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급변하는 교육 환경에 따른 분석과 대책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칼럼 코로나19로 급변하는 교육 환경에 따른 분석과 대책

페이지 정보

작성자 CBMED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21,087회 작성일 20-06-29 18:40

본문

코로나19로 급변하는 교육 환경에 따른 분석과 대책

 

코로나19로 급변하는 교육 환경 때문에 많은 학생들과 학부모들이 미래에 대한 걱정과 불안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학교 수업이 온라인 방식으로 바뀌어 자녀 교육에 대한 부모의 불안감이 더욱 커졌습니다. 이러한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엘리트 학원이 현재 정부의 지침과 방향성을 분석하여 현황에 맞는 공부 방법과 교육 방향에 대해 조언을 드립니다.

 

BC주 6월 1일부터 선택적 등교, 9월에는 모든 학생 정상 등교를 목표

BC주는 지난 5월 발표된 단계별 학교 개방 방침에 따라 6월 1일부터 원하는 사람에 한하여, 유치원부터 5학년을 대상으로는 단축된 시간으로 대면 수업을 50% 진행하게 되며, 6학년부터 12학년까지는 일주일에 하루 등교할 수 있는 옵션을 줍니다. 

이러한 단계별 학교 개방 방침은 9월에 모든 학생들을 정상 등교할 수 있게 하는 것이 목표입니다. 하지만 현재 학교를 재개한 퀘백주 및 해외 사례를 보면, 만반의 준비 없이 학교를 개방했을 때 학교 내 코로나19 감염 확산 위험을 피할 수 없음을 볼 수 있습니다. 

 

BC주 학교 코로나19대비 방침

BC주 학교는 다시 개방하기 전에 60개의 학군별로 보건 및 안전 계획을 주에 제출하여 승인을 받았으며 웹 사이트에 게시될 예정입니다. 학교는 또한 BC주 보건 담당관의 지침을 준수해야 합니다. 여기에는 하루에 두 번 이상 자주 접촉하는 표면 청소가 포함되며, 직원, 학생 및 학부모는 매일 자가 건강 진단을 하도록 하고 건강에 이상이 있다면 집에 머물도록 지시합니다.

교사와 학생들은 수업 시간에 개인 보호 장비를 착용할 수 있으며, 몇몇 학교는 등교 시 학교 밖에서 선생님을 만나 학교 내 설치된 화살표를 따라 지정된 경로로만 반으로 이동하는 등, 물리적 거리를 유지하기 위한 규칙을 추가하였습니다.

 

여전히 남아 있는 위험성

일부 BC주 교사와 학군은 이러한 규칙이 학생들과 교사들을 코로나19로부터 완전히 보호할 수는 없다고 경고하고 있습니다. 노스 밴쿠버 학군은 “학교 내 2 미터 간격을 유지하라는 지시는 현실적으로 완전한 실행이 불가능하다. 아마 제대로 지켜지기 힘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급변하는 환경, 우리 아이는 어떻게 해야 하나?”

매일같이 달라지는 정부의 지침에 피로와 불안을 호소하는 학부모들이 늘고 있습니다. 이런 때일수록 전문기관의 조언을 듣고 변화하는 교육 환경에 따른 미래 입시 동향에 대해 미리 알고 맞는 대책을 세우는 것이 중요합니다. 

북미 최대 민간 교육기관인 엘리트 학원은 급변하는 교육 환경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과 발 빠른 분석으로 학생들에게 최상의 교육 환경을 제공합니다. 다가오는 여름 엘리트 학원은 다음과 같은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합니다.

 

엘리트 학원 2020 여름 특별 프로모션

  • 8~12학년 대상, 온라인 수업을 통한 BC주 학점 획득 (한국에서도 수료 가능)
  • Ivy League SAT반: 아이비리그 대학 출신의 명강사들로 구성된 특별반 오픈

 

2020 엘리트 여름 Boot Camp 프로그램 안내: 

http://www.eliteprep.ca/blog/2020/05/19/2020-smbc-k/ 

 

2020 캐나다 명문대 합격자 리스트(엘리트 캐나다 학생들): 

http://www.eliteprep.ca/admission-list-canada/

 

2020 미국 명문대 합격자 리스트(엘리트 캐나다 학생들): 

http://www.eliteprep.ca/admission-list-us/

 

 (사진= 엘리트 학원 제공)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광고_Katsuya
Telus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7,526건 1 페이지
밴쿠버 뉴스 목록

캐나다 보건 당국, “델타 변이로 인한 제4 차 유행 시작”

캐나다 보건 당국, “델타 변이로 인한 제4 차 유행 시작” 캐나다 보건 당국이 “코로나19 유행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현재 델타 변이로 인한 제4 차...

메트로 밴쿠버 및 프레이저 밸리, 오존 주의보 발령

메트로 밴쿠버 및 프레이저 밸리, 오존 주의보 발령  메트로 밴쿠버 동부와 프레이저 밸리 일부 지역에 오존 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이번 오존 주의...

30일 BC주 신규 확진 243 명, 어제보다 39명↑

30일 BC주 신규 확진 243 명, 어제보다 39명↑ BC주 일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0일 기준 243명 발생해, 누적 확진자 수가 14만 9889명이 되었습니다. 발생한 일일&n...

BC 페리, 연휴 맞아 인파 몰려

BC 페리, 연휴 맞아 인파 몰려 BC 페리가 “이번 연휴는 올해 중 가장 인파가 많이 몰린 연휴가 될 것”이라며 “이미 ...

스탠리 파크, 화재 위험으로 심야 출입 금지

스탠리 파크, 화재 위험으로 심야 출입 금지 밴쿠버 공원청이 7월 30일부터 화재 위험으로 인해 사람들이 밤에는 출입할 수 없도록 스탠리 파크&...

캐나다 연방정부 코로나관련 혜택 4주 연장 확정

캐나다 재무부는 7월 30일 CRB, Canada Recovery Caregiving Benefit (CRCB), Canada Recovery Sickness Benefit (CRSB)를 2021년 10월 23일까지 연장한다고 발표했습니다.원래 코로나 관련 혜택은 9월 23일에 종료될 예정이었습니다.연방정부는 CRB를 청...

BC주 법원, “운전 중 다리와 운전석 사이에 핸드폰 껴 놔도 벌금”

BC주 법원, “운전 중 다리와 운전석 사이에 핸드폰 껴 놔도 벌금” 한 남성이 다리와 운전석 사이에 전화기를 끼운 것만으로도 주의 산만 운전 딱지를 받았습니다. 이 남성은 항소했으나 판결은 그대로 유지됐습니다....

캐나다, 도쿄 올림픽 조정 금메달 획득

캐나다 여자 8인승 보트는 뛰어난 조정 실력으로 도쿄 올림픽에서 세 번째 금메달을 거머쥐었습니다.5분 59.13초의 기록으로 뉴질랜드는 은메달, 중국은 동메달을 ...

류현진 토론토 블루제이스 보스턴전 무실점 시즌 10승

Q.오늘 특별히 잘된 부분과 체인지업은 어땠는지?제가 던질 수 있는 구종의 제구들이 다 좋았었던 거 같고 직구도 힘이 있었고 커터도 원하는 위치로 가면서 약한 타구들을 많이 만들었고  체인지업은 지난 몇 경기보다 스피드를 조금 낮추는 데 생각을 했었는데 그게 오늘 잘 맞았던 거 같고오늘 같은 체인지업이 ...

29일 BC주 신규 확진 204 명, 어제보다 19명↑

29일 BC주 신규 확진 204 명, 어제보다 19명↑ BC주 일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9일 기준 204명 발생해, 누적 확진자 수가 14만 9648명이 되었습니다. 발생한 ...

BC주 내륙 남부 지방, 캐나다에서 현재 대기질 가장 안 좋아

BC주 내륙 남부 지방, 캐나다에서 현재 대기질 가장 안 좋아  BC주 내륙 남부 지방 대기질이 현재 캐나다에서 최악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B...

오는 8월 초, 선물 한박스 이벤트! “밴쿠버와 토론토에서 미스터리 박스 이벤트 진행! 총 30명 추첨!”

오는 8월 초, 선물 한박스 이벤트! “밴쿠버와 토론토에서 미스터리 박스 이벤트 진행! 총 30명 추첨!” 세계 식문화를 선도하는 한식 대표 브랜드, 한상이 오는 8월 9일 미스터리 박스 선물 ...

캐나다, 지난 6월 35,000명 이상의 신규 이민자 받아…코로나 이후 최대

캐나다, 지난 6월 35,000명 이상의 신규 이민자 받아…코로나 이후 최대마르코 멘디치노 이민부 장관은 캐나다가 2021년 6월, 코로나19 유행 시작 이후 가장 많은 영주권자를 받아들였다고 전했습니다.캐나다 이민성(IRCC)은 캐나다가 지난 6월 35,000명이 넘는 신규 영주권자를 받아들인 것으로 추산하...

캐나다 기상청, “메트로 밴쿠버 폭염 주의보 발령”

캐나다 기상청, “메트로 밴쿠버 폭염 주의보 발령” 캐나다 기상청이 메트로 밴쿠버 일부 지역 기온이 급상승해 폭염 주의보를 내렸습니다.폭염 주의보가&...

드디어 메트로 밴쿠버에도 다쿠아즈 맛집 오픈! Earthling Bakery

드디어 메트로 밴쿠버에 다쿠아즈 맛집 오픈! Earthling Bakery “글루텐 프리라 누구든 맘 놓고 편하게 먹을 수 있는 디저트 맛집!”   마카롱을 좋아하는&...

캐나다 물가상승률, 6월에 완화 시작해

캐나다 물가상승률, 6월에 완화 시작해캐나다의 지난달 물가상승률은 전년 6월 대비 3.1%를 기록하며 둔화되기 시작했습니다.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6월의 이러한 기록은 지난 5월, 10년 만에 가장 큰 폭의 연간 증가율이 있었던 3.6% 상승에 비해 감소한 것입니다. 통계청은 코로나19의 유행이 전국의 기업과 지역 사회...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NO. 438 / JULY.07
NO. 437 / JUNE.09
NO. 436 / MAY.05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