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위기속의 GVA의 3월 부동산 시장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부동산 코로나 위기속의 GVA의 3월 부동산 시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vancouv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045회 작성일 20-05-06 15:37

본문


4월 9일 현재 캐나다에는 Covid-19으로 인한20,675확진자가 있으며 4,889명이 이 중 회복했고 총503명이 사망했다. 하루만 1,399의 환자가 늘고 있고 정부는 1만에서 2만의 캐나다인이 코로나 때문에 죽을수도 있다고 발표했다.  정부에서 엄청난 돈을 풀고 추락하는 경제를 부양하려고 노력중이지만, 사회적 거리두기로 모든 정상적인 활동이 중단된 지금의Covid-19응급상황으로 깊어진 경제의 골을 부동산시장이 비껴갈수 있을까?


3월 시장

3월 처음 두 주는 구매자들의 강한 구매욕구와 함께 시장도 빠르게 좋아져 시장에 따라 다중오퍼를 보기가 더 쉬운 시장이 되었으나 3월18일 연방정부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응급상황을 선포함에 따라 특히 마지막10일은 많은 판매가 마비되는 진정세로 3월을 마감했다. 


Real Estate Board of Greater Vancouver (REBGV) 의 2020년 3월 통계보고에 따르면 주거용 주택이 총 2,524가구가 팔려서 판매량으로만 본 절대판매율이 2019년3월보다 46.1% 상승, 올해 2월보다는 17.4% 상승을 보였다. 하지만 이 것은 지난10년간의 3월 평균치보다 19.9% 저조한 것이다. 


  3월에 새로 리스팅된 집들은 4,436가구로 2019년 3월보다 10.4% 감소했고, 현재 리스팅 총량은 9,606가구로 올2월에 비해 4.5% 늘었지만 작년 3월에 비해 24.8%가 감소한 량이다. 

이 기간 전체적인 리스팅대비 판매율은 26.3% 였고, 대개 분석가들은 판매율이 일정기간동안 12%미만을 유지하면 가격하락의 압력을 받고 반대로 20%이상을 수개월 유지하면 가격상승 압력을 받는다고 말한다. 종류별로 보면 리스팅수 대비 단독주택판매율이 21.1%, 타운홈이 33%, 콘도가 28.9%를 보이고 있다. 


3월 메트로 벤쿠버의 단독주택 판매는 작년 3월보다 61.1%상승했고 평균가격은 $1,450,700으로 작년 3월 보다 0.7% 상승했고 콘도 평균가격은 $687,000로 2019년 3월 보다 2.9% 상승했으며, 타운홈 평균가격은 $791,800으로 2019년3월 보다 2.5% 상승했다. 월별로 보면 각각 한 달전보다 1.2%, 1.4%, 0.9%의 평균 가격이 위의 주택 종류순서별로 상승했다.

1월동안 나빴던 날씨와 코로나바이러스 발발로 경제활동이 위축된 결과 작년 12월 보다 저조했던 부동산 시장은 2월 좋아진 날씨와 함께 꾸준히 좋아졌지만 공급량은 많이 늘지 않았었다. 3월들어 첫 열흘은 일 평균 138가구가 활발하게 거래되었으나 마지막 열흘은 93가구로 줄었다. 따라서 리스팅수는 현저히 줄었지만 꼭 사야하는 사람들은 좋은 딜을 찾을 기회이기도 하다.


얼어붙은 부동산거래

점점 심각해진 Covid-19상황에 따라 급기야 부동산협회는 오픈하우스를 전면 금지했고 이에 따라 집을 내어놓으려는 판매자들이 리스팅을 연기하는 사례가 늘고, 구매자도 급한 것이 아니면 사태를 지켜보고 있다.  리얼터도 비어있는 집외에는 부동산 리스팅을 연기하라고 추천하기까지 하는 상황이 되었다. 집을 보러오겠다는 구매자도, 지금 바이러스감염 증상이 없으며, 쇼잉 중 거리두기를 잘 시행할것이며, 어떤 것도 만지지 않겠다는 ( 책임을 본인이 지겠다는) 협회가 만든 Waiver Form에 서명을 해야하는 상황이다. 부동산은 연방에서 지정한Essential Business 로 활동을 해도 되는 비즈니스로 분류받았으나 업계는 손소독, 마스크쓰기, 1회용장갑사용을 실천하는 등 엄격한 공중보건의 기준에 따라야하며, 거리두기도 신중히 실천해야 하는 책임이 더해졌다. 

  연방정부의 Covid-19상황에 대한 현시각보고와 여행, 자가격리, 예방책등에 대한 모든 권고사항 그리고 정부의 경제보조 정책등은 아래의 싸이트에 가면 정확히 볼수 있다.

https://www.emergencyinfobc.gov.bc.ca/covid19-provincial-state-of-emergency/


 

사상초유의 실업율과 금리

  캐나다 정부는 3월말까지 1.01million의 인구가 실업자가 되었다고 발표했고 물론 일시적인 현상이겠지만 이것은 15%실업율에 가깝다고 한다. 아직도 63%의 경영자들이 더 많은 직원들을 해고할 생각이라 한다. 이 위기가 언제 까지 지속될지는 알 수 없지만 백신이 나오기까지는 실업율의 증가와 개인, 기업들의 파산상태 증가가 잇다를 것이며 이에 따른 경제 전반적인 충격도 피해 갈수 없는 현실로 다가올 것 같다. 이런 시기에도 부동산을 꼭 팔아야하는 사람들은 가격을 내려야한다. 아니면 고용시장이 안정을 찾을때까지 부동산 판매자도 구매자도 기다리는 것이 나을 것이다. 

정부에서 엄청난 돈을 풀고 추락하는 경제를 부양하려고 노력중이지만 사회적 거리두기로 모든 정상적인 활동이 중단된 지금의Covid-19응급상황으로 깊어진 경제의 골을 부동산시장이 비껴갈수 있을까?

코로나 바이로스 여파로 인한 경기부양책으로 캐나다 중앙은행은 은행기준이율을 계속 큰 폭으로 하락하고 있어3월 한 달동안 세 번이나 Key Rate을 내렸고, 월초3.95% 이던 것이 3주만에 2.45%로 내려 갔다. 하지만 사상초유의 실업자수의 증가에 따라 은행이 주택을 위험자산으로 분류함에따라 돈이 많이 풀리고 있는데도 오히려 주택 대출받기가 까다로워지고 대출이율도 증가하게되는 역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시중 은행의 모기지 변동금리는 내리고 고정금리는 오히려 올라갔다. 위기가 생각보다 오래 갈거라고 보는 사람들에게는, 집을 팔때도 Penalty가 적은 변동금리가 유리할것이다. 

이 같은 경제위기가 오면 언제까지 일지 모를 불확실한 미래에 대처하는 방법으로 현금유동성을 준비하는 것이다. 그리고 이 위기 후의 달라질 세계를 내다보고 발빠른 대처를 해서 위기 관리능력을 키운다면 역사가 보여주었듯이 이 위기 또한 어떤 이들에게는 기회가 될 것이다. 

 


김건희 부동산

[출처]

전화: 604-868-2047

이메일: conniekim@royalpacific.com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EC
ROO PLAY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594건 1 페이지
밴쿠버 뉴스 목록

박원순 서울 시장, 실종 약 7시간만에 숨진 채 발견…

박원순 서울 시장, 실종 약 7시간만에 숨진 채 발견… “소방 구조견이 최초 발견”“극단적인 선택 추정” 박원순 서울 특별시 시장이 10일(한국 시간), 0시 1분 경에 성북구 북악산 성곽 길 인근 산속에서 사망한 채로 발견되었습니다.경찰은 ...

퀘백이 5년 연속 캐나다 1등 도시로 뽑혔습니다.

2020년 여행 + 레저 세계 어워드에서 캐나다에서 가장 방문하기 좋은 도시 1위에 오르며, 5년 연속이라는 영예를 안았습니다. 이번 Covid-19이 시작되기 전에, 잡지의 독자들의 의견을 공유한 결과로 이 조사는 도시명소, 문화, 요리, 쇼핑, 친근감 그리고 전반적인 평가를 기반으로 순위를 발표했습니다. 캐나...

북미 코로나19 현황을 보여 주는 코로나 데이터 맵… "캐나다-미국 국경 지속적으로 폐쇄해야"

현재의 전세계 코로나19 상황을 한 눈에 정리한 COVID-19 데이터 맵이 캐나다와 미국 사이의 국경 폐쇄의 중요성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캐나다와 미국과의 국경은 7월 21일까지 폐쇄된 상태지만 미국 내 확진자 사례가 급증하는 상황이 계속됨에 따라 국경을 더 오랫동안 폐쇄된 상태로 유지하는 것이 필요할 수도 있다는 것인...

BC주, “8일 신규 확진자 18명... 누적 확진자 수 3008명”

BC주, “8일 신규 확진자 18명... 누적 확진자 수 3008명” BC주 보건 당국이 “8일 기준, 일일 신규 확진자가 18명이 늘어 누적 확진자 수가 3008명이 되었다...

WorkSafeBC, “비즈니스 320 곳, 코로나19 방역 수칙 제대로 지키지 않아”

WorkSafeBC, “비즈니스 320 곳,  코로나19 방역 수칙 제대로 지키지 않아”WorkSafeBC가 BC주에 소재한 비즈니스 320곳에 코로나19 안전 규칙을 제대로 지키지 않아 시정 명령을 내렸다고 전했습니다.WorkSafeBC...

내일은 스타벅스 '1+1' 해피아워!

내일은 스타벅스 '1+1' 해피아워!뜨거워져만 가는 여름, 스타벅스 해피아워가 돌아왔습니다.목요일을 설레게 하는 스타벅스의 해피아워, 이번 해피아워는 1+1(Buy one, Get one) 이벤트입니다. 7월 9일 목요일 오후 2시부터 7시까지, Handcrafted 제품에 한하여 제공되며 한 사람당 1번만...

BC주 정부, “주 비상 사태 2주 더 연장”… 역대 최장 기간 되나

BC주 정부, “주 비상 사태 2주 더 연장”… 역대 최장 기간 되나 BC주 정부가 코로나19 유행으로 인한 BC주 비상 사태를 2 주 더 연장한다고 밝혔습니다. ...

써리 맥도날드, 직원 중 확진자 나와 임시 폐쇄

써리 맥도날드, 직원 중 확진자 나와 임시 폐쇄 써리에 위치한 맥도날드 한 지점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와 해당 지점이 임시 폐쇄되었습니다해당 맥도날드...

캐나다 포스트, 배송 지연으로 집단 소송 당해… (영상)

캐나다 포스트, 배송 지연으로 집단 소송 당해… 몬트리올에 소재한 한 로펌이, 캐나다 우체국을 상대로 집단 소송을 고등 법원에 신청하였습니다.해당 로펌은 “소포를 빨...

3000불이 넘는 금액을 Shoppers Drug Mart에서 훔쳐간 여성을 찾습니다.

지난 7월 3일 오후 6시 45분 경 두명의 여성이 Langford에 있는 Shoppers Drug Mart에서 화장품을 훔쳐간것을 영상을 통해 확인 하였습니다. 웨스트쇼어 RCMP는 현재 조사중이며, 두 여성은 170cm 의 키에 20대 초반으로 보이며, 남 아시아계로 보이며, 두 용의자는 $3,000불이 넘는 미용 제...

우버이츠 캐나다, 식료품 배달 서비스 출범 (영상)

우버이츠 캐나다, 식료품 배달 서비스 출범우버 음식 배달 서비스 우버이츠가 남미와 캐나다에서 식료품 배달 서비스를 출시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우버이츠 장보기 대행 서비스는 7월 7일부터 몬트리올과 토론토에서 시범 운영을 하며, 해당 도시의 우버이츠 사용자들은 앱을 통해 월마트, 코스트코, 메트로, 펫 발루, 롱고...

'美 관세협박 불만 및 코로나19 우려’ 트뤼도 총리, 트럼프 정상회담 초대 거절

저스틴 트뤼도 총리가 미국·멕시코·캐나다협정(USMCA) 발효를 기념하기 위해 미국 백악관에서 열릴 예정이던 3국 정상회담 요청을 거절했습니다.6일 캐나다 총리실 대변인은 트뤼도 총리가 8일 미국을 방문하지 않고&nb...

토론토 여성, 병원 내에서 마스크 착용 거부해 논란… 비난 쇄도

토론토 여성, 병원 내에서 마스크 착용 거부해 논란… 비난 쇄도 토론토에 거주하는 여성이 병원의 진료 거부에 화가 나서 녹화한 영상을 올려 ...

BC주, “7일 신규 확진자 12명... 누적 확진자 수 2990명”

BC주, “7일 신규 확진자 12명... 누적 확진자 수 2990명” BC주 보건 당국이 “7일 기준, 역학 사례 1건을 포함해 총 12명의 일일 신규 확진자가 추가...

미국, 세계 보건 기구 탈퇴 통보… 1년 뒤 효력

미국, 세계 보건 기구 탈퇴 통보… 1년 뒤 효력미국이 세계 보건 기구(WHO: World Health Organization)을 탈퇴한다고 공식 발표하였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5월에 ...

밴쿠버 공원청, 야외 음주 허용 정책 유보

밴쿠버 공원청, 야외 음주 허용 정책 유보밴쿠버 공원청(VPB: Vancouver Park Board)이 일부 공원에서 음주를 허용하는 야외 음주 허용 정책을 잠시 유보한다고 밝혔습니다.현재 밴쿠버에서는&n...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NO. 426 / JULY.02
NO. 425 / JUNE.03
NO. 424 / MAY.06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