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주의 시대에서 살아남는 방법: 레버리지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칼럼 자본주의 시대에서 살아남는 방법: 레버리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Toronto 댓글 0건 조회 16,443회 작성일 21-09-16 08:00

본문

평생 성실하게 열심히 일해서 부를 쌓고, 집을 사고, 자산을 불려갈 수 있을까요? 그리고 가정에서 한 사람만 돈을 벌어 생활비를 제외하고 남는 돈을 가지고 충분히 돈을 모으기도 쉽지 않아 이제는 맞벌이는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어가고 있습니다. 


우리가 앞으로 살아가는 세상은 과거 당연하다고 생각되던 행동과 가치관이 더 이상 통용되지 않는 세상일 것입니다. 그중 가장 큰 변화는 땀 흘려 일한 노동의 가치일 것입니다. 본인이 열심히 일을 해서 벌어들이는 소득과 자본이 벌어들이는 소득의 격차가 계속해서 늘어나기 때문에 극심한 부의 불균형은 시간이 흐를수록 더욱 커질 수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자본을 통한 소득을 만들어내는 방법 중 가장 대표적인 것은 금융투자와 부동산을 꼽을 수 있습니다. 그중 부동산은 주식과는 다르게 눈에 보이는 실물 자산이며, 크게 신경 쓰지 않더라도 물가 상승률을 따라 자산가치가 장기적인 관점에서 상승하기 때문에 많은 사람이 선호하는 투자 방식입니다. 


부동산을 통한 자산증식이 효과적인 이유는 바로 대표적인 레버리지의 효과를 누릴 수 있기 때문입니다. 내가 가진 자산의 볼륨이 크지 않다면, 아무리 수익률이 높아도 자산증식의 효과는 높지 않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내가 가진 자본과 남의 자본을 합쳐 전체 자본을 크게 만들어 투자한다면, 같은 수익률을 만들어 내더라도 자산 성장의 효과를 극대화시킬 수 있습니다.  

부동산 또한 본인의 자본과 모기지를 끌어다 자산을 구입하는 형태이기 때문에 가장 보편적인 레버리지 방식의 투자 형태이며, 자산가치를 성장시켜야 하는 은퇴 이전의 3040세대에겐 아주 효과적인 방식으로 활용될 수 있습니다. 장점이 굉장히 많은 투자방식이긴 하지만 그만큼 투자를 결정하기 전 많은 것들을 따져봐야 합니다.


첫째로는 타인의 자본을 끌어들이기 때문에 이자와 같은 각종 비용이 많이 동반됩니다. 따라서 이자율 상승과 같은 경제환경 변화에 취약할 수밖에 없습니다. 


두 번째는 자산의 장기간 보유와 세금 계획입니다. 토론토에서 부동산을 통해 많은 시세차익을 누린 분들의 공통적인 특징은 최소 10년~20년 동안 긴 시간 보유를 한다라는 점과, 주 거주지가 아닌 투자 용도의 부동산의 경우 시세차익의 절반은 과세대상으로 인정되어 매도 시 상당한 세금부담이 생긴다는 것입니다. 


종합하자면, 레버리지 투자 방식은 자산의 가치를 성장시키는데 아주 유용한 투자방식이긴 하지만, 투자자산 선정과 투자 결정 시 반드시 타인 자본을 끌어쓰는데 들어가는 모든 비용, 그리고 최소 10년 이상을 보유하며 경제 환경과 정책의 변화 상관없이 장기간 보유할 수 있는 강력한 현금흐름을 갖춘 상태에서 성공할 가능성이 높다는 것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컬럼제공 | 김재현 QAFP (CHA & Associates Wealth Advisory Ltd.)  

전화번호 | 647.523.7069

이메일 | jay@chawa.ca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one root
Maple Posts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6,236건 1 페이지
토론토 뉴스 목록

뉴펀들랜드와 래브라도, 내년부터 설탕 음료세 부과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10-19, 조회: 25
뉴펀들랜드와 래브라도, 내년부터 설탕 음료세 부과 뉴펀들랜드와 래브라도는 곧 내년부터 캐나다에서 처음으로 설탕 음료세를 시행하게 됩니다. 건강 결과를 향상시키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뉴펀들랜드와 래브라도 주 정부는 단 음료를 대상으로 하는 첫 번째 세금을 부과하는 주가 될 것이라고 세부 사항을 공개했습니다.시오반...

캐나다 각 주별, 가장 인기 있는 할로윈 의상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9, 조회: 136
Father MAG에서 캐나다 각 주에서 가장 인기 있는 할로윈 복장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각 지역의 구글 검색을 기반으로 하였으며, 이 결과는 대부분 지역에서 오징어 게임 의상이 1위를 차지했습니다. 실제로 구글 트렌드에 따르면 넷플릭스 시리즈를 기반으로 한 의상은 지난 30일 동안 캐나다와 전 세...

10월 19일, 온타리오주 COVID-19 신규 일일확진자 328명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9, 조회: 153
10월 19일 화요일 오전, 온타리오 주정부는 328명의 COVID-19 일일 확진자와 4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 중 토론토에서 발생한 확진자는 52명이며 현재 7일 평균 일일 확진자수는 407명입니다. 오늘 발표된 확진자 중 223명은 백신을 한번도 맞지 않았거나 1차 백신 접종만 받았으며 105명은 ...

캐나다 부모 50%, 자녀 백신 접종시키겠다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10-18, 조회: 130
캐나다 부모 50%, 자녀 백신 접종시키겠다 화이자가 5세에서 11세 사이의 아이들을 대상으로 한 백신 승인을 요청하고 대기 중인 가운데, 아이들에게 백신을 맞춰도 될지 어떨지 부모들의 고민이 많을 것 같습니다. 대체적으로 캐나다 부모의 생각은 어떨까요.  국가적으로 진행된 설...

콜린 파월(Colin Powell),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사망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10-18, 조회: 232
콜린 파월(Colin Powell), 코로나19 합병증으로 사망콜린 파월 (Colin Powell) 전 미국 장관이 월요일 아침(18일), 코로나 19 합볍증으로 별세했습니다. 그는 미국 최초의 흑인 합참의장과  국무장관을 지냈으며 향년 84세였습니다. 파월 전 장관의 유가족은 페이스북에 “우...

토론토에서 런던으로 가는 새로운 GO 열차 운행 개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8, 조회: 588
사상 첫, 런던행 토론토 GO 트레인이 월요일 아침 일찍 첫 운행을 시작하였습니다.해당 열차는, 월요일 5시 20분에 런던역에서 출발하여 토론토 유니언 역으로 운행하였습니다. 이 노선은 이전에는 운행하지 않았지만, 현재 스트랫포드(Stratford)와 세인트 메리스(St. Marys)에 새로운 정류장을 포함하는 키치너(K...

아마존, 작년보다 50% 늘어난 15만 명의 계절 근로자 고용 계획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10-18, 조회: 103
아마존, 작년보다 50% 늘어난 15만 명의 계절 근로자 고용 계획아마존은 연말연시 쇼핑 기간 동안 수요를 충족할 직원을 구함에 따라 작년보다 약 50% 증가한 15만명의 계절 직원을 고용할 계획입니다.세계 최대의 온라인 소매업체는 일반적으로 연중 이맘때 임시 직원을 고용하여 창고에서 물품을 보관, 포장 및 배송하는 일을...

IKEA, 온타리오 전역에 디자인 스튜디오 추가 오픈 발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8, 조회: 290
IKEA의 첫 번째 토론토 다운타운 매장이 2022년 초에 문을 열기로 예정되어 있는 가운데, IKEA 캐나다가 새로운 디자인 스튜디오가 온타리오주 세 곳에 문을 열 것이라고 추가 발표했습니다.발표된 장소는 다음과 같은데요.- IKEA Brampton Design Studio: Bramalea City Centre, 25...

모기지 중도 상환 페널티 (Mortgage Prepayment Penalty)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8, 조회: 177
모기지를 받았다가 여러 가지 이유로 계약 기간 중간에 이를 갚게 되면 페널티를 내야 한다. 이를 Prepayment Penalty라고 하는데, 한국에서의 중도상환 수수료와 비슷한 개념이라고 보면 된다. 오늘은 이 페널티에 대해서 알아보고자 한다.모기지를 받을 때 3년 고정, 5년 고정 또는 5년 변동 이런 방식으로 금리가...

캐나다 최고의 호텔 TOP15는?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8, 조회: 440
휴가를 계획하고 계신 분들께 좋은 팁이 될 소식입니다. 바로 캐나다 최고의 호텔 TOP 15 리스트가 발표된 것인데요. 여행지 호텔에서 즐기는 여유로운 시간, 상상만 해도 바로 떠나고만 싶어집니다.Condé Nast Traveler는 캐나다 전국 최고의 15개 호텔 리스트를 공개했습니다. 그들 중 대부분은 B...

저렴하고 신속한 COVID-19 항원 테스트 키트 구입처 안내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8, 조회: 374
PPE 제조업체 'The Canadian Shield'는 경쟁사보다 "상당히" 저렴한 가격으로 신속한 COVID-19 항원 테스트 키트를 대중에게 판매하기 시작했습니다. 온타리오주 워터루 기반의 The Canadian Shield는 테스트 키트를 5개 한 팩으로 49.95달러에 제공하고 있...

10월 18일, 온타리오주 COVID-19 신규 일일확진자 373명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8, 조회: 246
10월 18일 월요일 오전, 온타리오 주정부는 373명의 COVID-19 일일 확진자와 2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 중 토론토에서 발생한 확진자는 62명이며 현재 7일 평균 일일 확진자수는 415명입니다. 오늘 발표된 확진자 중 265명은 백신을 한번도 맞지 않았거나 1차 백신 접종만 받았으며 1...

종료를 앞두고 있는 CRB, 한차례 더 연장될까?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8, 조회: 865
CRB(Canada Recovery Benefit)가 종료되기까지 며칠 남지 않은 지금, 연방정부 당국자들은 CRB 연장건과 관련해 검토중이라고 전했습니다. 지난 목요일, 크리스티아 프리랜드 부총리 겸 재무장관은 총리와 다른 연방 정부 관계자들이 업계 대표들 및 경제학자들과 함께 앞으로의 방향을 결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

미국, “코로나 백신 교차 접종자도 다음 달 8일부터 입국 허용”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0-18, 조회: 250
다음 달부터 공식적으로 캐나다와 미국의 육로 국경이 재개된다고 발표된 바 있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백신 교차접종을 받은 캐나다인들은 미국으로 입국 가능한지에 대한 여러 의견이 있어 왔는데요. 해당 내용에 대해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공식 발표가 있었습니다.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지난 금요일 저녁 공식 발표를 통해,...

코로나 기간, 약 1,500명의 캐나다인들이 치료 지연으로 시력 상실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10-15, 조회: 1262
코로나 기간, 약 1,500명의 캐나다인들이 치료 지연으로 시력 상실 새로운 보고서에 따르면 2020년에 1,437명의 캐나다인이 코로나 기간동안 시력 검사 및 치료 지연으로 시력을 잃었습니다.캐나다 시각 장애인 협의회(CCB)가 작성한 보고서는 코로나가 캐나다 전역의 시력 상실에 미치는 영향을 추정했습니다. 거...

라니냐, 캐나다 서부에 '끔찍하게 추운' 겨울을 가져올 것으로 예상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10-15, 조회: 1093
라니냐, 캐나다 서부에 '끔찍하게 추운' 겨울을 가져올 것으로 예상 엘니뇨와 라니냐 사이에 몇 달 간의 상대적 대기 균형이 유지된 후 국립해양대기청은 라니냐가 다시 돌아왔다고 발표했습니다.Accuweather에 따르면 캘거리 사람들과 알버타 사람들은 산에 많은 눈이 내리면서 평년보다 더 추운 겨울을...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CBM PRESS TORONTO – 2021년 10월호 (Vol.85)
CBM PRESS TORONTO – 2021년 9월호 (Vol.84)
CBM PRESS TORONTO – 2021년 8월호 (Vol.83)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