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정보 업데이트 (2024년 1월 17일 현재)

본문 바로가기
Canada Korea
사이트 내 전체검색

칼럼 여행정보 업데이트 (2024년 1월 17일 현재)

페이지 정보

작성자 Toronto 댓글 0건 조회 1,256회 작성일 24-02-01 04:25

본문

여행정보 업데이트 (2024년 1월 17일 현재)



- 캐나다 시민권자 한국입국 시 K-ETA 면제

2023년 4월 1일~2024년 12월 31일까지

대한민국정부는 한국방문의 해(2023~2024)를 맞아 관광산업활성화 지원방안의 일환으로 2023 4.1 부터 2024 12.31까지 캐나다시민권 자에 대해 한시적으로 전자여행허가제(K-Eta) 적용을 면제 합니다.

기존에 발급받은 사전여행허가서는 유효기간까지 사용가능하며 이미 발급받은 전자여행허가서는 환불되지 않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K eta 공식 사이트를 참고하세요.

k-eta.go.kr/portal/apply/index.do


- 한국입국 시 Q-CODE 의무 제출 폐지

한국 질병관리청은 2023년 7월 15일부터 코로나19와 엠폭스에 대해 검역 관리지역 지정을 해제하였으며, 이에 따라 해외에서 입국할 경우 제출하던 건강상태질문서 또는 Q-CODE 의무 작성이 폐지되었습니다.


- 쿠바 방문한 한국여권소지자, ESTA 더이상 적용불가,

미국 방문시 여행비자 발급받아야

쿠바를 방문했던 사람들이나 쿠바 복수국적자는 미국 방문시 전자여행 허가제(ESTA) 적용대상에서 제외돼 여행비자를 발급받아야 미국 방문이 가능하다.


미국 관세국경보호청(U.S. Customs And Border Protection)은 홈페이지를 통해 2021년 1월이후 쿠바 방문 이력이 있거나 또는 ESTA 신청 시점을기준으로 쿠바 복수 국적을 보유한 사람들은 ESTA적용 배제조치 시행으로 인해 입국이 거절된다고 밝혔다.

CBP는 이번 조치가 대상자들의 미국 방문을 차단하는 것은 아니며 대상자들은 반드시 여행용 비자를 발급받아야 입국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이번 조치는 미국의 비자면제프로그램(VWP)에 의해 ESTA 적용을 받는 국가 국민을 대상으로 한 것이다.


미국 비자면제 프로그램 강화법에 따르면 VWP 해당 국가는 한국을 비롯해 호주, 프랑스, 일본, 영국 등 40개국이 포함되어 있다.

캐나다는 VWP에 포함되어 있지 않다. 미국과 캐나다는 양국간 별도 협 정을 통해 비자면제프로그램이 적용되며 이에 따라 유효한 캐나다 여권을 갖고 있는 시민권자들은 이번 조치에 해당되지 않고 비자 없이 미국 방문이 가능하다.


하지만 캐나다 영주권자들은 이번 CBP 조치로 인해 최근 쿠바 방문 전력이 있다면 미국 방문시 비자를 받아야 입국이 가능하다.


외교부에 따르면 이미 ESTA를 발급받아 유효기간이 남아있더라도 위 요건에 해당하면 ESTA가 취소될 수 있으며 이 경우 미당국이 당사자에게 별도로 통지할 예정이다.


쿠바는 지난 2021년 1월 12일부터 테러지원국으로 지정됐으며 이날 이후 쿠바를 방문한 사람들에게 이 조치가 적용된다. 미국이 지정한 테러 지원국은 쿠바를 비롯해 북한, 이란, 시리아가 포함되어 있다. 따라서 이들 국가 방문자도 ESTA 배제 대상자가 된다.


이같은 미국의 ESTA 배제 조치는 지난 2023년 7월 6일 자정(캐나다 동 부시간)부터 적용되기 시작했다. 미국 방문비자(B-1/B-2)는 일반적으로 3일정도 소요되지만 인터뷰일자나 신청자의 상황에 따라 추가서류가 필요할 수도 있어 입국 예정일로부터 약 3개월 전에 신청할 것을 전문가들은 권하고 있다.






1848615243_YvgrU9QI_ad2d564a203995b24faf33627f09805a3328d499.png



컨텐츠제공 : 세방여행사

홈페이지 www.sebang.ca

전화번호 416.536.5530

페이스북 sebangcanada 


CBM PRESS TORONTO 2월호, 2024

페이스북 : @cbmtoronto

인스타그램 : @cbm_toronto

Copyright© 2014-2024 CBM PRESS TORONTO All rights reserved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0,547건 5 페이지
토론토 뉴스 목록

캐나다, 지난해 북미에서 가장 오염된 나라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3-19, 조회: 1125
캐나다, 지난해 북미에서 가장 오염된 나라스위스의 항공 기술 회사인 IQAir는 2023년 연례 세계 대기 질 보고서를 막 발표했는데, 캐나다에는 상황이 좋아 보이지 않았습니다.과학자들은 총 7,812개의 위치에 있는 134개 국가, 영토, 지역의 30,000개 이상의 대기질 측정소의 데이터를 분석했습니다. "이...

2024년 캐나다 연방정부에서 받을 수 있는 베네핏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3-19, 조회: 1650
2024년 캐나다 연방정부에서 받을 수 있는 베네핏올 해 2024년에서 캐나다 연방정부에서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 정책을 통해 정부 보조금 및 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입니다. 고용 보험 프로그램과 어린이 수당으로 알려진 Child Benefit 등 놓치기 쉬운 프로그램들이 많이 있는데요. 미리 확인하시어, 받을 수 있는 지원금...

스타벅스, 3/21일 1+1 할인 제공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3-18, 조회: 1187
스타벅스, 3/21일 1+1 할인 제공3월 21일, 스타벅스 리워드 회원들은 캐나다 전역에 있는 매장에서 음료에 대한 1회 무료 구매 계약을 청구할 수 있습니다.스타벅스 앱 회원은 모든 사이즈의 음료를 주문하고 1개를 무료로 받을 수 있습니다. 무료 음료를 청구하기 위해 해야 할 일은 스타벅스 앱에서 주문하기 전에 Buy...

캐나다 우체국, 개기일식 앞두고 야광 우표 공개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3-18, 조회: 1116
캐나다 우체국, 개기일식 앞두고 야광 우표 공개캐나다 우체국은 다가오는 개기일식을 기념하는 새로운 우표를 공개했습니다.일식은 4월 8일에 일어나며, 금세기 최초이자 유일하게 캐나다, 멕시코, 미국 일부를 통과할 예정입니다. NASA에 따르면 일식은 1년에 약 2~4회 정도 발생하지만, 일식을 목격할 기회는 훨씬 드물다고 ...

혐오 범죄, 작년 대비 7% 증가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3-15, 조회: 1127
혐오 범죄, 작년 대비 7% 증가캐나다 통계청의 새로운 보고서에 따르면 2022년 전국 경찰이 보고한 증오 범죄는 7% 증가했습니다.2022년 캐나다에서 인종이나 민족을 대상으로 한 사건이 거의 2,000건 보고되었는데, 이는 전년 대비 12% 증가한 수치입니다. 성적 지향과 관련된 증오 범죄도 12% 증가했습니다. 증오...

Insignia 에어프라이어, 화재 위험으로 리콜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3-14, 조회: 1162
Insignia 에어프라이어, 화재 위험으로 리콜인시그니아 브랜드 에어프라이어에 대한 리콜 공지는 일부 제품 모델이 과열로 인해 손잡이가 녹거나 부러질 위험이 있으며 잠재적인 화재 및 화상 위험이 있다고 고객에게 경고하고 있습니다.캐나다 보건부에 따르면 리콜 대상에는 인시그니아 디지털 에어 프라이어, 인시그니아 아날로그 ...

33년 만에 우드랜드 강간범 붙잡혀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3-13, 조회: 1202
33년 만에 우드랜드 강간범 붙잡혀 90년대 공개수배되었던 우드랜드 강간범이 33년 만에 붙잡혔습니다. 프로젝트 우드랜드로 명명된 이 사건은 1990년대 초반, GTA에서 발생한 아동&nb...

스타벅스, 성 패트릭 데이 기념 음료 출시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3-13, 조회: 1187
스타벅스, 성 패트릭 데이 기념 음료 출시스타벅스의 성 패트릭 데이 기념 음료는 캐나다 전역에서 6일 동안만 판매됩니다.3월 12일부터 3월 17일까지 한정 판매되는 말차 크림 프라푸치노는 달콤하고 크리미한 말차, 우유, 얼음을 섞은 후 휘핑크림, 캐러멜 소스, 바삭한 캐러멜 슈가 토핑을 얹은 조합입니다. 이 한정판 음료...

40% 캐네디언, 등급 없는 쇠고기가 먹기 안전하다고 생각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3-13, 조회: 1192
40% 캐네디언, 등급 없는 쇠고기가 먹기 안전하다고 생각등급이 없는 멕시코 쇠고기는 위험해 보일 수 있지만, 캐나다인의 3분의 1 이상이 먹어도 안전하다고 느끼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온타리오의 인터넷 마케팅 서비스인 캐들은 최근 9,207명의 캐나다인을 대상으로 달하우시 대학의 농식품 분석 연구실을 대표하여 설문조사를 ...

전기차 구입, 운전 시간이 길어질수록 비용 절약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3-13, 조회: 1178
전기차 구입, 운전 시간이 길어질수록 비용 절약브리티시 컬럼비아 대학의 연구원들의 한 연구는 전기 자동차를 구입하기 위한 경제적인 사례를 제시하고 있습니다.연구에 따르면 전기 자동차는 사전 비용이 더 높을 수 있지만 장기적인 재정적 이점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연구원 중 한 명인 바삼 자베드는 UBC 팀이 다양한 가정의 ...

환절기 영유아 기관지 건강과 수면 개선을 위한 7가지 팁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3-13, 조회: 1129
환절기 영유아 기관지 건강과 수면 개선을 위한 7가지 팁요즘 캐나다 날씨가 심상치 않은데요. 지난 2월에는 캐나다의 겨울 답지 않게 따뜻한 봄날 같은 날들이 많았었죠. 날씨가 추웠다 따뜻했다를 반복하며 감기에 걸리는 아이들이 많았는데요. 오늘은 환절기 영유아들의 기관지 건강과 수면 개선을 위한 팁을 알려드리겠습니다. 환절...

크래프트 디너, 캐나다에서 식물성 맥앤치즈 신제품 출시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3-12, 조회: 1107
크래프트 디너, 캐나다에서 식물성 맥앤치즈 신제품 출시크래프트 디너(Kraft Dinner)는 새로운 KD 제품 라인을 출시한다고 발표했고, 이번에는 치즈를 완전히 제외합니다."KD NotMac&Cheese"라고 불리는 이 브랜드의 최초의 식물성 맥앤치즈는 현재 캐나다 전역의 매장에서 출시되고 있...

캐나다 연방 최저임금 인상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3-12, 조회: 1345
캐나다 연방 최저임금 인상다음 달 연방 최저임금이 인상됩니다.캐나다 고용 및 사회 개발부(ESDC)에 따르면 4월 1일부터 연방 최저임금이 시간당 17.30달러로 인상될 예정입니다. 정부는 지난해 연방 시간당 최저임금을 15.55달러에서 16.65달러로 인상한 바 있습니다.모든 임금 인상은 전년도 캐나다 소비자물가지수(C...

에어비앤비, 실내 보안 카메라 사용 금지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3-12, 조회: 1143
에어비앤비, 실내 보안 카메라 사용 금지에어비앤비는 다음 달 말까지 전 세계 사이트의 목록에 실내 보안 카메라를 사용하는 것을 금지한다고 밝혔습니다.샌프란시스코에 본사를 둔 이 온라인 임대 플랫폼은 개인 정보 보호를 우선시하면서 보안 카메라 정책을 "간소화"하려고 한다고 말했습니다.에어비앤비의 커뮤니티 ...

엄마의 영양이 모유수유에 미치는 영향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3-12, 조회: 1104
엄마의 영양이 모유수유에 미치는 영향모유는 엄마가 아기에게 줄 수 있는 최고의 영양식 중 하나입니다. 모유는 아기의 성장과 발달에 필요한 영양소들을 풍부하게 포함하고 있습니다. 특히, 면역 체계 강화를 돕는 항체와 다양한 비타민, 미네랄, 단백질이 풍부하게 들어 있어 아기의 건강과 면역 기능 강화에 도움을 주는데요.바쁜 ...

나이아가라 폭포 액티비티 화이트 워터 워크 내달 공식 시즌 오픈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3-12, 조회: 1261
나이아가라 폭포 액티비티 화이트 워터 워크 내달 공식 시즌 오픈언제쯤 봄이 올까 싶을 만큼 길고 긴 보통의 캐나다의 겨울 날씨와 달리, 2023년 상반기와 2024년 하반기 겨울 날씨는 기록적일만큼 따뜻하게 유지되고 있습니다. 모처럼 빠르게 들려오는 봄 소식에 설레는 마음이 가득한 요즘, 본격적으로 토론토 및 온타리오주 ...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