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타리오, 캐나다에서 집 구매하기 최악의 주로 뽑혀

본문 바로가기
Canada Korea
사이트 내 전체검색

캐나다 온타리오, 캐나다에서 집 구매하기 최악의 주로 뽑혀

페이지 정보

작성자 Toronto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134회 작성일 23-09-18 10:44

본문

새로운 연구가 캐나다에서 집을 사기에 최악의 장소를 밝혔고, 여러분을 놀라게 할지도 모릅니다. 최근, MetroVancouverHomeSource에서 실시한 새로운 연구가 캐나다의 각 주의 순위를 정하기 위해 각 지방의 평균 집값과 연소득을 조사했다고 전했습니다. 


브리티시 컬럼비아의 주택 시장이 감당할 수 없는 가격으로 상승하면서 연일 헤드라인을 장식하고 있는데요, 실제로 온타리오 주는 100점 만점에 20.97점을 받아 사실상 상황이 더 안 좋은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온타리오 주의 평균 집값은 931,870 달러인 반면, 평균 연간 수입은 41,690 달러로 밝혀졌는데요, 높은 보육비, 음식비, 그리고 높은 생활비는 상황을 더 악화시키는 요인으로 꼽히고 있습니다. 하지만 온타리오 주는 10개의 주 중에서 가장 낮은 의료비를 가지고 있다고 보고서는 발견했습니다. 


집을 구매하기 가장 어려울 것이라고 예상되었던 BC주는 예상대로, 2023년의 평균 주택 비용은 온타리오 주보다 높고 앨버타 주보다는 평균 주택 구입 비용이 두 배 가량 높아 모든 주에서 가장 비싸지만, 평균적으로 주택담보대출 보험료가 가장 낮아서 온타리오 주보다는 집을 구매하는 것이 더 수월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이 연구는 "BC주는 높은 생활비 외에도 평균 집값이 996,460달러로 가장 높고, 대중교통과 의료, 교육비가 가장 비싼 지역"이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받고 있고 정부 또한 많은 홍보를 하고 있는 앨버타 주는 다른 지역에 비해 여전히 높은 소득세, 수도, 보험, 그리고 의료 비용을 가지고 있고 구입할 수 있는 집의 수는 많지 않다고  밝혔는데요, 앨버타 주의 평균 집값은 447,444달러이고, 앨버타 주는 연수입이 44,850달러로 10개 주 모두에서 두 번째로 높은 연평균 소득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아래는, 집을 사기 쉬운 지방의 전체 순위와 평균 가격입니다.

  1. 뉴펀들랜드 래브라도 ($291,806)
  2. 뉴브런즈윅 ($289,785)
  3. 프린스에드워드 섬 ($388,844)
  4. 노바스코샤($411,784)
  5. 매니토바 주 (360,373 달러)
  6. 퀘벡 (483,573 달러)
  7. 서스캐처원 ($303,260)
  8. 앨버타($447,444)
  9. 브리티시컬럼비아(996,460달러)
  10. 온타리오(931,870달러)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조아요
SSLC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3,663건 1 페이지
밴쿠버 뉴스 목록

테일러 스위프트 테마, PNE 에라스 나이트 이벤트

테일러 스위프트 테마, PNE 에라스 나이트 이벤트밴쿠버의 PNE에서 6월 15일 토요일 테일러 스위프트를 테마로 한 특별한 밤 플레이랜드 에라스 나이트를 개최한다.이 마법 같은 밤에는 독특한 간식, 라이브 엔터테인먼트, 테이 테이 콘서트 티켓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에라스 나이트는 스릴을 찾는 분들을 위해 플...

트럭 스톱 콘서트 시리즈, 다니엘 웨슬리로 막을 열어…

트럭 스톱 콘서트 시리즈, 다니엘 웨슬리로 막을 열어… 레드 트럭 비어 컴퍼니와 함께 하는 트럭 스톱 콘서트 시리즈가 8년째를 맞이하여 다시 돌아왔다. 다양한 현지 및 해외 공연자들로 구성된 이 야외 콘서트 시리즈는 밴쿠버 다운타운의 중심부에서 음악, 음식 및 맥주를 함께 즐길 수 있다. 레...

지구상에서 보기 힘든 백곰을 볼 수 있는 여행

지구상에서 보기 힘든 백곰을 볼 수 있는 여행 그리즐리 베어를 가까이에서 안전하게 볼 수 있는 그레이트 베어 롯지(Great Bear Lodge)는 버킷리스트에 넣어야 할 장소이다. Great Bear Rainforest 내에 위치한 이 수상 롯지는 지구상에서 보기 힘든 커머드(Kermode) 백곰을 볼...

스탠리 파크 미니어처 기차, 7월 3일부터 연장 운행해…

스탠리 파크 미니어처 기차, 7월 3일부터 연장 운행해…스탠리 파크 미니어처 기차는 여름을 맞이해 운행 일정을 연장한다. 7월 3일부터 노동절까지 공휴일을 포함해 수요일부터 금요일 평일 운행이 추가되어 수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연장 운행된다. 7월 1일까지는 주말에만 운행된다. 스탠리 기차는 매...

키칠라노 비치 해변 전망을 자랑하는 레스토랑, 보트하우스

키칠라노 비치 해변 전망을 자랑하는 레스토랑, 보트하우스 해변 전망과 맛있는 해산물 요리 전문 레스토랑이 있다.더 보트하우스 레스토랑은 1981년부터 신선한 해산물과 해안가 전망이 가능한 콘셉트를 선보이고 있다. 현지 및 전 세계에서 공급되는 해산물로 만든 메뉴들은 최고급 스테이크와 최고급 BC주 VQA 와인과 ...

올 여름 도전! 10일간의 대규모 휘슬러 산악 자전거 축제

올 여름 도전! 10일간의 대규모 휘슬러 산악 자전거 축제크랭크웍스가 올 여름 10일간의 대규모 산악 자전거 축제를 위해 휘슬러로 돌아온다.스램, 맥시스, 휘슬러 산악 자전거 파크가 자랑스럽게 선보이는 이 국제 페스티벌은 산악 자전거의 최고를 선보이는 멀티스톱 국제 페스티벌로, 7월 19일부터 7월 28일까지 휘슬러에서 ...

포춘 사운드 클럽, 15주년 기념 스페셜 공연 열어…

포춘 사운드 클럽, 15주년 기념 스페셜 공연 열어…차이나타운에 위치한 포춘 사운드 클럽(Fortune Sound Club)은 올해로 개관 15주년을 맞이한다. 자메이카 댄스홀의 전설적인 가수 낸시 시스터가 6월 14일 금요일 개장 15주년 기념 공연을 이끈다. 그녀는 “밤밤”을...

밴쿠버 최고의 립 마스터와 함께 하는 ‘SummerCamp Rib & Music Fest’

밴쿠버 최고의 립 마스터와 함께 하는 ‘SummerCamp Rib & Music Fest’립과 음악을 사랑하는 사람들을 위한 축제가 온다.6월 21일부터 23일까지 서머캠프 립 & 뮤직 페스티벌이 조나단 로저스 공원에서 열린다. 밴쿠버 최고의 립 마스터들이 참여하는 BBQ 행사이다. 립...

어휘력을 늘리는 방법 -6

원더풀 밴쿠버! 바로 써먹는 캐나다 정착 영어 27' 어휘력을 늘리는 방법 -6'지난 연재에 이어 이어동사(동사+전치사, 동사+부사가 이어져 동사역할)를 활...

콩나물 이야기 1 - 봄에 먹는 콩나물은 상화(上火)를 막을수 있다

우밴유 의학칼럼 – 콩나물 이야기 1 - 봄에 먹는 콩나물은 상화(上火)를 막을수 있다. 안녕하세요? 다운타운 청한의원-신의학네트워크 원장 Dr. Spencer 입니다. 여러가지 맛있는 음식이 풍성한 21세기에&n...

반려견을 위한 최고의 파티, 밴쿠버 바크 파크

반려견을 위한 최고의 파티, 밴쿠버 바크 파크이번 주말에는 반려견들을 위한 최고의 파티가 찾아온다.제3회 연례 바크 파크가 6월 15일 토요일 벤탈 센터의 옥상 공원에서 열린다. 행사에는 참가자들을 위한 라이브 엔터테인먼트, 주인들을 위한 음식과 음료, 반려견을 위한 간식 등이 제공된다. 바크 파크는 밴쿠버 중심...

캐필라노 몰 푸디 페스트 2024, 더욱 풍성해진 푸드 트럭으로 돌아와…

캐필라노 몰 푸디 페스트 2024, 더욱 풍성해진 푸드 트럭으로 돌아와…캐필라노 몰 푸디 페스트가 올해 더 풍성한 음식을 가지고 돌아온다.올해로 4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축제는 6월 15일 토요일부터 주말 동안 진행된다. 가족 친화적인 무료 행사로 현지 레스토랑들이 제공하는 맛있는 음식과 재미있는 엔터테인먼트가...

태양의 서커스 ‘에코’, 티켓 플래시 세일에서 파격적인 할인

태양의 서커스 ‘에코’, 티켓 플래시 세일에서 파격적인 할인할인된 가격으로 태양의 서커스 에코 티켓을 구매할 수 있는 기회가 찾아온다. 전 세계적으로 큰 호평을 받고 있는 태양의 서커스는 올 가을 10월 9일부터 12월 15일까지 밴쿠버에서 열린다. 태양의 서커스는 6월 13일 오전 1시부터...

콩코드 퍼시픽, 밴쿠버 하늘을 수놓을 멋진 드론 쇼

콩코드 퍼시픽, 밴쿠버 하늘을 수놓을 멋진 드론 쇼하늘을 수놓는 화려한 드론 쇼가 콩코드 퍼시픽 드래곤 페스티벌에서 펼쳐진다.6월 22일 토요일 오후 9시 30분 사이언스 월드 옆 이스트 폴스 크릭 상공에서 열리는 드론 쇼는 축제 첫 날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이틀간의 무료 행사 기간 동안 스릴 넘치는 레이스와 라이브 콘서...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손열음, 캐나다의 국립 아트 센터 (National Art Centre) 에서 공연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손열음이 이번 6월 12일부터 13일 이틀간 캐나다의 국립 아트 센터 (National Art Centre) 오케스트라팀과 협연 공연이 이루어집니다. 현존하는 음악가중 가장 주목받는 두 사람인 세계적인 한국인 피아니스트 손열음, 그리 포트투칼 출신 지휘자인 조아나 카르네이로와 함께 스트라빈스키의 ...

주캐나다문화원, 통쾌한 추적극 ‘시민덕희’ 상영

주캐나다한국문화원은 6월 19일(수)부터 6월 25일(화)까지 <시민덕희>(2024, 감독 박영주)를 온라인으로 상영합니다. <시민덕희>는 보이스피싱을 당한 평범한 시민 ‘덕희'(라미란 분)에게 사기 친 조직원 ‘재민'(공명 분)이 구조 요청을 하면서 벌어지는 통쾌...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CBM PRESS NO.474/ 2024 - JUNE
CBM PRESS NO.473 / 2024 - MAY
CBM PRESS NO.472 / 2024 - APRIL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