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주 질문하는 자동차보험 Q&A

본문 바로가기
Canada Korea
사이트 내 전체검색

칼럼 자주 질문하는 자동차보험 Q&A

페이지 정보

작성자 CBM PRESS TORON… 댓글 0건 조회 4,634회 작성일 17-08-09 21:46

본문

자주 질문하는 자동차보험 Q&A
Non-payment Cancellation은 나에게 어떤 불이익을 주는가?
보험을 해지하고 다른지역이나 해외로 나갔을 경우, 조그마한 부주의로 심각한 상황이 발생할수 있는데, 이것이 바로 No-payment Cancellation의 발생이다. 해지를 할때 주의할 사항은 절대로 인출계좌에 ‘STOP PAYMENT’를 설정하지 말아야 한다. 모든 보험사는 미리 인출한 보험료에 대해서는 별도의 통지를 안해도 정확하게 Refund해 준다. 그러나 Stop Payment를 해서Non-Payment Cancellation이 먼저 발생해 버리면, 이것은 가입자에게 돌이킬수 없는 나쁜 기록으로 남게되며, 이 가입자 는 바로 High Risk 로 분류되어 진다. 그런 다음 다른 보험사로 옮기려 할때 문제가 발생한다.
보험사는 보험료가 납입이 안되면, 15일 이내 등기우편(Registered Mail)으로 고객에게 고지를 해야하고, 고지내용에 적힌 날짜까지 Outstanding Premium이 입금되지 않으면, Non-payment Cancellation으로 Policy를 해지하게된다.
Non-payment Cancellation기록이 있는 가입자는 바로 Standard보험사로 가입이 안되고, Non-Standard보험사로만 가입이 가능하며, 또한 운전경력이 모두 없어져(0 star), 사고때문에 Non-standard보험사로 가는 다른 가입자보다도 더 비싼 보험료를 감수해야 한다. 많은 운전자들이 이 사실을 간과하여 고통스런 보험료로 고생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한다.
무보험차에 치였는데, 보상이 가능할까요?
The Insurance Act Regulations에 따르면, 온타리오주는 $200,000 까지 커버된다. 만약에 피해자가 1명 이상이면 이 금액을 비율로 나누어 보상된다. Uninsured Automobile coverage (UAC)로 보상을 받으려면, 무보험 가해자가 잘못이어야 한다.
사고가 났을때 보험사에 보고는 언제까지 해야하는가?
자동차사고가 났을때, 본인이든 아니면 Broker나 Agent를 통해서이던, 7일 이내에 보험사에 보고를 해야한다. 불가피한 상황이 발생하여 7일 이내에 못했을 경우엔, 가능한 빠른 시간안에 보고를 해야한다.
뺑소니(Hit-and-Run)차에 치었을때 어떻게 해야 하나요?
뺑소니 사고의 경우, 24시간 이내에 경찰이나 Collision Report Centre에 보고를 해야하고, 목격자(Witness)의 확보가 가장 중요하다. 뺑소니차에 치었을때는 크게 두가지로 구분해서 생각해야한다.
- 뺑소니차 운전자가 확인되는 경우
뺑소니차의 운전자가 확인이 되는 경우, 모든 보상은 가능해 지고, Deductible도 DCPD Deductible이 적용된다.
- 뺑소니차 운전자가 확인이 안되는 경우
이 경우에는 당신이 Collision Coverage가 있을경우에만 커버되고, Deductible도 Policy의 Collision이나 All Perils deductible이 적용된다. 이 경우 Collision Coverage가 없으면 당신의 Pocket Money로 수리를 해야한다. 보험료의 상승여부는, 경찰이나 Collision Report Centre의 보고서에 따라 결정된다.


CBM PRESS TORONTO 08월호, 2017
컬럼제공 : York Alliance Insurance Brokers Inc (지주영 종합보험)
647.209.2333
Charles.jee@yorkalliance.com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0,599건 1 페이지
토론토 뉴스 목록

Taylor Swift, 에라스 투어 티켓 무료로 받을 수 있어…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5-24, 조회: 34
Taylor Swift, 에라스 투어 티켓 무료로 받을 수 있어… 테일러 스위프트의 에라스 투어 티켓 금고가 다시 한 번 열립니다.RBC의 아비온 리워드는 에라스 투어의 토론토 또는 밴쿠버 티켓 100매를 상품으로 증정하는 콘테스트를 개최합니다. 이 티켓에는 무료 항공권과 호텔도 포함됩니다. ...

스타벅스, 이번 주 캐나다 전역에 4달러 음료 제공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5-21, 조회: 1199
스타벅스, 이번 주 캐나다 전역에 4달러 음료 제공 스타벅스는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아이스 음료에 대한 할인을 제공합니다. 캐나다 스타벅스 고객들은 5월 23일 단 하루 동안 단돈 4달러에 자신이 좋아하는 수제 아이스 음료 또는 블렌드 음료를 구입할 수 있습니다. 이 할인 이벤트는 모든 그란데 크기의 아이스 ...

코스트코, 캐나다 우버 이츠에 출시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5-21, 조회: 1145
코스트코, 캐나다 우버 이츠에 출시집에서 편안하게 코스트코 제품을 더욱 쉽게 주문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번 달부터 캐나다 전역의 코스트코가 공식적으로 우버 이츠를 출시하여 비회원도 코스트코를 이용할 수 있게 됩니다. 버튼 하나만 누르면 코스트코 제품이 바로 문 앞까지 배달됩니다.코스트코 멤버십이 있는 경우 ...

우주인들이 먹은 첫 베이글, 캐나다에서 왔다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5-17, 조회: 1109
우주인들이 먹은 첫 베이글, 캐나다에서 왔다  현재는 전 세계인들이 즐기는 몬트리올 베이글, 우주인들이 우주에서 먹은 첫 베이글이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Greg Chamitoff는&...

아이폰 유저들 일부, 메신저 먹통 돼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5-16, 조회: 1103
아이폰 유저들 일부, 메신저 먹통 돼 16일 하루 동안 iMessage가 작동하지 않아 많은 아이폰 유저들이 불편을 겪는 소동이 있었습니다.  애플의 아이폰을 이용하는&n...

미국 국경 넘을 때 애견 동반 시 규정 엄격해져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5-15, 조회: 1121
미국 국경 넘을 때 애견 동반 시 규정 엄격해져 미국 국경을 넘을 시 동반 애견에 대한 규정이 더 엄격해졌습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8월 1일부터 ...

캐나다에서 가장 인기 있는 대학 학위…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5-14, 조회: 1385
캐나다에서 가장 인기 있는 대학 학위… 어떤 학위를 취득할지 결정하지 못했다면 포토맥 대학교의 보고서가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이 대학은 전 세계 181개 학위에 대한 Google 검색을 통해 각 국가에서 가장 많이 검색된 학위 지도를 만들었습니다. 2023년 보고서에서는 간호학, 경영학,...

수면 보조제 <유드림> 집단 소송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5-13, 조회: 1158
수면 보조제 <유드림> 집단 소송 캐나다인들의 수면 보조제 집단 소송이 시작되었습니다.  BC를 위한 비즈니스 인텔리전스의 보고서에 따르면, 트럭 운전사 제임스 ...

페이토 호수, 지구상에서 가장 깨끗한 물을 볼 수 있는 최고의 장소 중 하나로 선정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5-13, 조회: 1189
페이토 호수, 지구상에서 가장 깨끗한 물을 볼 수 있는 최고의 장소 중 하나로 선정 캐나다에는 경이로운 자연이 많이 있으며, 앨버타 로키산맥에 자리잡은 페이토 호수(Peyto Lake)는 세계에서 가장 깨끗한 물을 볼 수 있는 최고의 장소 중 하나로 선정되었습니다. Travel + Leisure는 전 세계의 장...

아마존 캐나다에서 판매된 USB 충전기, 충격 위험으로 리콜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5-10, 조회: 1160
아마존 캐나다에서 판매된 USB 충전기, 충격 위험으로 리콜 아마존 캐나다에서 판매된 수천 개의 USB 벽면 충전기가 감전 위험으로 인해 전국적으로 리콜되었습니다. 목요일에 캐나다 보건부는 Power-7 USB 벽면 충전기 모델 US2018을 리콜하는 소비자 제품 권고 사항을 발표했습니다. 연방 보건부는...

서브웨이, 전 세계에서 영감받은 신메뉴 출시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5-08, 조회: 1205
서브웨이, 전 세계에서 영감받은 신메뉴 출시 서브웨이에서 여섯 가지 신메뉴를 출시했습니다. 세계 곳곳에서 영감을 받은 이국적 느낌의 샌드위치들을 만나 보세요. <쿠반 크런치>쿠반 ...

토론토의 영-던다스(Yonge-Dundas), 수년 만에 변화의 준비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5-08, 조회: 1410
토론토의 영-던다스(Yonge-Dundas), 수년 만에 변화의 준비영(Yonge)과 던다스(Dundas)는 토론토에서 가장 유명하고 활기가 넘치는 교차로일 수 있지만, 일부 사람들은 최근 몇 년 동안 그 빛을 잃었고 약간의 변화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데요. 올해 영-던다스에는 많은 변화가 일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가장 기...

캐나다 두 도시,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도시로 선정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5-08, 조회: 1349
캐나다 두 도시,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도시로 선정 저렴한 주택과 식료품을 찾기가 점점 어려워지면서 이러한 도시는 오직 1%만이 살 수 있는 것처럼 보일 수 있습니다. 그리고 그 말에는 어느 정도 진실이 있을 수 있다는 것이 밝혀졌습니다. 새로운 보고서에 따르면 캐나다의 몇몇 도시는 실제로 세계에서 가장 ...

애플, 아이패드 모델과 애플 펜슬 공개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5-08, 조회: 1122
애플, 아이패드 모델과 애플 펜슬 공개애플은 많은 기대를 모았던 ‘Let Loose’ 이벤트에서 새로운 아이패드 프로와 에어 모델을 공개했습니다. 지난 몇 년 동안 아이패드 팬들은 이 날을 기다려왔습니다. 이번 업그레이드는 특히 음악가, 디지털 아티스트, 동영상 편집자 등 Final Cut ...

캐나다인, 정부에 그 어느 때보다 분노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5-08, 조회: 1238
캐나다인, 정부에 그 어느 때보다 분노 최신 “분노지수(Rage Index)”에 따르면 캐나다 성인들 사이에는 기록적인 수준의 분노가 나타났습니다. 토론토에 본사를 둔 여론조사 회사인 Pollara Strategic Insights는 최근 조사에 따르면 사람들이 경제와 연방 및 지방 정부에 대해 가장 분노하...

룰루레몬 “그린워싱” 기만적 마케팅 혐의 조사 중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5-07, 조회: 1151
룰루레몬 “그린워싱” 기만적 마케팅 혐의 조사 중 룰루레몬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쇼핑객들을 오도하거나 “그린워싱”을 했다는 주장이 제기되며 캐나다 경쟁국에서...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