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주 정부, 공중 보건 비상 사태 선포… 확진자 수 83명, 사망자 3명 추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밴쿠버 BC주 정부, 공중 보건 비상 사태 선포… 확진자 수 83명, 사망자 3명 추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CBMED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35,714회 작성일 20-03-17 18:59

본문

BC주 정부가 공중 보건 비상 사태(public health emergency)를 선포하였습니다. 

현재 BC 주는 17일 기준, 새 확진자가 83명이 추가되어 누적 확진자 수가 186명이 되었으며, 3명이 추가로 더 숨진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사망자 중 2명은 노스밴쿠버에 위치한 린 밸리 요양원에서 나온 것으로 알려졌으며, 남은 1명은 프레이저 보건 지역(Fraser Health region)에 거주하는 80대 남성으로 입원 중이었던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갑작스레 폭증한 확진자 수에 대해서, BC주 질병 관리 본부는 "지난 24 시간 동안 시행한 검사 결과만 반영한 게 아니다. 최근 며칠 사이 검사 수도 급격히 늘어났고, 검사를 하는 곳도 5곳으로 늘어났다(추후 더 늘어날 예정)"며 "특히 세인트폴 병원과 밴쿠버 종합 병원(Vancouver General Hospital)에서 나온 1차 양성 결과가 나온 표본을 BC 질병 관리 본부로 갖고 와 2차 검사를 하느라 발생한 지연이 있었고, 이렇게 뒤늦게 나온 결과들이 합쳐지면서 나온 결과"라고 설명했습니다. 또 "확정 판정을 위한 2차 검사가 밀려 있기 때문에 향후 며칠 간 이런 확진자 수 증가할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밀린 2차 검사 결과 수는 100 단위며 향후 며칠에 걸쳐 통계에 포함될 예정입니다.


 

BC 주 보건 당국은 “사람과 사람 간의 물리적 거리가 1 - 2미터가 유지되어야 하며, 따라서 클럽이나 바(bar) 같은 곳은 이 거리가 유지 안 되기 때문에 모두 무기한 휴업을 해야 한다”며 “식당과 카페의 경우 이 물리적 거리가 유지 가능한 곳은 오픈할 수 있으나, 불가능한 곳은 방문 포장 주문이나 배달 주문 서비스만 가능”하다고 전했습니다.

또 “가장 중요한 것은 국민 여러분의 협조”라며 “손을 자주 씻고, 몸이 아프면 집에 있고, 가능하면 타인과 접촉을 피해야 한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미국인 입국에 관해서는 "경제적으로 매우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있고, 하루에도 수많은 캐나다인 및 미국인들이 국경을 넘나들며 일하고 있다"며 "따라서 전면 금지를 하는 것을 주장하는 것이 아니라, 단순 관광이나 여행을 오는 미국인들을 막자는 것"이라고 입장을 전했습니다.

 

BC 주 보건 당국은 스스로 코로나19 진단을 간단하게 할 수 있는 웹사이트를 만들어 대중에 공개했으며, 지난밤 소프트 오프닝을 하고 난 이후 50만 명 이상이 웹사이트를 방문했다고 전했습니다.

자가 진단 웹사이트 주소는 다음과 같습니다.

https://covid19.thrive.health/


(사진= BC 질병 관리 본부 트위터 )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canada express
Fido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984건 1 페이지
밴쿠버 뉴스 목록

BC 주, “새 추가 확진자 92명... 총 누적 확진자 수 884명 ”

28일 기준, BC 주 내 총 누적 확진자 수는 884 명으로, 28일 92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표되었습니다.보건 관할 지역으로 분류하면, 밴쿠버 연안 보건 지역에 444명, 프레이저 보건 지역에 291명, 밴쿠버 아일랜드에 60명, 내륙 보건 지역에 ...

중국, 코로나19 확산 막기 위해 외국인 입국 금지령

중국 당국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외국 국적자(거류 허가 및 비자 소지자 포함)의 입국을 3월 28일(중국 시간)부로 한시적으로 금지하였습니다.외교관, 항공 승무원 등은 예외나, 거류 허가증을 갖고 있는 외국인조차도 입국하지 못하게 하는 것은 전에 없던 강력한 조치입니다.중국은 경제,무역, 과학 기술 분야에 종사하...

팀홀튼 밴쿠버 지점, 공중 보건 지침 안 지켜 영업 정지

밴쿠버 시청이 Pender St.와 Abbott St.에 위치한 팀홀튼 지점(108 W. Pender St.)에 영업 정지령을 내렸습니다. 영업 정지는 3월 26일부터 총 3 일 동안이며, 영업 정지 사유는 공중 보건 지침을 따르지 않았기 때문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밴쿠버 시청 관계자는 “포장 주문 및...

트랜스링크, “버스 정류장에 2 미터 거리 유지 표시”

트랜스링크가 사람들에게 물리적 거리두기 지키기를 장려하기 위해 버스 정류장에 2 미터 거리를 유지하라는 데칼을 바닥에 붙였습니다.이 데칼은 정확히 2 미터 간격으로 설 수 있도록 디자인이 되었으며, 이 데칼은 99번 B-Line 버스 정류장인 Commercial-Broadway 역에 처음으로 설치되었습니다.대중교통 당국은...

BC 주 보건 당국, “사회적 거리두기 효과가 나타나고 있어”

BC 주 보건 당국이 그동안 꾸준히 BC 주 주민에게 강조해 왔던 ‘사회적 거리두기’가 효과를 서서히 보고 있다고 전했습니다.BC 주 보건 당국은 27일 정기 보고를 통해, 다른 지역 및 나라와 비교하는 모델링을 선보이며 “사회적 거리두기 효과가 서서히 나오고 있다”며 &ldqu...

캐나다 중앙은행, 기준금리 0.25%로 긴급 인하…국채·CP 매입 개시

2주만에 0.25%로 추가 인하, 사실상의 하한국채 및 CP 매입 개시캐나다 중앙 은행(BOC: Bank of Canada)이 27일, 코로나19로부터 경제를 보호하기 위해 기준 금리를 추가로 인하했습니다. 캐나다 중앙 은행은 예정에 없던 통화 정책 회의를 거쳐 기준 금리인 오버나이트 금리를 0.75%에서 0.25%로 인...

캐나다 연방 정부, “중소기업에게 임금 75% 지원할 것”

저스틴 트뤼도 캐나다 총리가 27일 기자 회견을 통해, “캐나다 연방 정부는 중소기업 대규모 정리해고를 막기 위해 직원 임금 75%를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지원은 2020년 3월 15일로 소급 적용됩니다.이날 트뤼도 총리는 중소기업을 돕기 위한 정책으로, 4만 불을 무이자로 1년 대출이 ...

서비스 캐나다, 전국 모든 지점 무기한 폐쇄

많은 서비스 센터가 문을 닫고 있는 가운데, 서비스 캐나다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국 모든 지점 문을 닫기로 결정했습니다.  아흐메드 후센(Hussen) 캐나다 가족·아동·사회개발부 장관은 “코로나19 유행으로 나라 전체가 전무후무한...

Telus, “저소득층 가정, 인터넷 요금 면제”

캐나다 대표 이동통신 및 인터넷 회사 Telus가 코로나19 유행에 대응해 저소득층의 인터넷 요금을 자동으로 면제하겠다고 밝혔습니다.해당 요금 면제는 ‘Internet for Good’ 프로그램을 듣는 저소득층에 한해 진행되며, 면제는 2 달치입니다.Telus 측은 “저희 Telus는 그동...

BC Liquor Stores, “앞으로 일요일은 휴무, 그 외에는 11 am – 7 pm”

BC 주류 판매점(Liquor Store)에서 코로나19 유행 대응책으로 영업시간 단축 및 일요일 휴무로 노출을 최대한 자제하며 운영하겠다고 발표하였습니다.BC 주류 판매점 측은 모든 매장 카운터에 플랙시글래스를 설치해 종업원과 손님의 1차 접촉을 막고, 돌아오는 일요일인 3월 29일부터 일요일 영업은 하지 않겠다고 밝혔...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코로나19 확진

영국 왕세자에 이어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또한 코로나19에 감염되었다는 소식입니다. 존슨 총리는 27일(영국 시간) 본인의 트위터에 "가벼운 기침과 열 증상을 보여 코로나19 검사를 맡았는데,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현재 자가 격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검사 결과 확진 판정...

2020 혁오 밴쿠버 콘서트, 코로나19로 취소

한국 대표 인디 밴드, ‘혁오 밴드’의 밴쿠버 콘서트가 코로나 19 유행으로 인해 취소되었습니다.주최측 MRG는 “코로나19 전 세계적 확산으로 인해 안전 및 여행 가능성이 불투명해져 부득이하게 혁오 밴드 2020 북미 투어를 취소하게 되었다”며 “어려운 결정이었지만,...

BC 주 정부, "공중 보건 관련 지침 어길 시, 벌금 최대 2만 5천불 또는 징역"

BC 주 정부는 26일부로 “공중 보건 관련 정부 지침을 따르지 않은 주민은 벌금 최대 2만 5천 불 또는 징역에 처할 것”이라고 공표했습니다. 이러한 정부 지침은 50명 이상의 모임 금지, 식당 내 취식(파티오 취식 포함) 금지, 미용실·스파·마사지샵 등의 서비스 업체 휴업...

BC 주 질병 관리 본부, “확진자 66명 추가, 사망자는 없어”

BC 주 질병 관리 본부가, 26일 오후 3시 정기 브리핑을 통해, 추가 확진자가 66명 추가 되어 BC 주 총 누적 확진자 수가 725명이 되었다고 밝혔습니다.밴쿠버 연안 보건 지역에 359명, 프레이저 보건 지역에 241 명, 밴쿠버 아일랜드 보건 지역에 52&nb...

캐나다 정부, “의무 격리 불이행 시 벌금 최대 100만 불 또는 징역”

캐나다 연방 정부가 캐나다에 입국한 뒤 14일-의무 격리를 시행하지 않다 적발되면 벌금 최대 100만 불 또는 징역형에 처한다고 발표했습니다.의무 격리는 코로나19 감염 증상 유무와 관계없이 무조건 해야 하며, 3월 26일 자정부터 적용된 규정입니다.캐나다 연방 정부는 "의무 격리를 불이행한 사람은 최대 75만 ...

올림픽 연기 직후, 도쿄 확진자 수 2배 증가

지난 24일, 2020년 도쿄올림픽이 연기된 이후, 도쿄 등 대도시를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폭증하고 있다는 소식입니다.도쿄 도지사는 지난 3월 25일 기자회견을 통해서 "코로나19 감염 폭발 중대 국면"이라며 "가능한 재택근무를 하고 주말과 밤에 불필요한 외출을 하지 말 것"...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NO. 422 / MARCH.04
NO. 421 / FEBRUARY.05
NO. 420 / JANUARY.08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