 맛을 잘 살릴 수 있다는 것을 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고온의 열풍이 일반 오븐보다 작은 공간 안에 돌기 때문에 조리가 더욱 빠르다는 장점이 있는데요. 그렇기 때문에 조...

상큼하게 즐기는 홈메이드 모히또 레시피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08-08, 조회: 267
:: 상큼하게 즐기는 홈메이드 모히또 레시피 ::하루의 스트레스, 바쁜 일과로 매일같이 지치는 일상 속에서 어떻게 날려보내시나요? 기분 좋게 가벼운 맥주로 시원하게 하루를 마무리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가끔은 색다른 알코올음료가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을 줄 때가 있는 것 같습니다.상큼하면서 시원한 맛, 그리고 마시기도 부담스...

여름 보양식과 어울리는 와인 4종 추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8-08, 조회: 150
뙤약볕이 내리쬐는 8월의 여름, 따사로운 햇살과 싱그러운 풀내음을 만끽하고 계신가요? 겨울이 길고 여름이 짧은 캐나다이기에 몇 달이 채 되지 않는 뜨거운 여름을 즐겁게 보내기 위해 모두들 각기 다양한 야외활동을 하실 텐데요. 하지만 잦은 야외활동으로 체력이 다하거나 기력이 쇠한 느낌이 오실 수 있으시니, 잠시 쉬어가며 체...

맛있게 매콤한 매운 소갈비찜 레시피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08-06, 조회: 238
:: 맛있게 매콤한 매운 소갈비찜 레시피 ::가끔씩은 꼭 매운 음식을 먹어 줘야 직성이 풀리시는 분들 더러 계시죠? 참 이 맛이 오묘한 게, 자극적인 매운맛 때문에 땀을 뻘뻘 흘려가며 먹으면서 맛있는 맛도 아닌 그 매운맛을 자꾸 찾게 된다는 사실이 신기할 때도 있습니다. 저는 워낙 매운 음식을 좋아하고 또 즐기는 편이라 ...

아삭한 별미 중화풍 청경채볶음 레시피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08-05, 조회: 139
:: 아삭한 별미 중화풍 청경채볶음 레시피 ::아삭한 식감, 쫄깃한 식감, 부드러운 식감, 바삭한 식감 등 요리를 즐기는 데 재미를 높여주는 식감은 전체의 "맛"의 경험에 큰 영향을 주는 요소인 것 같습니다. 또 개개인마다 선호하는 취향도 다양해서, 어떤 분은 아삭한 식감이 남아있는 채소를 좋아하는 반면...

담백하게 즐기기 좋은 닭다리 간장조림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08-01, 조회: 227
:: 담백하게 즐기기 좋은 닭다리 간장조림 ::부위별로 판매하는 닭고기 제품이 있어서 요즘 참 편리하다고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물론, 진한 국물요리를 만들 때는 여전히 닭 한 마리를 구입해서 뼈까지 오래 고아서 깊은 맛을 내지만, 평소 오븐구이나 조림 등의 다소 간단한 요리를 할 때는 선호하는 부위인 닭 다리나 날개 등...

한 여름에 마시기 좋은 와인 추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8-01, 조회: 340
따사로운 햇살이 이토록 반가울 수 있을까요? 유독 쌀쌀한 날씨가 잦았던 봄을 지나 청량하고 맑은 햇살이 온몸을 뜨겁게 감싸주는 여름이 다가왔어요.&nbs...

충청도 음식 얼큰한 돼지고기 짜글이 레시피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07-30, 조회: 190
:: 충청도 음식 얼큰한 돼지고기 짜글이 레시피 ::각 지역마다 특색 있는 음식들이 몇 가지씩 있는 것 같습니다. 저는 충청도 지역에 속하는 대전에 살았으면서도 대학생이 되어서야 알게 되었던 충청도 지역 고유의 음식이 있었는데, 바로 돼지고기 짜글이 찌개입니다. 청주 근처에는 정말 많은 전문점들이 있었는데, 별 재료가 들...

차돌박이로 맛을 낸 고기짬뽕 레시피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07-30, 조회: 83
:: 차돌박이로 맛을 낸 고기짬뽕 레시피 ::얼큰한 요리 얼마나 자주 즐기시나요? 한국인이 유난히 사랑하는 매운 요리. 저도 참 자주 즐기고 또 생각나는 편인데요. 그중에서도 간단히 해 먹기 좋은 짬뽕을 자주 만들어 먹는 편이랍니다. 주로 홍합 잔뜩 넣고 해산물을 베이스로 한 짬뽕을 가장 좋아하지만 가끔 고기 넣어 만들어...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토론토 길거리음식 전문점 Best5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7-26, 조회: 120
::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토론토 길거리음식 전문점 Best5  ::전세계의 음식을 도심 곳곳에서 즐길 수 있다는 큰 메리트를 가진 멀티플 시티 토론토. 분명 맛있는 먹거리가 가득하다는데, 도대체 어디가서 먹어야 잘 먹었다는 소리를 들을 수 있을까요? 또 막상 추천해 준 레스토랑을 가 보니 맛은 그럭저럭 괜...

매콤달콤 별미간식 닭강정 레시피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7-21, 조회: 59
:: 매콤달콤 별미간식 닭강정 레시피 ::은근히 까다로운 질문 중 하나가, 구독자분들께서 간식추천 레시피를 요청해 오실 때인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간식 아이템을 자주 만들어 요리하는 편이 아니라서 더 그런 것 같은데요. 아무래도 간식하면, 왠지 모르게 튀겨내는 요리가 항상 먼저 떠올라요. 그래서 오늘은 닭강정...

집에서 푸짐하게 즐기는 훠궈만들기 레시피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7-21, 조회: 62
:: 집에서 푸짐하게 즐기는 훠궈만들기 레시피 ::톡 쏘는 알싸한 향과 다양한 향신료에서 느껴지는 이국적인 풍미. 샤부샤부의 인기를 넘어 이제 훠궈 요리를 찾는 분들이 정말 많아지고 있습니다. 저는 마라샹궈를 통해 중국 향신료에 푹 빠져 이제는 집에서도 자주 해 먹는 요리가 되어버렸답니다.마라샹궈 페이스트와 건고...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CBM PRESS TORONTO – 2019년 8월호 (Vol.59)
CBM PRESS TORONTO – 2019년 7월호 (Vol.58)
CBM PRESS TORONTO – 2019년 4월호 (Vol.55)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