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혈관계 및 암 예방에 좋은 차는?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Living 심혈관계 및 암 예방에 좋은 차는?

페이지 정보

작성자 CBMED 댓글 0건 조회 504회 작성일 19-09-23 13:58

본문

커피, 코코아와 함께 세계에서 사랑 받는 3 비알코올성 음료인 ()! 특유의 은은한 향을 음미하며 마시는 차는 심신안정에 도움이 되며, 자체에도 좋은 성분들이 가득하기 때문에 많은 이들이 즐겨찾습니다.

커피와 마찬가지로 카페인이 들어있지만, 카페인이 몸에 흡수되는 것을 막는 카테킨 성분(폴리페놀 종류 하나) 들어 있어 커피보다 카페인 효과는 덜합니다.

레인쿠버로 불릴 만큼 비가 많이 오는 밴쿠버에서, 따뜻한 잔으로 몸을 데우는 것도 좋은 방법이 것입니다.

차의 종류는 다양하고 효능 역시 그만큼 다채롭지만, 이번에는 어떤 차들이 심혈관계와 예방에 좋은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녹차=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하나인 녹차! 녹차 잔에는 25mg 카페인이 있습니다. (*커피는 잔에 50 - 100) 커피보다 카페인 양이 적기도 하지만, 카페인 체내 흡수를 저지하는 카테킨이라는 항산화제가 풍부해 카페인 효과는 커피보다 덜합니다.

카테킨의 효험은 그뿐만이 아닙니다. 카테킨은 폴리페놀의 종류로, 암에서부터 심장 질환까지 물리치는 효력을 가진 EGCG(에피갈로카테킨 갈레이트) 일종으로도 알려져 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매일 녹차를 마시면 심혈관 질환 위험을 10%까지 낮출 있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홍차= 녹차와 더불어 차의 대명사인 홍차! 홍차는 세계 소비량의 75% 차지할 만큼 세계적으로 인기 있는 차입니다. 그만큼 일반 홍차, 밀크티, 아이스티, 러시안티, 차이 다양한 방식으로 먹습니다. 홍차에는 카페인이 잔에 40 mg 들어있으며, 테아플라빈, 테아루비긴 등의 항산화제가 많이 들어있습니다. 항산화제들은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역할을 하며, 하루에 3 이상 마시는 사람은 뇌졸중의 위험이 21% 떨어진다는 연구 결과도 있습니다.


우롱차= 반발효차로, 굳이 따지자면 녹차(발효 ) 홍차(발효차) 중간입니다. 녹차보다 떫은 맛이 덜하며, 자체도 녹차보다 부드럽습니다. 잔에 카페인이 30 mg 들어있으며, 지방세포에 축적되어 중성지방을 분해하는 효소를 활성화시키는 대표적인 효능입니다. 때문에 비만 성인병 예방에 도움이 된다 있겠습니다. 연구에서는 우롱차를 마시는 사람들은 물만 마시는 사람들보다 2 시간 동안 칼로리를 태운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백차= 백차는 중국 차의 종류로, 솜털이 덮인 차의 어린 싹을 닦거나 비비지 않고 그대로 건조시켜 약간의 발효 과정을 거친 차입니다. 발효도로 치면 가장 낮다고 있습니다. 차나무의 잎이 아주 어릴 따기 때문에 다른 차들보다 비교적 부드러운 맛을 내는 특징입니다.

카페인도 잔에 15 mg이며,  다른 차들처럼 심혈관 질환과 암을 예방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연구에 따르면, 당뇨 환자에도 이로운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다른 연구에서는 백차를 마시면 포도당 내성을 개선하고 나쁜 콜레스테롤(LDL) 줄여주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Cloud nine
Boong Bong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977건 1 페이지
밴쿠버 라이프 목록

할로윈 맞이 호박 파티! 캘거리 근교 호박 패치 3곳

작성자: calgary, 작성일: 10-21, 조회: 11
북미권에서는 할로윈이 다가오면 호박 농장에 가서 할로윈 랜턴을 만들 호박도 직접 고르고, 농장에서 준비한 다양한 액티비티도 즐기는 전통이 있는데요. 이런 행사를 펌킨 패치라고 부른답니다. 캘거리에도 펌킨 패치 행사를 여는 농장이 여럿 있는데요, 가장 큰 규모의 행사 3군데를 골라봤습니다.1. 콥스 어드벤쳐 파크다양한 액티...

이게 진짜 비건버거 맞아? 육즙 가득, 비건 버거 토론토 맛집 TOP4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10-20, 조회: 22
:: 이게 진짜 비건버거 맞아? 육즙 가득, 비건 버거 토론토 맛집 TOP4 ::트렌드를 인식한 대형 프랜차이즈 회사들에서 역시, 최근 비건미트를 사용한 샌드위치와 햄버거 출시를 연달아 하는 등, 우후죽순 도시 이곳 저곳에서 만나볼 수 있게 된 비건버거. 그런데, 아이러니하게도 A&W를 시작으로 관심을 받기 시작했...

할로윈, 펍에서 즐기는 심슨 호러 시리즈 정주행

작성자: Jess, 작성일: 10-17, 조회: 110
다가오는 할로윈데이 전 주말인 27일에 즐길수 이벤트를 소개해 드립니다. 유명한 만화 The Simpsons의 팬이라면 주목 하셔야할 소식인데요.이번 할로윈 데이를 기념해 Bells & Whistles 에서 The Simpsons Treehouse of Horror 전 에피소드를 상영할 ...

하얀 치아, 어떻게 유지할까?

작성자: CBMED, 작성일: 10-17, 조회: 171
누렇게 변한 치아는 보기 좋지 않아 많은 분들이 치아 착색 등에 신경을 많이 쓰는데요. 안타깝게도 양치질을 열심히 한다고 치아가 하얗게 유지되는 것은 아닙니다. 양치질을 열심히 해도 커피를 많이 마시면 치아에 누런 색소가 침착되며, 담배도 마찬가지입니다. 하얀 치아를 유지하는 팁을,&n...

피자헛 온라인 주문 할인 코드 사용하면 1+1 !

작성자: Jess, 작성일: 10-16, 조회: 26
이제 정기적으로 찾아오는 피자 할인 이벤트 없이 사 먹으면 왠지 손해 보는 기분이 듭니다. 이번에 찾아온 소식은 피자헛의 반가운 1+1  이벤트 인데요.이벤트는 구체적으로 명시되진 않았지만 limited time으로 진행되며, 온라인으로 주문한 경우에 해당한다고 합니다.온라인 결제하기전 프로모션...

아몬드 밀크보다 주목받는 우유대제품 "Oat Milk" 각광 받는 이유는 무엇일까?

작성자: DanielSong, 작성일: 10-14, 조회: 491
:: 아몬드 밀크보다 주목받는 우유대제품 "Oat Milk" 각광 받는 이유는 무엇일까? ::불과 2년 전만 해도, 카페에서 우유 대체품을 고를 수 있는데에는 많은 제약이 있었습니다. 우유 내 함유 된 유당을 분해하는 효소를 선천적으로 갖고 태어나지 않아 소화가 불가능한 "유당불내증" ...

美 연구진, “SNS 하루 3시간 이상하면, 우울증에 걸릴 위험 2배 증가”

작성자: CBMED, 작성일: 10-11, 조회: 153
최근 미국 존스 홉킨스 의대 등 연구진은 "SNS가 정신 건강에 영향을 끼친다”고 발표해 화제가 되었습니다.미국 연구진에 따르면, 하루 3시간 이상 SNS를 하는 청소년(12 – 15 세)은 전혀 하지 않는 그룹보다 우울증, 불안감, 고립감, 반사회 성향 등을 경험할 위험이 2배나 큰 것으로...

마지막 낭만 – 이탈리아 칸초네 (Canzone)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0, 조회: 75
이태리 음악화려했던 로마제국의 역사와 르네상스 시대를 거쳐온 이탈리아는 유럽 문화와 역사의 중심지로 그 숨결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다.  아름다운 기후와...

누군가의 가벼운 루머로 시작된 이야기 '루머의 루머의 루머'(13 Reasons Why)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0, 조회: 120
개요 : 미스터리 서스펜스 / 시즌3제작 : 브라이언 요키주연 : 딜런 미넷, 캐서린 램퍼드, 얼리샤 보등급 : TV-MA자살한 친구 헤나베이커의 죽음을 애도하던 클레이에게 7개의 카세트 테이프가 든 상자가...

수세미, 2분만에 살균 완벽히 하는 방법은?

작성자: CBMED, 작성일: 10-07, 조회: 170
설거지할 때 없어선 안 될 수세미! 하지만 설거지할 때 닦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항상 물에 젖어 있기 마련인데요. 그래서 필연적으로 세균이 번식하기 최적의 장소 중 하나일 수밖에 없습니다. 따라서 수세미 관리를 제대로 하지 않으면, 그릇에 세균을 묻히며 닦게 되어 버립니다.기본적으로 수세미는 사용 후에 물기를 ...

건강한 양치 습관, '3·3·3'만 외우면 될까?

작성자: CBMED, 작성일: 10-04, 조회: 448
건강한 양치 습관으로 ‘3·3·3’이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하루 3번(아침, 점심, 저녁), 식후 3분 이내에, 3분 이상 양치질하는 것인데요.하지만 이러한 습관도 그날 먹은 음식의 종류에 따라 달라져야 한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우리...

캐나다의 아름다운 문화 수도, 몬트리올

작성자: CBMED, 작성일: 10-04, 조회: 168
캐나다 제 2의 도시이자, 퀘벡 주 최대 규모의 도시인 몬트리올은 375년의 역사를 가진 도시로 캐나다 역사보다 더 긴 시간 동안 뿌리를 내리고 번성한 도시입니다. 한국에서는 올림픽 개최지로도 유명하며, 또 유명 보드게임인 부루마불에 등장하는 도시로도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광역 몬트리올 인구는 400만...

감기 걸렸을 때 운동해도 괜찮은 걸까?

작성자: CBMED, 작성일: 09-24, 조회: 425
뜨거운 여름이 어느덧 가고, 날씨가 다시 쌀쌀해지기 시작했습니다. 환절기에는 감기가 걸리기 쉬운데요.꾸준히 헬스장을 다니셨거나, 스포츠가 취미이신 분들에게는 가기도 안 가기도 애매할 것입니다.전문가들의 의견에 따르면, 가벼운 감기일 때는 운동을 해도 좋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전문가들이 말하는 가벼운 감기는 어떤 것일까요?...

북미의 파리, 퀘벡시티

작성자: CBMED, 작성일: 09-23, 조회: 129
“캐나다에서 가장 이색적이고 아름다운 도시”캐나다는 영어와 불어, 이렇게 2 가지 언어가 공식 지정 국어입니다. 이중국어인 까닭에 무슨 제품을 사도 불어로도 꼭 적혀 있고, 안내 방송 역시 불어로도 꼭 나오는데요.밴쿠버에서는 실상 그런 것 외에는 불어권이라는 느낌을 못 받을 만큼 영어 문화입니다. 하...

한스한의원, “환절기 감기, 면역력을 키워 예방하는 게 최고”

작성자: CBMED, 작성일: 09-23, 조회: 161
뜨거운 여름이 지나고, 쌀쌀한 가을이 돌아왔습니다. 이런 환절기에 다들 감기가 쉽게 걸리기 마련인데요. 버나비 대표 한의원인 한스한의원이 감기를 초기에 빨리 잡을 수 있는 팁을 전했습니다. 한스한의원은 “(한의학에서는) 동병하치 라는 말이 있다”며 “겨울에 걸리는 병을 여름에 치료...

뱃살, 이렇게 해야 빠진다! 올바른 식습관 3가지

작성자: CBMED, 작성일: 09-23, 조회: 1736
뱃살을 빼기 위해 복근 운동을 한다면, 그것은 복부 지방을 빼는 게 아니라 복근을 키우는 운동으로 잘못 하고 계신 것입니다. 기본적으로 살을 빼기 위한 운동은 유산소 운동이며, 제일 중요한 것은 살을 찌운 지금 먹는 양보다 음식을 덜 먹는 것입니다. 그렇다고 무조건 굶어서 뺀다면, 요요 현상이 와 예전보다 살이 더 찌기 ...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NO. 415 / OCTOBER.16
NO. 414 / OCTOBER.02
NO. 413 / SEPTEMBER.18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