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퀴틀람센터에 국밥전문점 '뚝배기' 지난 8월 25일 오픈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밴쿠버 코퀴틀람센터에 국밥전문점 '뚝배기' 지난 8월 25일 오픈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CBMjason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7,944회 작성일 22-08-26 16:52

본문

한국인의 입맛! 뚝배기가 사로 잡는다

코퀴틀람센터에 국밥전문점 뚝배기 지난 8월 25일 오픈


한국 사람이라면 누구나 좋아하는 음식이 있다. 남녀노소 그리고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든든하게 뱃속을 따뜻하게 채워주는 국물과 건더기, 겉절이 김치와 깍두기를 곁들여 먹는 환상의 조합, 바로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음식 중 하나인 국밥이다.


뚝배기 레스토랑은 국밥전문점으로써 지난 6월부터 본격적인 레노베이션 공사를 진행하였다. 기본적으로 천장, 바닥은 물론 내부시설과 주방시설까지 모두 새롭게 교체작업을 진행하였다. 이로 인해 내부는 100석 규모의 거대하고 쾌적한 식사공간이 만들어졌으며, 주방은 이전과는 다른 최신식의 주방설비 및 주방기구들이 들어서게 되었다. 이뿐만 아니라, 고품질의 식기류 세트들도 준비하여, 손님들이 식사하기에 최적의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모든 것을 준비하였다. 


뚝배기 코퀴틀람 지점의 에릭 대표는 이번 공사에서 가장 초점을 두고 진행했던 곳이 바로 주방이라고 말할 정도로, 뚝배기의 주방은 넓고 유용하며 깨끗하고 완전했다. 특히, 국밥의 생명인 육수를 만들기 위해 필요한 대형 화구 불판은 물론, 손님들에게 음식제공이 되기 직전까지도 펄펄 끓여 나가기 위한 중형 화구 가스불판이 총 30여개 이상 만들어져 있다. 그렇기때문에 많은 손님들에게 양질의 국밥을 동시에 제공할 수 있다는 것이 뚝배기 주방의 가장 큰 장점이라고 에릭 대표는 추가로 설명했다.


408254576_fGueR9ji_7a0b0eadc58a1c67ca4da5c15c47b5fd0948ef08.jpg


408254576_DbI8oC7p_4f88af49f27c470e4c1f28fb366e78522de58985.jpg


지난 8월 25일, ‘뚝배기’ 국밥전문점이 많은 사람들의 기대와 사랑을 받으며 드디어 오픈하였다. 소프트 오픈임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여 뚝배기의 다양한 종류의 국밥을 나누며, 즐거운 담소의 자리를 가지게 되었다. 설렁탕, 순대국밥, 내장국밥, 섞어국밥, 돼지국밥, 도가니탕, 떡만두국, 우거지해장국, 곱창순두부, 부대찌개 등, 뚝배기의 대표적인 국밥들은 물론 찐만두, 해물파전, 보쌈, 족발, 잡채 등 다양한 한식들을 맛보기 위해 이 날 많은 사람들이 방문하였다. 특히, 저녁시간에는 30분 정도 대기시간이 생길 정도로 많은 분들이 이곳을 방문하였다.


요즘 로컬에서도 K푸드가 최고의 인기라는 것을 다시 한번 실감하게 되었다. 찾아온 고객들을 보니 한국 사람들은 물론 로컬 사람들까지도, 많은 사람들이 뚝배기의 음식들을 즐기며 행복한 시간들을 보내고 있었다. 또한, 입구를 들어서자마자 화분, 나무 및 화환들은 흡사 이곳이 식물원인지 느껴질 정도로 빼곡하게 위치해 있었다. 이미 뚝배기 레스토랑이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음을 잘 알 수 있었다.


408254576_AIH1Fy8h_d16ec0d58e914342b16ab1276f77e8579c2729d3.jpg


뚝배기 코퀴틀람 지점의 모든 직원들은 바쁜 가운데에서도 미소를 잃지 않고 찾아온 손님들 한분 한분 응대해 주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뚝배기의 철학은 재료에 충실하고 정성과 애정을 담아 준비하는 조리과정에 초점을 두고 있다. 가장 신선하고 좋은 재료만이 본연의 맛이 잘 우러나고 깊이 있는 맛이 전달된다는 그들만의 철학이 있다. 주방에서는 사골육수가 48시간 동안 끓이고 식히고를 반복하여 기름을 걷어내고, 이렇게 반복된 작업으로 국밥의 기본인 양질의 육수가 탄생한다. 또한, 매일 아침 겉절이 김치는 물론 깍두기와 정갈한 밑반찬까지, 뚝배기의 주방 식구들은 손님들이 방문하기 한참 전인 아침 시간부터 매우 분주하게 음식 준비를 한다. 


뚝배기는 8월 25일 소프트 오픈을 시작으로, 9월 1일 정식 그랜드 오픈을 준비하고 있다. 그랜드 오픈 기념으로 9월 1일부터 7일까지, 일주일간 찾아오는 모든 손님들에게 식사한 금액에 상관없이 20프로의 리워드 기프트카드 증정 및 위생 물티슈 증정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리워드로 받은 기프트카드는 언제든지 뚝배기를 방문하여 재사용이 가능하다.


밴쿠버에 K푸드의 바람이 불고 있는 지금, 앞으로 뚝배기가 한국 사람들은 물론 캐나다 현지 로컬 사람들의 입맛까지 사로 잡는 “한국의 대표 음식점”이 되길 기대해 본다.


(사진출처: 뚝배기 코퀴틀람 지점 제공)



뚝배기 코퀴틀람 지점

Dookbaeki Korean Restaurant YVR

3055 Anson Ave. Coquitlam

604 474 0707



영업시간

월요일: 휴무

화요일~토요일: 11am ~ 10pm

일요일: 11am ~ 9pm



뚝배기 메뉴보기

홈페이지 http://www.dookbaeki.ca/coquitlam/ 바로가기

인스타그램 https://www.instagram.com/dookbaeki.yvr/ 바로가기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Entertainment
Rhuzz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0,573건 1 페이지
밴쿠버 뉴스 목록

지난해 가장 인기 있던 중성적인 아기 이름은

지난해 가장 인기 있던 중성적인 아기 이름은 남아는 남아스럽고, 여아는 여아스러운 이름을 선호했던 세상도 조금씩 바뀌고 있는 것 같습니다. 이름만으로 한 번에 성별을 구별하기 힘들 만큼 중성적인 이름을 아기 이름으로 지어주고 싶은 젊은 부부들이 많아지는 것 같은데요.  이처럼 ...

캐나다 플레이스 드론 쇼, 전면 취소돼

캐나다 플레이스 드론 쇼, 전면 취소돼 많은 기대를 모았던 캐나다 플레이스의 드론 쇼가 전면 취소되고 말았습니다.  지난 금요일 밤부터 캐나다 플레이스의 하늘을 밝히기로 했던 드론 쇼가 행사 직전 취소되었는데요. 이어진 토요일 밤 행사도 취소되었습니다.  주최 측은 &...

인기 있는 Tums 제품,유리 섬유 오염으로 인해 리콜

11월 30일 수요일, 캐나다 식품 검사국(CIFA)은 오염으로 인해 많은 Tums 제품이 회수되고 있다고 발표했습니다.로트명 HA7H, NPN 01970240과 함께 12정 3롤로 판매된 Tums Peppermint Regular Strength 알약이 회수되었습니다. 일부 알약에 유리 섬유 조각과 종이 및 알루미늄 호...

임윤찬, NYT 선정 올해 10대 클래식 공연

임윤찬, NYT 선정 올해 10대 클래식 공연 지난 6월 세계적인 국제 콩쿠르에서 최연소 우승을 차지한 임윤찬 피아니스트가 뉴욕타임스(NYT)가 선정한 '올해의 10대 클래식 공연'에 선정됐습니다. 한국의 피아노 임윤찬이 계속해서 그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고 있는 가운데 지난 6월, 그는 ...

에밀리 카 유학생들, 등록금 인상에 항의

에밀리 카 유학생들, 등록금 인상에 항의에밀리 카 대학의 유학생들은 등록금의 대폭적인 인상에 대해 항의 시위를 벌였습니다.2030년 에밀리 카에 입학하는 유학생들은 30%의 등록금 인상을 마주하게 됩니다. 에밀리 카 학생연합은 이것이 추가 5,491.35달러에 달한다고 말합니다.파업은 당초 11월 30일 수요일 오후 2시...

텀스(Tums), 섬유 유리 오염으로 리콜

텀스(Tums), 섬유 유리 오염으로 리콜속이 불편할 때 우리는 먼저 텀스부터 찾습니다. 지난 수요일(30일), 캐나다 식품 검사국은 오염 문제로 많은 텀스가 회수되고 있다고 발표했습니다. HA7H, NPN 01970240과 함께 1박스에 12정 세 롤이 들어있는 텀스 페퍼민트 레귤러 스트랭스가 시장에서 리콜되었...

메트로 밴쿠버 고속도로, 폭설주의보 발효

메트로 밴쿠버 고속도로, 폭설주의보 발효BC주는 폭설로 메트로 밴쿠버 고속도로에 대해 ‘필수적인 여행만’ 할 것을 촉구하고 있습니다.많은 메트로 밴쿠버 운전자들은 지난 화요일(29일) 폭설로 악몽 같은 통근이 아직 가시지 않고 있습니다. 주정부는 오늘 또 눈이 많이 내릴 예정이므로 고속도로 이용을 자...

밴쿠버, 외국인들이 살기 나쁜 도시들 중 하나로 선정

밴쿠버, 외국인들이 살기 나쁜 도시들 중 하나로 선정 밴쿠버는 국제 방문객들에게 매력적인 목적지일 수 있지만, 2022 Exat City Ranking에 따르면, 밴쿠버는 외국인들에게 세계에서 가장 나쁜 도시들 중 하나입니다. 인터네이션스는 각 지역의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다양한 기준을 통해...

눈 폭풍 속 퇴근길 난리, 집 가는 데 5시간..

눈 폭풍 속 퇴근길 난리, 집 가는 데 5시간.. 지난 화요일 밤 대폭설 속에 도로 위 차량들도 꽁꽁 얼었는데요. 밴쿠버의 사우스 코스트 지역을 휩쓴 눈보라로 인한 교통 체증은 12시간 가까이 지속되었습니다. 이로 인해 로워 메인랜드에서 통근하는 사람들이 몇 시간 동안 발이 묶여야 했는데요.&n...

트랜스링크, 3년간 전기차 150대 늘릴 것

트랜스링크, 3년간 전기차 150대 늘릴 것 트랜스링크가 기후 계획의 일환으로 향후 3년간 약 150대 이상의 전기 버스를 추가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는 2050년까지 순 제로 배출이라는 목적에 도달하기 위한 것으로 전해집니다. 현재 트랜스링크가 소유한 전기 버스 차량은 4대입니다.&nbs...

밴쿠버 의사, 3년 동안 MSP에 청구 금지

밴쿠버 의사, 3년 동안 MSP에 청구 금지 BC 대법원은 밴쿠버 의사가 3년 동안 MSP에 청구하는 것을 금지하고 최소 68만 2,744달러를 갚으라고 판결을 내렸습니다. BC의 의학 미생물학자인 네비오 시몰라이 박사의 BC주 의사 면허는 수십 년간의 부정행위와 부정한 청구 후 영구적으로 취소되었습니다. 보건부...

유학생 할인 혜택 정리(+송금 수수료)

유학생 할인 혜택 정리(+송금 수수료) 안녕하세요, 모인 해외송금입니다.생활비, 렌트비 송금하면서높은 수수료에 부담을 느꼈던'유학생/교환학생/어학연수생' 이신가요?학생 분들을 위한 모인의 혜택,유학생, 어학연수생, 교환학생이라면 학생인증을 통해졸업할 때까지 4년간 수수료 무료 혜택을 신청...

캐나다, 오늘부터 도입된 새로운 치과 혜택 프로그램, 신청 방법은?

캐나다의 새로운 치과 혜택 프로그램이 오늘부로 시작되어, 마침내 가족들이 매우 필요로하는 치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입니다. 임시 Canada Dental Benefit은 Bill C-31이 이달 초 왕실의 동의를 받은 후 법으로 제정되었습니다.오늘부로 신청이 가능하므로 알아야 할 사항과 신청 방법은 다음과...

팬데믹, 캐나다인들의 출퇴근 방식에 큰 영향

팬데믹, 캐나다인들의 출퇴근 방식에 큰 영향코로나19가 유행하는 동안 여러분의 출퇴근은 어떻게 바뀌었나요. 팬데믹은 캐나다인들에게 다방면에 많은 영향을 미쳤습니다. 우선 순위가 바뀌었고, 우리의 일상도 큰 변화를 겪었습니다. 통근 방식도 극적으로 변화시켰습니다.캐나다 통계청은 봉쇄, 실직, 코로나19 규제 등이 ...

캐나다 크리스마스 마켓, 세계 최고 리스트에 선정

캐나다 크리스마스 마켓, 세계 최고 리스트에 선정세계 최고의 크리스마스 마켓 리스트에 캐나다도 선정되었습니다. CNN은 최근 세계 최고의 크리스마스 마켓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했고, 토론토의 디스틸러리 윈터 빌리지가 리스트에 포함되었습니다. 북미에서는 토론토와 뉴욕이 리스트에 올랐습니다. 50피트 길이...

캐나다 렌트비 보조금, 내달 12일 시행

캐나다 렌트비 보조금, 내달 12일 시행요즘 생활비는 감당하기 힘들 정도로 부담이 되고 있습니다.휘발유와 식품 가격 등 캐나다인들은 인플레이션의 압박을 느끼고 있습니다. 특히 지난 한 해 급격하게 오른 렌트비에 대한 부담감은 극도에 달하고 있습니다. 연방 정부는 이달 초 서민들의 생활 안정 목적으로 렌트비 보조 ...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NO.455 / NOVEMBER.09
NO.454 / OCTOBER.05
NO.453 / SEPTEMBER.07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