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모~진짜 홈케어로 가능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칼럼 탈모~진짜 홈케어로 가능해?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vancouver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077회 작성일 19-09-18 14:55

본문



탈모~진짜 홈케어로 가능해?


 안녕하세요 Lynn Kim 입니다. 지난 칼럼에서 두피와 탈모 관리에 대해 몇차례 다루었는데요 이번 호 에는 탈모관리의 완전한 홈케어 시스템을 소개 해 드리려고 합니다. 탈모를 스스로 집에서 관리한다고? 그게 가능해? 효과가 있을까? 하면서도 사실이라면 꼭 해보고 싶다 하시는 분들이 많이 연락을 주셨어요 그 효과를 직접 느껴 보실 수 있게 가이드 해 드릴게요. 자 그럼 탈모관리가 필요한 분들은 어떤 분들일지 먼저 알아볼게요


-습관적으로 머리를 자주 긁는다

-이마가 부쩍 넓어진 느낌이 난다

-하루 100개 이상의 머리카락이 빠진다

-두피가 기름지다

-모발이 가늘고 쳐지고 힘이 없다

-두피의 앞뒤 머리카락 굵기가 다르다

-비듬이 생긴지 6개월 이상이다

-두피를 누르면 따끔거리거나 아프다

-두피가 뜨겁고 답답한 느낌이든다

-머리를 매일감는데 두피에서 냄새가 난다


 위 항목 중 3개 이상이 해당되면 지금 당장 탈모 관리가 필요한 사람으로 볼 수 있습니다. 정상적인 두피 상태는 모공 하나에 적당한 굵기의 모발이 2~3가닥이 나와 있어 퇴행기의 모발은 빠지고 생성기에 들어간 모발은 자라고 있는 형태 인데요 탈모는 퇴행기가 빨리 진행되고 뿌리에 힘이 없어 모발이 쉬운 자극에도 빠지는 형태가 됩니다. 또한 튼튼한 굵기 보다는 얇은 모발이 생기게 되어 전체적으로 모발의 굵기가 얇아지는 형태가 되어 숱이 적거나 없어 보이게 됩니다. 이러한 악순환을 개선하기 위해 소개해드릴 것이 바로 ‘에이지락 뉴트리올 인텐시브 스칼프&헤어 시스템’ 입니다.
 두피&헤어 샴푸, 컨디셔너, 세럼, 갈바닉 으로 구성된 유일한 홈케어 두피케어 제품인데요. 레드클레버, 펩타이드, 프로틴이 함유된 제품들로 두피와 모발에 활력으로 부여해 건강하고 탄탄하게 유지되도록 도와주며, 감초 추출물로 모근을 건강하게 강화하는데 도음을 주어 모발을 힘있게 잡고 있도록 모근 강화 기능이 있습니다. 또한 비타민E 유도체와 판테놀이 두피와 모발을 보호하여 외부 환경으로 부터 영향을 덜 받도록 하였습니다.  
 또한 새로운 뉴 갈바닉 스칼프 컨덕터와 찰떡궁합으로 미세전류로 두피속에 영양을 넣어 현재모발들을 지키며 새로운 모발이 힘있고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컨덕터를 둥근 팁으로 만들어 50%이상 향상된 넓은 면적으로 트리트먼트 효과를 높였습니다.
 뉴트리올 스칼프 & 헤어 샴푸 먼저 소개해 드릴게요
레드클로버, 펩타이드, 프로틴 등 두피와 모발에 꼭 맞는 성분으로 활력을 불어넣어주며 살리실릭에시드 성분으로 모공 속까지 깨끗하게 세정할 수 있도록 하고 바바수 오일로 부드러운 연출이 가능합니다. 피부 항산화 성분도 추가하여 두피와 모발을 보호하여 줍니다. 은은한 향기로 개운함을 샴푸 후에 느끼실 수 있습니다. 샴푸를 하면서 탈모 관리를 동시에 할 수 있습니다.
 뉴트리올 스칼프 &헤어 컨디셔너
스칼프&헤어 러빙블랜드와 항산화 성분이 두피를 보호 여기에 헤어 모이스쳐라이징 블랜드인 시어버터, 바바수 커넬오일, 글리세린으로 부드럽고 촉촉한 모발을 만들어 줍니다. 또한 유해 환경으로 부터 모발을 보호하는 BCA가 함유되어 있습니다. 컨디셔너는 일반적으로 두피에 뭍지 않도록 모발에만 사용을 했었는데요 뉴트리올 컨디셔너는 두피와 모발을 동시에 위한 것으로 샴푸 부드러움으로 마무리 하며 트리트먼트 합니다.
세럼에는 모근 강화를 위한 감초 추출물로 바쁜 아침에는 칙칙 뿌리면 케어가 끝나는 아주 간편한 형태로 되어있으며, 아침 보다 여유가 있는 저녁에는 세럼을 두피에 도포하고갈바닉으로 모근까지 넣어주는 2~5분 케어로 소중한 모발을 관리 하실 수 있습니다.
캐나다에는 10월 출시인 갈바닉 스칼프 케어 시스템 홈케어 선체험 가능하니 힘없고 연약한 모발때문에 고민하시거나 건강하지 않은 두피에 대해 고민이 있으신 분들은 언제든지 연락 주시면 선체험 및 제품 예약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Fido
SSLC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277건 1 페이지
밴쿠버 뉴스 목록

캐나다, 대형 크루즈쉽 운행 가을까지 금지

캐나다 교통부 장관 마크 가노가 100명 이상이 탑승하며 숙식 시설이 있는 대형 크루즈쉽의 캐나다 내 운행을 올해 10월 31일까지 금지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또한 북극과 인접한 해안 지역 (누낫시아벗 Nunatsiavut, 누나빅 Nunavik, 래브라도 해안 등) 에서는 12명 이상이 탑승 가능한 선박이 마찬가지로 1...

스타벅스, “이제 매장 내 테이크아웃 주문도 가능”

스타벅스 캐나다가 “이제 사회적 거리 유지가 가능한 매장들에 한해서, 방문 테이크아웃 주문을 하실 수 있다”고 전했습니다.단, 여전히 매장 내에 앉아서 음료수를 드실 수는 없습니다. 그동안 스타벅스는 ‘드라이브 스루(drive-thru)' 형식으로만 주문을 받았습니다. 하지...

NBA, 7월 말 2020시즌 재개 희망

MLB와 NHL와 마찬가지로 NBA 역시 7월 말에 2020시즌을 재개하기를 희망하고 있습니다. 7월 초 각 구단의 본거지에서 훈련 캠프를 세운 뒤, 7월 말이나 8월 초에 시즌을 시작하고자 한다고 합니다.하지만 아직 시즌을 어떻게 구성할지에 대해 정확한 계획은 나오지 않은 상태입니다. 약식으로 정식 시즌을 다 치를지, ...

중국, 결국 홍콩 국가보안법 통과 시켜...

28일 오후 3시(현지 시간), 중국이 전국 인민 대표 대회(이하 전인대) 전체 회의에서 홍콩 국가 보안법을 통과시켰습니다.일국양제(一國兩制·1국가 2체제)에 따라, 중국 정부는 2047년 6월 30일까지는 ‘중국 인민 해방군 관련법’ 외에는 홍콩 법률에 손댈 수 없습니다. 따라서 홍콩 ...

디즈니 월드, 7월 11일 단계적 재오픈 예정

세계적인 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해 3월부터 운영을 중단했던 디즈니 월드가 곧 미국 내 몇몇 파크에서 단계적 재오픈을 시행할 예정이라고 웹사이트를 통해 밝혔습니다. 얼마 전 상하이 디즈니 랜드를 재오픈한 후 타 지역의 디즈니 랜드 역시 운영을 재개해도 괜찮겠다는 판단을 내렸다고 합니다. 상하이 디즈니 랜드 오픈 ...

BBQ 치킨, 이제 순살로도 맛볼 수 있다!

"드디어 기다렸던 순살 치킨 출시!"캐나다 치킨업계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고 있는 BBQ 치킨 캐나다가 드디어 순살 치킨도 출시했습니다.순살 치킨의 장점은 뼈를 바르는 과정 없이 바로 포크로 찍어서 먹을 수 있다는 점인데요. ‘뼈에 붙은 살코기를 뜯어 먹는 맛’을 선호하시는 분들도 ...

트랜스링크, “정원 제한 다음 주부터 완화”

"6월 1일부터 코로나19 대응 규제 완화"트랜스링크 측이 “6월 1일부터는 기존 버스 정원의 2/3까지 받도록 하겠다”며 “대략적으로 서서 타는 사람 없이 모든 좌석에 승객이 앉은 정도의 인원이라 생각하시면 된다”고 전했습니다.또 버스 운전기사가 잘 판단할 수...

교환 학생에게 “다시 벼농사나 하러 가라”... 밴쿠버 교사 정직 처분

한 교환 학생에게 “다시 벼농사나 하러 가라”고 말한 밴쿠버 교사가 정직 처분을 받았습니다.BC주 교사 규제 감찰관(BCCTR: British Columbia Commission for Teacher Regulation)은 “인종 차별적이고 무분별한 비난”이라며 ...

페이스북 캐나다, "소상공인 지원 보조금 신청은 6월 2일까지"

"보조금 및 광고 크레딧 받을 수 있어" 페이스북 캐나다가 코로나19 유행에 영향을 받은 소상공인들을 위한 지원책을 발표하였습니다. 지원책에는 350만 불 규모의 보조금, 가상 트레이닝 프로그램, 페이스북 앱을 이용한 마케팅 등이 있습니다.페이스북 측은 “많은 자영업자들이 코로나19 ...

밴프 포함 캐나다 국립공원 6월 1일 재오픈

캐나다 환경부 장관 조나단 윌킨슨이 6월 1일부터 캐나다의 48개 국립 공원 중 29개를 재오픈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29개의 국립 공원에는 알버타주의 밴프, 브리티시 컬럼비아의 퍼시픽 림, 노바 스코샤의 케이프 브렌튼 하이랜드 등이 포함되며, 공공 화장실을 비롯한 서비스 역시 다시 운영될 예정입니다.당일만 머무를 예정...

Krispy Kreme, "다음 주 캐나다 전역에 무료 도넛 이벤트 시행"

6월 5일은 도넛의 날(National Doughnut Day)입니다. 하지만 올해는 도넛의 날이 아닌 도넛 위크로 바뀔 예정입니다.도넛으로 유명한 크리스피 크림(Krispy Kreme)이 6월 5일 도넛의 날을 6월 1일 부터 5일까지 연장하여 도넛 위크로 바꿔 진행 한다고 밝혔습니다. 크리스피크림 도넛을 좋아...

캐나다 포스트, 역사상 가장 바쁘다… 배달 지연 예상

캐나다 포스트는 현재 전국적으로 수백만 개의 소포를 배달 중으로, 연말보다 더 많은 물량으로 인해 배송 지연이 예상됩니다. 지난 5월 19일, 캐나다 포스트는 캐나다 전역에 210만개의 소포를 배달했으며, 이는 역사상 가장 바쁜 날이었습니다. 캐나다 포스트 측은 이는 평상시 배달하는 양의 3배라고 밝혔습니다.이와 같은 전...

홍콩 국가보안법, 결국 통과 되나... 中, “28일에 통과시킬 것”

중국 최고 국가 기관인 전국 인민 대표 대회(이하 전인대)가 오는 28일 홍콩 보안법을 처리하겠다고 공식적으로 밝혀 전 세계의 이목을 주목시켰습니다.일전에 미국이 “홍콩 보안법을 제정한다면 강력한 제재가 따를 것”이라고 엄중히 경고했으나, 중국은 끝까지 가겠다고 선언한 것입니다.그동...

랭리 태권도, 드디어 6월 1일 재오픈!

“6월 6일엔 승급 심사 진행” <메트로 밴쿠버 태권도 No.1 - 랭리 태권도>▶ 주소: #103-19941 72 Ave., Langley City, BC▶  재오픈일: 2020년 6월 1일▶ 문의: 604-539-9723▶ 이메일: info@langleytaekwond...

에어 캐나다, 새 여름 스케줄 및 환불 정책 발표

캐나다 대표 항공사 에어 캐나다가 올여름 운영 계획으로, 미국 포함 전 세계 국제선 및 국내선 노선 100 개를 발표하였습니다.에어 캐나다 측은 “예약하실 때 불안하지 않으실 수 있도록 생물 보안 프로그램, 에어 캐나다 클린 케어 플러스를 만들었다”며 “또 예약 취소도 가능하도록 옵션을 추...

샌프란시스코 피셔맨스 워프, 화재로 1/4 없어져

지난 23일, 미국 캘리포니아 주 샌프란시스코의 대표적 관광 명소인 피셔맨스 워프(Fisherman’s Wharf)에 대화재가 발생해 지역의 1/4이 없어졌다는 안타까운 소식입니다.샌프란시스코 소방국은 “4등급 화재 경보를 내리고 소방관 150명이 진화 작업에 투입되었다”며 “불...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NO. 424 / MAY.06
NO. 423 / APRIL.08
NO. 422 / MARCH.04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