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업계 끝판왕! 교촌치킨 드디어 캐나다에 문을 연다!

본문 바로가기
Canada Korea
사이트 내 전체검색

캐나다 치킨업계 끝판왕! 교촌치킨 드디어 캐나다에 문을 연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vancouver 댓글 0건 조회 205,470회 작성일 22-12-12 14:21

본문

치킨업계 끝판왕! 교촌치킨 드디어 캐나다에 문을 연다!


요즘 K푸드의 열풍이 대단하다고 많이 느끼고 있을 것이다. 남녀노소, 그리고 인종을 넘어 많은 사람들이 K푸드에 열광을 하고 있다. 그 중에서 한국식 치킨은 그야말로 믿고 먹는 먹거리 대표 주자가 되었다. 많은 사람들이 궁금해 하던 교촌치킨이 드디어 캐나다에 문을 연다는 소식이다.


교촌치킨은 지난 1991년 구미에서 처음 문을 열었으며, 정도경영의 정신으로 정직한 맛을 소비자에게 전달하겠다는 슬로건을 가지고 현재까지 잘 운영되고 있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먹거리 기업이다. 한국 치킨업계 부동의 1위이며, 17년 연속 올해의 브랜드 대상 연속 수상을 한 한국치킨의 대표주자이기도 하다. 


교촌치킨은 오리지날, 허니콤보, 레드콤보 등과 같은 기존 대표 메뉴들은 물론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블랙시크릿 메뉴까지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많은 사람들이 학창시절, 직장생활, 또는 연애하며 즐겨 먹던 메뉴들이라 익숙한 메뉴들일 것이다. 


세계인과 함께 하는 교촌치킨은 무한한 가능성을 가지고 맛에 대해 오직 한 길을 달려나가는 글로벌 기업의 리더로써 국내를 넘어 세계 입맛의 기준이 되고 있다. 현재 교촌치킨은 아시아(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필리핀, 태국, 중국)와 북미(미국)에 진출되어 있으며, 치킨 프랜차이즈 단일브랜드로는 유일무이한 3,693억 매출을 기록하는 등 글로벌 사업에도 앞장서고 있다. 교촌치킨은 지난 2006년부터 글로벌 기업으로 발돋움 하였으며, 현재 14개국 총 67개의 해외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에 북미에서는 미국에 이어 캐나다에도 진출을 하게 되었으며, 내년 여름 직영 1호점을 광역밴쿠버 내 오픈 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408254576_IPFRjqiX_9c63d55dbb157d4c84fb0b20c28856d236b18e20.jpg


이번 교촌치킨의 캐나다 진출은 미래 인베스트먼트와 정심푸드가 협력하여 교촌치킨 본사와의 계약체결을 이루어냈다. 미래 인베스트먼트는 캐나다 서부지역에서 호텔, 주유소, 로컬 리테일 사업들은 물론 다수의 레스토랑들을 직영 운영하고 있다. 또한 정심푸드는 북미 지역으로 한국의 우수한 품질의 공산품들을 유통 판매하는 회사이며, 현재는 코스코와 로컬 마켓들에 다수의 스낵류들을 유통 납품하고 있다. 이 두 회사의 적극적인 협력과 노력으로 교촌치킨은 캐나다에 드디어 문을 열게 된 것이다. 교촌치킨 본사는 캐나다의 모든 사업권을 두 회사에 일임하기로 하였으며, 이 두 회사는 앞으로 진행될 교촌캐나다의 운영을 독점으로 맡게 될 것이다.


박태현 대표(미래 인베스트먼트)는 교촌의 캐나다 입성을 오랜 시간 준비하면서 그 과정 가운데 가맹주들이 걱정하는 부분들, 어려운 로컬 내 공급상황 등을 잘 알게 되었으며, 이를 위해 캐나다 본사에서 그 부분들을 잘 보완 할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효율적인 가맹사업을 위해서 금융, 법률, 부동산, 운송, 마케팅, 공사업체 및 재료공급업체 들을 미리 선정하고 이들과의 협력을 통하여 효과적인 가맹점 운영이 될 수 있도록 계획한다고 덧붙여 밝혔다.


교촌 캐나다는 교촌 본사와의 계약이 마무리됨에 따라 앞으로 발 빠르게 본사 설립 및 로컬 지역 선점 등을 우선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내년 상반기 직영 웨어하우스 및 본사 설립을 시작으로, 내년 여름 1호점 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다. 1호점 오픈을 기점으로 BC주와 AB주의 가맹주 모집 사업 설명회 및 세미나 등도 준비하고 있다. 가맹점을 운영하는 점주 입장에서 가장 힘들었던 부분이 재료 수급의 어려움, 가맹점 지역 광고마케팅의 한계, 프랜차이즈 본사와의 소통부족 등이라고 한다. 교촌 캐나다는 서둘러 매장을 오픈하고 늘려가는 것이 목적이 아닌, 가맹주들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미래를 계획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목적이라고 말했다.


K드라마의 열풍을 타고, KPOP의 열광적인 공연들이 자리잡고 있으며, 그 안에 K먹거리가 함께 성장하고 있다. 교촌치킨이 캐나다에 문을 열고, 많은 로컬 사람들에게도 사랑 받는 치킨이 되길 소망해본다. 


K드라마의 열풍을 타고, KPOP의 열광적인 공연들이 자리잡고 있으며, 그 안에 K먹거리가 함께 성장하고 있다. 교촌치킨이 캐나다에 문을 열고, 많은 로컬 사람들에게도 사랑 받는 치킨이 되길 소망해본다. 


교촌치킨 가맹점 및 기타 문의: info@cbmpress.com


408254576_IvjCr4gF_40b030d6f72f1e895b26aa7f0e63640d6397137c.jpg


사진제공: 교촌캐나다 홍보팀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0,178건 1 페이지
토론토 뉴스 목록

더 뮤지컬 42번가 토론토 공연 - 42nd Street: The Musical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0:22, 조회: 44
더 뮤지컬 42번가 토론토 공연 - 42nd Street: The Musicalhttps://shorturl.at/fGX02 / 입장료 유료 공연 - 어떤 이벤트 인가요?뉴욕의 가장 상징적인 거리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뉴욕을 찾는 누구나 가장 먼저 방문하게 되는 타임스퀘어 거리인 42번가, 지금의 화려함 뒤에 감춰...

에어 캐나다 일부, 화물 추적 시스템 갖춰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12-01, 조회: 28
에어 캐나다 일부, 화물 추적 시스템 갖춰바쁜 홀리데이 시즌이 다가오면서 에어 캐나다가 새로운 화물 추적 서비스를 공개했습니다. 항공사 측은 “여행 중 소지품의 이동에 대해 더 큰 확신을 갖게 해줄 것”이라며 자신감을 보였는데요. 톰 스티븐스, 에어 캐나다 고객 경험 및 운영 전략 부사장은 ...

서브웨이, 1피트 길이의 쿠키 선보일 예정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12-01, 조회: 44
서브웨이, 1피트 길이의 쿠키 선보일 예정서브웨이는 다음 주 풋롱 쿠키를 첫 출시할 예정입니다.이달 4일 전국 쿠키의 날을 기념하기 위해 토론토의 식당에서 서브웨이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풋롱 쿠키를 맛볼 수 있습니다. 운이 좋은 고객들은 서브웨이의 유명 샌드위치에서 영감을 얻은 세 가지 특별한 맛의 풋롱 쿠키를 맛볼 수 있...

캐나다 11월 실업률, 5.8%까지 상승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12-01, 조회: 59
캐나다 11월 실업률, 5.8%까지 상승캐나다 인구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높은 금리가 일자리 창출에 부담을 주면서 지난달 캐나다의 실업률은 5.8%까지 상승했습니다.캐나다 통계청은 11월 노동력 조사 결과를 발표했는데, 경제가 예측가들의 예상을 약간 웃도는 25,000개의 일자리를 추가했다는 것을 보여주었습니다...

사춘기부터 성인이 되어 지속되기도 하는 여드름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2-01, 조회: 49
청소년여드름과 성인여드름 여드름의 증상은 붉은 여드름(구진성), 곪는 여드름(화농성), 결절, 낭종 등 많은 종류별 여드름이 있습니다. 화농성여드름이란 염증과 고름이 생긴 상태로, 화농성 여드름은 구진, 농포, 결절, 낭종으로 구분 합니다. 염증이 진행될 처음에는 붉은 기가 점점 적자색으로 변하게 되고 염 증이 ...

토론토시, 불법 주차 위반 요금 최대 150% 인상 예정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2-01, 조회: 79
토론토시, 불법 주차 위반 요금 최대 150% 인상 예정앞으로는 스트릿 파킹 또는 건물 내 주차하실 때 지정된 시간이나 요금 지불에 있어서 더 신경을 쓸 필요가 있겠습니다. 토론토시가 주차 위반시 벌금을 최대 150% 올리겠다고 발표한 것인데요. 이는 현재 적용되는 도시 소유 지역에 주차했을 때 적용되는 현재 $30에서 ...

천정부지로 치솟는 식료품가격 인상 - 미국과 최대 3배 차이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2-01, 조회: 98
천정부지로 치솟는 식료품가격 인상 - 미국과 최대 3배 차이전국적인 물가상승이 올 상반기부터 하반기까지 이어지고 있지만, 그 중에서도 온타리오주 내에 있는 대형 마트의 인상은 더욱 심각한 편에 속합니다. 문제는, 대형 마트 브랜드 들이 자신들의 이익을 취하기 위해 불필요한 인상을 강행하고, 원가가 하락한 다음에도 다시 물...

캐나다 국립공원 입장료 올라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11-30, 조회: 1056
캐나다 국립공원 입장료 올라 내년부터 캐나다 국립공원 입장료가 인상됩니다. 파크스 캐나다는 언론매체를 통해 서비스 수수료 법에 따라 파크스 캐나다를 포함한 모든 ...

맥도날드, 어른들의 해피밀 출시 예정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11-30, 조회: 1093
맥도날드, 어른들의 해피밀 출시 예정맥도날드가 '어른들의 해피밀'을 캐나다에서 출시할 예정입니다.12월 11일부터 캐나다 사람들은 뉴욕 아티스트 커윈 프로스트와의 협업인 한정판 커윈 프로스트 박스를 손에 넣을 수 있습니다. 커윈 프로스트 박스(Kerwin Frost Box)라고 불리는 새로운 &qu...

구글, 캐나다 정부와 온라인 뉴스 법 합의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11-30, 조회: 1026
구글, 캐나다 정부와 온라인 뉴스 법 합의캐나다 정부가 논란이 되고 있는 온라인 뉴스 법에 대해 구글과 합의를 했기 때문에, 캐나다 사람들은 뉴스에 계속 접근할 수 있게 될 것입니다.몇 달간의 긴 협상 끝에, 구글은 자사 플랫폼에서 진행되는 캐나다 뉴스 콘텐츠를 위해 연간 1억 달러를 지원하기로 합의했는데, 이는 빅테크에...

캐나다 전역, 오로라 볼 수 있을지도…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11-30, 조회: 1198
캐나다 전역, 오로라 볼 수 있을지도…캐나다 전역의 사람들은 날씨만 협조해 준다면, 이번 주 후반에 엄청난 오로라쇼를 볼 수 있을 것입니다. 알래스카 페어뱅크스 대학 지구물리학 연구소의 오로라 예측에 따르면, 12월 1일 이른 아침 오로라가 발생할 확률이 높고, 규모는 10점 만점에 6점에 이를 것이...

캐나다 국민 3/4, 이민 증가가 주거 위기 악화한다고 생각해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11-29, 조회: 1122
캐나다 국민 3/4, 이민 증가가 주거 위기 악화한다고 생각해캐나다 국민의 대다수는 이민 증가가 주택 위기를 부채질하고 의료 시스템에 압력을 가하고 있다는 데 동의한다고 생각합니다.Legar 여론조사 회사가 발표한 새로운 연방 투표 의향 수치에서도 보수당이 집권당인 자유당에 비해 상당한 우위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

캐나다 우체국, 2023년 연말연시 배송 마감일 공개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11-29, 조회: 1072
캐나다 우체국, 2023년 연말연시 배송 마감일 공개연말연시가 빠르게 다가오고 있는 가운데, 캐나다 우체국은 올해 연말연시 배송 마감일을 발표했습니다.마감일은 12월 24일까지 선물을 전달해야 한다는 가정 하에 정해졌지만, 캐나다 우체국은 서비스 알림 사이트에서 배송 서비스에 미치는 영향과 업데이트 사항을 확인해야 한다고...

맥도날드 캐나다 'McRib' 재판매 시작..토론토 판매 매장 리스트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1-29, 조회: 1150
맥도날드 캐나다 'McRib' 재판매 시작..토론토 판매 매장 리스트대형 프랜차이즈 레스토랑 브랜드일수록, 새로운 메뉴에 대한 출시를 꺼려 하는 것이 사실입니다. 자칫, 잘못 론칭했다가는, 전반적인 브랜드 이미지가 실추되는 경우가 종종 있어서, 생각보다 대형 브랜드 체인에서 새로운 메뉴를 발표하는 일을 쉽게...

굿라이프 피트니스 헬스장에서 소셜미디어 영상 촬영 논란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1-29, 조회: 1121
굿라이프 피트니스 헬스장에서 소셜미디어 영상 촬영 논란개인 소장을 위해, 운동을 통해 변화하는 몸을 기록하는가 하면, SNS 소셜 미디어를 통해 자신의 운동 과정 루틴을 담아 게시하고자 촬영하는, 일명 '인플루언서'들을 이제는 헬스장 곳곳에서 자주 만나볼 수 있을 정도로 영상 촬영하는 모습이 쉽게 포착되고 ...

파크 캐나다, 2024 캠핑 예약 조기 오픈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11-28, 조회: 1095
파크스 캐나다, 2024 캠핑 예약 조기 오픈파크 캐나다(Parks Canada)는 방문객들이 일부 인기 있는 장소를 2024년 1월부터 캠핑 예약을 할 수 있다고 발표했습니다.대행사가 예약 시스템을 새로운 플랫폼으로 이전함에 따라 3월 12일에 예약이 시작된 2023년 캠핑 시즌보다 몇 달 빠른 것입니다.밴프와 재스퍼 ...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