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라이프 11 페이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Total 1,122건 11 페이지
밴쿠버 라이프 목록

한스한의원, “환절기 감기, 면역력을 키워 예방하는 게 최고”

작성자: CBMED, 작성일: 09-23, 조회: 1686
뜨거운 여름이 지나고, 쌀쌀한 가을이 돌아왔습니다. 이런 환절기에 다들 감기가 쉽게 걸리기 마련인데요. 버나비 대표 한의원인 한스한의원이 감기를 초기에 빨리 잡을 수 있는 팁을 전했습니다. 한스한의원은 “(한의학에서는) 동병하치 라는 말이 있다”며 “겨울에 걸리는 병을 여름에 치료...

뱃살, 이렇게 해야 빠진다! 올바른 식습관 3가지

작성자: CBMED, 작성일: 09-23, 조회: 2111
뱃살을 빼기 위해 복근 운동을 한다면, 그것은 복부 지방을 빼는 게 아니라 복근을 키우는 운동으로 잘못 하고 계신 것입니다. 기본적으로 살을 빼기 위한 운동은 유산소 운동이며, 제일 중요한 것은 살을 찌운 지금 먹는 양보다 음식을 덜 먹는 것입니다. 그렇다고 무조건 굶어서 뺀다면, 요요 현상이 와 예전보다 살이 더 찌기 ...

심혈관계 및 암 예방에 좋은 차는?

작성자: CBMED, 작성일: 09-23, 조회: 1838
커피, 코코아와 함께 전 세계에서 사랑 받는 3대 비알코올성 음료인 차(茶)! 특유의 은은한 향을 음미하며 마시는 차는 심신안정에 도움이 되며, 차 자체에도 좋은 성분들이 가득하기 때문에 많은 이들이 즐겨찾습니다.커피와 마찬가지로 카페인이 들어있지만, 카페인이 몸에 흡수되는 것을 막는 카테킨 성분(폴리페놀 종류 중 하나)...

단순 건망증일까? 심각한 치매일까? 치매 구분법

작성자: CBMED, 작성일: 09-23, 조회: 1764
사람의 기억력은 나이가 들수록 떨어집니다. 이것은 자연스러운 노화 과정이기 때문이 이상 현상은 아닌데요.그러나 알츠하이머병, 파킨슨병 등 나이 들어서 더 잘 걸리는 병의 대표적 증상인 치매 역시 기억 장애의 한 종류기 때문에 깜빡깜빡 자꾸 잊어 먹는 것이 치매 초기 징후일 수도 있습니다.치매를 일으키는 병 중 가장 흔한 ...

불면증, 어떻게 극복해야 할까? “좋은 수면 습관이 중요”

작성자: CBMED, 작성일: 09-18, 조회: 1531
잠을 설치는 불면증, 한 번 생기면 좀처럼 낫지 않아 스트레스를 가져다 주고 생활도 엉망이 되어 버리기 쉽습니다.이런 불면증, 어떻게 바로잡아야 하는 것일까요?가장 중요한 것은 잠에 집착하지 말라는 것입니다. 잠이 안 온다고 억지로 자려고 하고 전전긍긍하는 순간 오히려 잠이 달아나기 때문입니다.전문가들은 규칙적인 수면 습...

佛 연구진, “밤에 스마트폰 오래 보면 혈당 ↑”

작성자: CBMED, 작성일: 09-13, 조회: 1715
프랑스 스트라스부르대학교 연구진이 어두운 곳에서 스마트폰 화면을 오래 들여다보면 혈당치가 증가한다는 사실을 밝혀냈습니다. 혈당이 올라가는 원인은 스마트폰 화면에서 나오는 발광 다이오드(LED) 불빛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로 인해 단 음식에 대한 식탐도 증가하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연구진은 수컷 쥐를 대상으...

다리 꼬고 앉으면 안 되는 이유

작성자: CBMED, 작성일: 09-13, 조회: 1903
한때 ‘다리 꼬지 마’라는 노래가 유행할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다리를 꼬고 앉습니다. 책상 앞에 앉을 때, 지하철, 식당, 술집 등 다양한 곳에서 다리를 자연스럽게 꼬게 되는데요.전문가들은 우리 몸이 무의식 중에 다리를 꼬게 되는 것은, 척추를 곡선으로 휘게 만들어 긴장을 완화시키며 편함을 느끼기 ...

BC 주의 숨은 진주, 조프리 레이크!

작성자: CBMED, 작성일: 09-12, 조회: 1770
밴쿠버 하면 많은 이미지가 떠오르지만, 그중 하나를 꼽으라고 하면 바로 친환경 도시일 것입니다.전기로 가는 버스도 많고, 자전거 도로도 잘 정비되어 있으며, 무엇보다도 도심 내 공원이나 해변 등이 잘 관리되어 매연, 스모그 등의 단어하고는 거리가 상당히 먼 편입니다.이렇게 친환경 도시다 보니, 관광객들을 비롯해 시민들까지...

한국 의료진, ‘급성 어지럼증’ 새 원인 발견

작성자: CBMED, 작성일: 09-11, 조회: 1708
흔히 현기증이라고도 부르는 어지럼증은 성인의 20%가 1년에 한 번은 겪을 정도로 흔한 증상입니다. 남성보다 여성이 2 배 이상 많이 겪으며, 또 나이를 먹을수록 어지럼증을 겪을 확률이 증가하게 되는데요.어지럼증을 유발하는 대표 기관은 귀(말초성), 또는 뇌(중추성), 심장, 눈 등이 있습니다. 크게 중추성 신경...

커피, 청소년들이 마셔도 괜찮은 걸까?

작성자: CBMED, 작성일: 09-11, 조회: 1709
어딜 가나 흔하게 볼 수 있는 카페. 대중화가 되어 있다 보니 남녀노소 불문하고 카페에 와 커피를 마시고는 하는데요. 가끔 보면 고등학교 다니는 학생들이 마시는 경우도 있습니다.성장기에 커피는 몸에 안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미국 주간지 '타임'에서 청소년과 커피 음용에 관한 전문가의 소견을 정리하였...

마무리 운동, 준비 운동만큼 중요해…

작성자: CBMED, 작성일: 09-06, 조회: 1799
본격적인 운동을 하기 전에 부상 방지 및 충분히 몸을 풀어 최상의 상태를 만들기 위해 하는 준비 운동. 운동 전 10분 정도 가볍게 뛴 뒤 동적 스트레칭으로 마무리하면, 근육과 관절도 운동할 준비가 되어 운동 수행 능력도 올라가게 됩니다.하지만 이 준비 운동만큼 마무리 운동 역시 중요하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

日 연구진, “장수의 비결은 콩”

작성자: CBMED, 작성일: 08-30, 조회: 3396
일본 공중보건과학센터 연구진이 콩 또는 콩으로 만든 음식, 견과류 등 식물성 단백질이 풍부한 음식을 많이 먹으면 장수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해 화제입니다.일본 연구진은 7만 696명의 성인을 대상으로 20년 동안 연구 대상자들이 걸린 질병과 사망률 등을 분석했습니다. 그 결과, 식물성 단백질을 많이 섭취한...

아일랜드 연구진, “통풍 있으면 만성 신장질환 위험 ↑”

작성자: CBMED, 작성일: 08-29, 조회: 3583
아일랜드 리머릭대학교 연구진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통풍 환자는 일반인보다 만성 신장(콩팥) 질환 발생 위험이 크게 높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연구진은 후기 만성 신장 질환이 발생할 위험도를 측정한 통풍 환자 6만 9000여 명의 자료와 통풍이 없는 사람 55만 4000여 명의 자료를 비교 분석했습니다.그 결과, 통풍이 있...

혈관 건강에 좋은 식품, 뭐가 있을까?

작성자: CBMED, 작성일: 08-28, 조회: 2243
10 만 km. 우리 몸 구석구석 퍼져 있는 혈관의 총 길이입니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우리 몸 세포들에게 혈액을 공급해 주는 아주 중요한 기관으로, 혈관계 관련 질환은 생명을 위협하거나, 중병으로 번지는 경우가 많은데요.대표적인 혈관계 질환으로는 동맥경화가 있으며, 일반적으로 혈관은 심장과 뇌에도 밀접한 관계가 있어 혈관...

몸에 좋다는 걷기 운동, 어디에 좋은 걸까?

작성자: CBMED, 작성일: 08-28, 조회: 3708
걷기 운동은 몸에 부담이 최소로 가는 운동으로 널리 알려져 있습니다. 격한 운동을 할 수 없는 노약자 및 임산부, 환자에게도 걷기 운동은 적극 권장되는데요. (걸을 때 통증이 있으면 걸으면 안 됩니다)발목과 관절의 건강을 위해서는 걸을 때 발뒤꿈치가 먼저 땅에 닿게 걸어야 하며, 소리가 나지 않게 사뿐사뿐 걷는 게 좋습니...

맛있는데 약효까지? 건강 과일 6가지

작성자: CBMED, 작성일: 08-27, 조회: 4648
과일은 고대 때부터 내려온 먹거리입니다. 대부분의 과일이 달다는 이유로 과일을 먹으면 살이 찌지 않을까 걱정하는 분들도 많은데요. 연구 자료에 따르면, 거의 모든 과일이 20 - 95%가 수분이고, 우리가 즐겨 먹는 대부분의 과일은 50 - 90%가 수분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당분이 많은 ...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NO. 428 / SEPTEMBER.02
NO. 427 / AUGUST.05
NO. 426 / JULY.02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