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스트 밴쿠버 시장, 자체적으로 빈집세 도입 원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밴쿠버 웨스트 밴쿠버 시장, 자체적으로 빈집세 도입 원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CBMED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657회 작성일 19-09-20 16:10

본문

웨스트 밴쿠버 시장이 BC 정부가 만연한 부동산 투기를 해결할 있는 방안으로 웨스트 밴쿠버 시에게 자체적 빈집세를 징수할 있게 해주길 바란다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마리- 부스(Mary-Ann Booth) 웨스트 밴쿠버 시장은 성명문을 통해 부동산 투기, 세탁, 제재하지 않은 외국인 투자 등으로 주택 대란이 일어난 것이라며, 때문에 현지 지역 소득과 맞지 않은 비싼 집값으로 지역 사회가 들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웨스트 밴쿠버 시에서 독자적인 빈집세를 부과하려면, BC 정부의 승인을 받아야 합니다. 일전에 밴쿠버 시가 승인을 받고 빈집세(EHT: Empty Homes Tax) 만든 있습니다

이 때문에 밴쿠버에 빈 집을 보유하고 있는 사람은, BC 주 정부와 밴쿠버 시청에 각각 세금을 내야 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렇게 될 경우, 부동산 투기르 구매했거나 외국에서 투자 개념으로 밴쿠버에 집을 사 두었다면 해마다 추가적으로 세금을 더 내야해 이런 자본 유입을 억제할 수 있을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습니다. 

실제로 지난 2월 밴쿠버 시청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빈집세를 도입한 지 2년 차인 2018년에 밴쿠버 빈 집 수가 2017년보다 약 15% 감소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웨스트 밴쿠버 시 역시 이렇게 자체 빈집세를 도입해 좀 더 강력하게 제재를 하고 싶어하는 것입니다.

지난 2018, BC 정부는투기 빈집세(SVT: Specualtion and Vacancy Tax)’ 5800 불의 세수를 거둬들인 있으며 이중 11% 660 불이 웨스트 밴쿠버에서 징수된 세금이었습니다.

웨스트 밴쿠버 시장은 또 “BC 주 정부가 SVT로 거둬들인 세수 합리적인 금액을 우리 시가 받을 있게 요청한 상태라며올가을부터 이런 요청이 반영될 것으로 본다 전했습니다.

SVT로 거둬들인 세금은 BC주에 거주하는 실제 주민들을 위한 주거시설을 제공하기 위해 투자됩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EC
wellbein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278건 159 페이지
밴쿠버 뉴스 목록

MEC, 밴쿠버에 새 플래그십 매장 들어선다

캐나다 산악 장비 협동조합(이하 MEC, Mountain Equipment Co-op)의 새 플래그십 매장이 올림픽 빌리지 쪽에 들어설 예정입니다. 현재 공사가 진행 중이며, 정확한 위치는 West 2nd Ave.와 Quebec St.가 교차하는 사거리 쪽입니다. 총 6만 제곱피트 규모의 새 플래그십 매장은 3층으로 구성...

휘슬러 리프트 티켓, 왕복차량, 장비를 모두 $150에?

스키/스노보드 시즌이 돌아왔습니다. 겨울 스포츠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벌써부터 준비가 한창이실 텐데요. 밴쿠버에는 그라우스, 사이프러스 등 여러 스키장들이 있지만 그중 단연 최고는 휘슬러입니다. 하지만 휘슬러는 거리도 거리라 이동부터 장비까지 신경 쓰면 한두 푼 드는 것도 아니고, 이동하기도 자가용이 없으면 불편해 ...

Foodora, 캐나다 시장에서 공식 철수

음식 배달 서비스 업체, Foodora가 캐나다에 입성한 지 5년만에 철수한다고 밝혔습니다.Foodora 측은 “캐나다에서 수익 창출이 원활히 이뤄지지 않아 운영이 불가능하게 되었다”며 “2020년 5월 11일을 끝으로 캐나다 시장에서 철수한다”고 전했습니다. Foodo...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 79%가 산만 운전 꾸준히 목격

최근 진행된 연구에 의하면, 산만 운전(distracted driving)에 대한 인식 수준이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Desjardins에서 캐나다 국민들 약 3천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온라인 설문조사에 의하면, 응답자 중 79%가 운전 중에 스마트폰을 쓰는 사람을 꾸준히 본다고 응답했습니다. 그러나 그...

이탈리아 레스토랑 Nook, 올림픽 빌리지에 새 지점 오픈!

밴쿠버 현지인들에게 사랑 받는 로컬 이탈리아 레스토랑 Nook가 올림픽 빌리지에 3호점을 냈다는 소식입니다. Nook는 이탈리아식 수제 피자 및 파스타 레스토랑으로 유명한 곳으로, 기존에는 웨스트 엔드 지역 쪽에 하나, 키칠라노 지역에 하나 이렇게 가게를 운영하고 있었는데요. 점심, 저녁 메뉴가 따로 있으며, 주말에...

밴쿠버, 빈집세로 거둔 세금 3천만 불

밴쿠버 시가 지난해 빈집세(Empty Homes Tax)를 도입한 이래로 약 3천만 불을 징수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레고르 로버트슨 밴쿠버 시장은 "밴쿠버 시는 수년 간 공실률이 0%에 가까웠다"며 "하지만 임대되거나 누가 다 살아서 공실률이 0%가 아니라 빈 집도 많았다"고 설명하며 빈집세를 도입하게 된 계기를 설명했습...

캐나다 납세자 연맹, "2019년, 작년보다 생활비 늘어날 것"

"2019년에 새로 추가된 세금들이 있어" 캐나다 납세자 연맹(Canadian Taxpayers Federation)이 발표한 보고에 따르면, 연 소득 3만 불인 사람은 작년보다 85 불을 더 쓰고, 6 만에서 9 만 불인 사람은 작년에 비해 생활비가 50 불 미만으로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맞벌이로 연...

​3달러짜리 코인 생긴다

3달러짜리 코인 생긴다 캐나다 왕립 조폐국(Royal Canadian Mint)이 캐나다가 건국 150주년을 맞아 3달러짜리 기념 주화를 만든다고 합니다. 기념 주화 디자인엔 캐나다를 상징하는 메이플 시럽, 비버, 하키 스틱 등 다양한 상징들이 들어가며, 순도 99.99 % 은화라고 합니다. 기념 주화는 로리 맥고우(Mc...

하루를 알차게 살기 위한 팁

누구나 하루를 헛되이 보내고 싶진 않습니다. 하지만 어떨 때는 내 주체가 아니라 상황에 끌려가기도 하는 것 같고, 하루가 너무 허무하게 흘러가 버린 경험을 해보신 적 있을 겁니다. 뭔가 실패한 것 같은 하루. 그런 느낌이 들지 않으면 어떻게 해야할까요? 다음은 하루를 상쾌하게 보낼 수 있는 팁입니다. ▶ 아침에 마시...

가상 개인 비서의 시대가 온다

핸드폰 회사뿐만 아니라 온라인 쇼핑몰 아마존, 통신사 SK텔레콤 등도 가상 개인 비서 서비스를 탑재한 기기를 출시한 가운데, 수년 내 핸드폰을 가진 사람들 모두가 인공지능 비서를 둘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IT 조사기관인 가트너(Gartner)는 “2019년경엔 스마트폰으로 할 수 있는 기능 중 약 20%는 사람들이...

스카이트레인 캐나다 라인, 에스컬레이터 더 생긴다

트랜스링크가 번잡한 다운타운 지역 캐나다 라인 역에 추가로 에스컬레이터를 설치한다는 소식입니다. 질 드류스(Drews)트랜스링크 대변인은 "에스컬레이터 추가 도입은 워터프론트 역, 밴쿠버 시티 센터 역, 예일타운-라운드하우스 역에 될 것"이라며 "공사는 2019년 초에 시작할 예정"이라고 전했습니다. 에스컬레이...

BC주 주민 대다수, 의류 기부함 원치 않아...

"의류 기부함 사고사 이후 여론 인식 바뀌어..." 의류 기부함에 끼어 사망한 사고가 난 뒤, 밴쿠버 시와 웨스트 밴쿠버 시가 의류 기부함을 없애기로 결정한 가운데, 여론 조사 결과 역시 의류 기부함이 다 없어졌으면 좋겠다는 의견이 많이 나왔습니다. Research Co. 가 온라인으로 실시한 설문 조사에 따르면,...

캐나다 정부, “코로나19 실직자들에게 월 2천 불 지원”

캐나다 정부가 코로나19로부터 캐나다 근로자들과 기업을 돕기 위해 캐나다 긴급 대응 보조금(CERB: Canadian Emergency Response Benefit) 정책을 발표하였습니다.캐나다 정부는 "캐나다 국민들이 일과 건강, 돌봐야 하는 가족들 중 하나를 택하는 상황은 없어야 한다"고 성명문을 ...

[이민 칼럼] 스타트업 비자, 비지니스 이민의 적절한 대안이 될 수 있을까?

스타트-업 비자(=창업) 이민 프로그램, 비지니스 이민의 적절한 대안이 될 수 있을까? - 첫 번째 이야기 안녕하세요, BEHERE 컨설팅의 공인 이민 법무사 알렉스킴입니다. 정말 오랜만에 칼럼으로 찾아뵙네요.  오늘은 금년초부터 꾸준히 상담을 진행하고 있는 스타트-업 비자 (Start-up Visa) 이민 프...

트랜스링크, "2층 버스 시범 운영 계획"

2층 버스 하면 런던과 홍콩이 유명합니다. 하지만 이제 밴쿠버에서도 곧 2층 버스를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트랜스링크가 올가을부터 메트로 밴쿠버 대중교통에 2층 버스를 추가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트랜스링크는 보도 자료를 통해, "정규 편성이 아닌 시범 운행"이라며 "특정 버스 루트를 2층 버스가 무리 없이 소화할 ...

美 연구진, "아이들도 '죽음'이 뭔지 알아"

"대부분의 부모들,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아" 아이들도 "죽고 싶다"라는 말을 하는데요. 대부분 어른들은 TV나 어디서 얘기를 듣고 아이들도 흉내낸다고 생각하기 쉽습니다. 그래서 대부분의 부모들은 아이들이 '죽음'이라는 개념을 제대로 이해하지 못했을 거라 지레짐작하고 심각하게 받아들이지 않습니다. 하지만 미국 워싱...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NO. 424 / MAY.06
NO. 423 / APRIL.08
NO. 422 / MARCH.04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