견과류를 꼭 먹어야 하는 이유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Living 견과류를 꼭 먹어야 하는 이유

페이지 정보

작성자 Julian 댓글 0건 조회 1,405회 작성일 20-06-29 11:58

본문

고소하고 바삭한 식감 덕에 한 번 먹으면 멈출 수 없는 영양 만점 간식 견과류! 견과류는 건강한 간식이라 많은 양을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다고 오해하는 분들도 많은 것 같습니다. 그래서 식단 관리할 때 견과류는 하루에 얼마만큼 먹는 게 좋을지 알려 드리겠습니다. 


착한 지방 vs 나쁜 지방

대부분의 견과류는 착한 지방이라 불리는 불포화 지방산을 많이 가지고 있습니다. 불포화 지방산은 우리 몸에 해로운 저밀도 지단백(LDL) 콜레스테롤은 낮추고 몸에 좋은 고밀도 지단백(HDL) 콜레스테롤을 높여줘서 혈관 건강에 도움을 주는 영양소입니다. 


그래서, 버터나 팜유(포화 지방)가 들어간 과자나, 튀긴 음식과는 달리 견과류는 불포화 지방산 외에도 오메가3, 식이섬유, 비타민E, 미네랄, 마그네슘이 함유되어 있어 식단 관리 중 간식으로 추천하는 메뉴입니다. 하지만 아무리 몸에 좋은 견과류도 하루에 적정량을 지켜서 먹는 게 중요합니다. 


견과류 하루 권장량

견과류는 생각보다 칼로리가 높은 식품입니다. 몸에 좋은 불포화 지방산을 함유하고 있어도 견과류의 주 영양성분이 지방이기 때문에 많은 양을 먹으면 살이 찔 수밖에 없습니다. 

호두는 6~7g, 아몬드는 23g, 캐슈넛은 5~7개, 땅콩은 10~15g, 피스타치오 20~30g, 브라질너트 2g이 하루에 먹기 적당한 견과류 양이랍니다. 

1676709092_eSwOrs4Y_873157a7ac7fcf2ba579d19899d0dfd30fde86a3.png



견과류 선택 기준

한 봉지에 들어있는 견과류부터 시리얼 바까지 시중에는 정말 다양한 견과류 제품이 있습니다. 견과류가 들었다고 무조건 건강한 제품은 아니랍니다. 견과류 제품을 고를 때는 반드시 다른 조미료를 첨가했는지 살펴봐야 해요! 소금, 설탕, 버터 등에 견과류를 구웠거나 다른 맛으로 시즈닝한 견과류들은 칼로리가 매우 높고 설탕과 염분으로 오히려 체중을 늘릴 수 있습니다. 


건강한 간식 챙겨다니기

하루 중 아무리 밥은 든든히 먹어도 간식이 생각나는 시간이 있습니다. 배가 출출해지면, 가장 눈에 보이는 것에 손이 가기 마련입니다. 이때 과자와 빵 등이 눈앞에 있다면, 엄청난 유혹에 스트레스 게이지가 높아질 수 있습니다. 미리 건강한 간식을 챙겨보시기 바랍니다. 실제로 미국 비만 전문가들은 하루 세끼를 포함해 2번 정도의 과일과 채소, 견과류 등의 간식은 체중 감소 및 건강에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특히 식사 때 섭취 못 한 영양소를 간식으로 보충하실 수 있습니다. 


착한 간식들

ᆞ아몬드, 호두, 견과류, 캐슈넛 등 견과류

ᆞ맛 좋고, 신선한 제철 과일

ᆞ홈메이드 요거트

ᆞ오이, 당근, 브로콜리 등

ᆞ설탕과 버터가 들어가지 않은 베이킹



컨텐츠 : 다노

더많은 다이어트 정보는‘다이어트NO.1 정보 채널, 다노’에서 만나보세요!

www.dano.me | www.facebook.com/dietnote


CBM PRESS TORONTO 6월호, 2020

페이스북 : @cbmtoronto  

인스타그램 : @cbm_press_toronto

Copyright© 2014-2020 CBM PRESS TORONTO All rights reserved.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광고_Katsuya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096건 1 페이지
밴쿠버 라이프 목록

고양이 입양 첫날 주의할 점

작성자: Julian, 작성일: 08-12, 조회: 1028
고양이를 입양해, 처음 집에 데려오는 설레는 날!영역동물인 고양이를 위해 주의해야 할 점을 알아보겠습니다.평생 함께할 반려동물로 고양이를 입양하게 되어, 사료, 화장실, 장난감 등 모든 준비를 마치고 고양이를 처음 만나러 가는 날! 말로 설명할 수 없을 만큼 설레는데요. 사랑스러운 고양이를 데려온 첫날! 기대와는 달리, ...

밴쿠버에서 뷰티 업계 쪽으로 일하고 싶다면?

작성자: CBMED, 작성일: 08-05, 조회: 1084
밴쿠버에서 뷰티 업계 쪽으로 일하고 싶다면? 이제 반영구 화장, 속눈썹 시술은 많은 사람들이 받는 서비스가 되었습니다. 그만큼 수요가 늘어서 뷰티 업계가 점점 더 각광 받...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찻길, 캐벗 트레일

작성자: CBMED, 작성일: 08-05, 조회: 1056
“캐나다의 매력을 잔뜩 느낄 수 있는 298km의 장대한 드라이브 코스!”“미국 일간지 USA 투데이의 독자 투표, ‘세계 10대 오토바이 여행지’ 중 하나로 선정” 보통 여행이라고 하면 목적지가 있기 마...

8월 웹툰 추천

작성자: CBMED, 작성일: 08-05, 조회: 1034
8월 웹툰 추천“심심할 때 정주행하면 시간이 순식간에 흘러가는 웹툰들!” 한국 만화 시장의 패러다임을 바꾼 웹툰! 오늘날에는 기존 만화책을 냈던 만화가들도 웹툰 시장에 뛰어들며, 독자들...

CBM이 추천하는 유튜브 채널!

작성자: CBMED, 작성일: 08-05, 조회: 1045
CBM이 추천하는 유튜브 채널!“알아두면 유익한 재미 있는 채널들”유튜브에 다양한 예능 영상도 많지만, 유용한 정보들도 많이 얻을 수 있습니다. 예전에는 좀처럼 구하기 힘들었던 요리 레시피, 수리 방법, 개조 방법,  의학 지식 등등 다양한 정보들을 검색만으로 아주 손쉽게 접하는데요.알아두면...

이 차가 궁금하다 – 토요타 RAV4

작성자: CBMED, 작성일: 08-05, 조회: 1038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SUV!”“보다 더 스타일리시하게, 보다 더 파워풀하게!” 북미에서 가장 인기가 많은 SUV 차량이기도 한 RAV4는 일본 자동차 브랜드 토요타에서 1994년부터 생산 중인 준중형 SUV로, 넉넉한 짐칸, 높은 시야, 사륜구동 등 SUV의 장점...

캐나다 복권 어떤 종류가 있을까? -2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7-23, 조회: 1128
복권 기본 룰당첨 번호 or 문양통상적으로 '럭키넘버'라고 불리는 당첨 번호 혹은 문양이 가려져 있는 부분입니다. 각각의 복권마다 다른 당첨 번호가 새겨져 있습니다.플레이어 번호 or 문양플레이어에게 제공되는 번호 혹은 문양이 가려져 있는 영역입니다. (상금이 함께 표기되어 있습니다) 각각의 번호나 문양에 ...

그랜빌 다리 아래 회전하는 샹들리에가?

작성자: CBMED, 작성일: 07-22, 조회: 1503
그랜빌 다리 아래 회전하는 샹들리에가? 코로나19 유행 이후 가장 많이 달라진 사회의 모습은 아마 산책하는 사람들이 많이 늘어났다는 점일 것입니다.그만큼 ...

CERB 사칭 사기, 어떻게 구분할까?

작성자: CBMED, 작성일: 07-21, 조회: 1101
CERB 사칭 사기, 어떻게 구분할까?“캐나다 국세청이 알려 주는 진짜와 가짜”캐나다 긴급 대응 보조금(CERB: Canada Emergency Response Benefit)이 나오고 나서, 이를 악용한 사기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캐나다 국세청은 “전화를 이용한 보이스피싱부터, 이메...

고양이 입양 방법과 입양전 필수품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7-20, 조회: 1074
토론토에서 고양이를 입양하는 방법과입양전 구매해야할 필수품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토론토에서 고양이 입양하기토론토에서 반려동물, 특히 고양이 입양을 생각하고 있지만, 막상 하려니 어떻게 해야 할지 모...

토론토대 연구진, "몸매 드러나는 운동복, 운동 능력 저하시킬 수 있어"

작성자: CBMED, 작성일: 07-15, 조회: 1267
토론토대 연구진, "몸매 드러나는 운동복, 운동 능력 저하시킬 수 있어" 토론토 대학교 연구진이 “몸에 딱 붙거나 노출이 많아 몸매가 더 잘 드러나는 운동복이 운동 능력을 저하시킬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하였습니다.토론토대 연구진은 18 – 35 세 여성 8...

ICBC, “차량 쓰는 사람은 명의자가 아니어도 차 보험에 다 등록해 놓는 것이 좋아” 권고

작성자: CBMED, 작성일: 07-10, 조회: 1035
ICBC, “차량 쓰는 사람은 보험에 다 등록해 놓는 것이 좋아” ICBC가 “차량 보험에 등록되어 있지 않은 사람이 해당 차량을 ...

작은 발코니 꾸미기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7-10, 조회: 1152
가지각색의 발코니 인테리어를 보고,나만의 컨셉을 가진 발코니 DIY 해보기 가구당 인원수의 지속적인 감소로 평균 거주 공간도 작아지고, 미니멀 라이프 형태가 큰 인기를 얻...

밴쿠버에서 비즈니스를 하고 싶다면?

작성자: CBMED, 작성일: 07-09, 조회: 1748
밴쿠버에서 비즈니스를 하고 싶다면? “시작부터 운영까지, 원 스텝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Jungjic Holdings!” 요즘에는 창업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지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하지만 창업을 하려고 해도 어떻게 해야 하는지, 어디서부터 시작해야 하는지, 무슨 아이템이 좋은지 등...

어린이집 재오픈, 어떤 부분들이 새롭게 바뀔까?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7-07, 조회: 1102
이제 일상으로 조금씩 돌아가야 하지만 불안하기만 한 지금,우리 아이를 어린이집에 보내면 무엇이 달라져 있을지 알아봅니다.온타리오주가 6월 23일부터 Stage 2 경제재개방에 진입함에 따라 다시&n...

여름 액티비티, 코로나19 위험도는 얼마? - 캠핑부터 수영까지

작성자: CBMED, 작성일: 07-03, 조회: 1546
여름 액티비티, 코로나19 위험도는 얼마? "캠핑부터 야외 바비큐까지" 캐나다 언론사 CBC에서 여름을 맞이해 각 여름 액티비티별 코로나19 노출 위험도에 대해 발표하였습니다.CBC 측은&...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NO. 427 / AUGUST.05
NO. 426 / JULY.02
NO. 425 / JUNE.03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