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아이 조기유학을 위한 체크리스트

본문 바로가기
Canada Korea
사이트 내 전체검색

칼럼 내 아이 조기유학을 위한 체크리스트

페이지 정보

작성자 Toronto 댓글 0건 조회 1,334회 작성일 23-11-01 11:09

본문

조기 유학의 성공으로 가는 지름길, 

그 지름길로 가기 위한 체크리스트를 알려드립니다 .




조기 유학이란, ‘초중등 단계의 학생들이 국내학교에 입학, 재학하지 않고 외국으로 나가 외국의 교육기관에서 6개월 이상 수학하는 것을 뜻하는데요, 글로벌 시대를 향한 영어교육과 다른 문화와 사회에 대한 경험을 할 수 있다는 이유로 많은 부모들이 조기유학을 선택하고 있습니다. 자녀 유학을 고려하고 있는 부모들이 가장 큰 관심사이자 걱정은, 사랑하는 가족이 서로 떨어져 몇 년이란 시간을 보내야 하는데, 가족이 이 시간을 견뎌내고 유학을 성공적으로 끝낼 수 있을지, 그렇다면 잘 끝내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되는지를 가장 궁금해 하실 것입니다. 조기 유학의 성공과 실패를 판단하는 기준은 모든 부모들마다 달라서 어떤 부모에게는 유명 대학 진학 여부가 성공이라고 판단하실 수 도 있고 어떤 부모에게는 캐나다 사회에 적응하고 그 나라 문화에 흡수되는 것을 성공이라고 생각하실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어떻게 하면 최대한 실수나 실패 없이 조기 유학을 성공적으로 끝내기 위한 체크리스트는 무엇이 있을까요?


첫 번째: 조기 유학의 특성을 바로 알고 있습니까? 


먼저, 조기 유학의 특성을 바로 아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조기 유학은 크게 부모가 동반하는 부모 동반 유학과 아이 혼자 단독으로 오는  단독 유학이 있습니다. 두 가지 경우 모두 유학자 본인의 노력과 함께 부모의 노력이 함께 요구됩니다. 조기 유학은 일정한 학습 이후에 이루어지는 유학과는 다르기 때문인데요, 따라서 조기유학에서 현지적응은 유학의 성공적인 조건임과 동시에 교육 지원 활동을 위한 노력과 부모의 적극적인 지원 또한 필요합니다. 또한, 조기 유학이 실패하는 경우는, 유학생활에서의 현지 문화 적응 과정에서 어려움을 겪거나, 단독 유학의 경우 부모의 부재로 인해 정서적인 어려움을 경험하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조기유학의 밝은 면만 보기보다는 오히려 어두운 면을 바르게 보고 미리 대비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1675990284_K4I17UFR_c64009b60ce98383130288f327344f173047bb86.png


  두 번째: 내 자녀에게 맞는 학교 유형을 고려해보셨습니까?


캐나다는 크게 3가지 교육 과정으로 분류되어 있습니다. 초등(primary),중-고등(secondary),대학(post-secondary) 과정인데요, 초등 과정은 5세-12세 까지, 그레이드1 to 6학년으로 나눠지며 중등 과정은, 12세-18세, 그레이드 7-12학년이 해당됩니다. 캐나다는 유치원에서 대학에 이르기까지 주정부가 교육을 책임지고 있는데요, 주정부의 지도를 받아 각 시의 교육 위원회에서 지방자치 교육부가 담당하며, 각 주 혹은 교육청 마다 제도에 작은 차이들은 존재합니다. 한국과 동일하게 대학 입학 전까지 12년간 교육을 받습니다. 캐나다의 교육 기관은, 공립, 사립, 그리고 국제사립으로 나눠집니다. 


캐나다의 공립학교의 경우, 주 정부에서 관리하기 때문에 교육 수준이 평준화 되어 있는데요, 캐나다의 학생들이 주로 가는 학교이기 때문에, 국제 학생 비율이 2%를 넘지 않습니다. 그렇다 보니, 캐나디언 문화를 빠르게 습득할 수 있는 장점이 되는 반면 학교측의 국제 학생 집중도가 떨어지는 것이 현실입니다. 학비는 일반 사립 학교보다 저렴하고 교육청에서 홈스테이를 관리하는 형식이지만, 문제 발생시 해결이 어려우며, 방과후 활동이 없다는 것이 큰 단점으로 작용합니다. 따라서 공립학교는 독립성이 강하고 스스로 자율학습이 가능한 학생들에게 추천드립니다.


두번째로 사립학교는, 오랜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명문사립, 일반 사립, 종교계 사립으로 나눠지는데요, 사립학교 특성상 학교마다 차별화된 교육 방법과 제도로 운영되며 방과 후 다양한 활동도 제공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국제 학생 비율이 공립보다 높으며 학비는 약 $25,000 이상으로 공립 학교보다 높게 형성되어 있습니다. 사립학교의 경우, 유학 지원 자금이 충분하며 명문 대학을 꿈꾸고 있는 학생에게 알맞습니다. 


마지막으로, 국제 사립학교가 있습니다. 국제 사립학교는 사립학교의 장점을 대부분 가지고 있지만, 학비는 일반 사립보다는 저렴하여 조기유학을 준비하시는 부모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습니다. 캐나다 로컬 학생들보다 국제학생들이 안정적으로 캐나다 유학과 캐나다 대학 진학을 할 수 있도록 특화된 커리큘럼으로 운영되고 있어, 사립 학교와 마찬가지로 명문대 입결이 매우 좋은 편입니다. 


특히, 늦은 유학을 계획하는 경우, 단기간에 최대한의 효율을 끌어 내기 위해 진학을 하는 경우가 많으며 그레이드 10 -12학년이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국제학생들을 위한 영어 과정 및 내신관리 등 교사와 카운셀러, 학생들과의 커뮤니케이션이 원활하여 일반 공립이나 사립 고등학교보다 더 케어 받을 수 있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하지만, 국제 학교라는 타이틀에 맞게 재학생 국제 학생 비율이 높아 로컬 학생들과의 교류 할 수 있는 기회가 다소 떨어진다는 단점도 있지만  내신 획득에 있어서 영어가 모국어가 아닌 학생들끼리만 경쟁하기 때문에 대학 진학률 특히 명문대 입학률이 공립보다 상대적으로 높다는 장점도 간과 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내 아이의 수준을 먼저 파악하고 그 수준에 맞는 학교의 유형을 선택하는 것이 조기 유학 성패의 중요한 요소로 꼽을 수 있습니다. 


  세 번째: 부모의 눈으로 내 자녀를 바라봐 줄 수 있는 학교로 결정 하셨습니까?


그렇다면, 학교의 유형을 선택한 뒤 고려해야 되는 사항은 무엇일까요? 자녀를 위한 학교 유형이 선택이 되었다면, 선택하신 학교 유형에서 실질적으로 우리 아이가 다닐 학교를 고를 때, 학생들을 위한 어떤 케어와 시스템이 되어 있는지 확인하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2009년에 설립되어, 높은 명문대 진학율을 자랑하고 있는 토론토 국제 사립학교, UIS(Urban International School)의 이사장을 역임하고 있는 Tony Kim 이사장은, " 조기 유학 관련 업무를 하면서 봐온 제 경험으로는 부모가 오실 경우가 아니라면 자녀의 학교를 선택하심에 있어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셔야 되는 것은, 내 자녀가 다닐 학교가 어느 정도로 내 자녀에게 학업 뿐만 아닌 방과 후 생활 지도 그리고 거주하는 홈스테이나 기숙사에 대해 진심으로 신경써 줄 수 있는가 아닌가의 여부 입니다. 왜냐하면 이것은 믿고 자녀를 맡긴 학교나 가디언이 자녀에게 학업, 일반 생활 또는 숙소 관련 해서 예상치 못한 문제가 생겼을 때 부모 대신 객관적이고 신속하게 문제를 해결 해주거나 적어도 가이드라인을 줄 수 있으며 그런 선례가 충분히 있는지에 대한 확인하는 것이 성공하는 조기 유학의 가장 중요한 요소 이기 때문입니다. 그런 관리가 학교 시스템으로 정착이  잘 되어 있는 학교는 공립, 사립, 국제 사립의 여부와 관계 없이 자녀를 마음 놓고 맡길수 있습니다" 라고 전했습니다.


실례로, 많은 유학생의 경우 학교에서 관리가 제대로 되지 않거나,  시스템이 구축이 되어 있지 않아서 아이가 학교에 제대로 적응하지 못하고 중도 포기하는 경우 종종 있기 때문입니다. 대게 많은 부모들이 조기 유학 중 단독 유학을 선택하는 경우가 많고 이 경우부모가 24시간 밀착으로 케어가 되지 않아 어려움을 많이 겪게 되는데요, 그렇기 때문에 더욱이 학교의 구체화된 시스템과 학생 케어 환경을 꼼꼼하게 살펴보고 결정하는 것이 조기 유학 성공의 지름길이 될 것입니다.


  네 번째: 내 자녀의 명문대 진학을 위한 페이스 메이커가 되어 줄 학교를 선택 하셨습니까?


앞서 언급되었던 것 처럼, 조기유학이 성공적으로 끝나기 위해서는, 나의 아이를 위한 밀착 케어 시스템이 밑받침이 되어 명문대 진학을 위한 페이스 메이커가 되어줄 학교를 선택하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학교의 체계화된 교육 과정과 내아이를 위한 맞춤 케어 시스템, 이 두가지가 모두 충족이 되야 조기 유학이라는 장거리 마라톤을 완주할 수 있습니다.  


부모의 마음처럼 나의 자녀를 봐줄 수 있는 곳을 찾기는 매우 어렵지만, 자녀를 보낼 학교에 정기적으로 아이에 대한 보고가 이뤄지고 있는지 학기별 리포트는 되고 있는지 등 자세한 부분을 학교에 문의하여 확인해 보시기를 추천드립니다. 또한, 우리 자녀가 생활을 할 홈스테이 환경과 기숙사 환경 또한 점검하여 자녀의 생활면도 점검하는 것이 좋습니다. 민감한 시기에 낯선 환경에 스트레스는 혼자라는 외로움이 불안을 조성하고 성공적인 유학생활을 가로막는 원인이 되곤 합니다. 따라서 홈스테이의 식사 환경, 숙박 환경, 또는 관리가 잘 되고 있는지에 대한 부분 또한 짚고 넘어가시길 바랍니다. 부모의 현명한 준비가 조기 유학을 성공으로 가게 만드는 길잡이가 되어 줄 것입니다. 



CBM PRESS TORONTO 11월호, 2023

페이스북 : @cbmtoronto

인스타그램 : @cbm_toronto

Copyright© 2014-2023 CBM PRESS TORONTO All rights reserved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0,425건 5 페이지
토론토 뉴스 목록

여행정보 업데이트 (2024년 1월 17일 현재)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2-01, 조회: 1120
여행정보 업데이트 (2024년 1월 17일 현재)- 캐나다 시민권자 한국입국 시 K-ETA 면제2023년 4월 1일~2024년 12월 31일까지대한민국정부는 한국방문의 해(2023~2024)를 맞아 관광산업활성화 지원방안의 일환으로 2023 4.1 부터 2024 12.31까지 캐나다시민권 자에 대해 한시적으로 전자여행허가...

지금보다 행복할 아이의 미래를 위한 조기 유학 성공 열쇠 (4)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2-01, 조회: 1072
지금보다 행복할 아이의 미래를 위한 조기 유학 성공 열쇠 (4)캐나다로 조기 유학을 보낼 예정인 우리 아이, 과목 선정과 대학 입시 준비는 어떻게 할까? 복잡한 학점 이수제의 캐나다 교육 시스템에 대해 알려드립니다.지난 11월 부터 3개월간, 우리 아이가 조기유학을 가기 위해서 체크 하셔야 되는 전반적인 사항과 ...

캐나다, 자동차 소유 비용 계속 상승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1-31, 조회: 1163
캐나다, 자동차 소유 비용 계속 상승캐나다에서 자동차 소유 비용이 계속해서 상승하고 있습니다. 오토트레이더에 따르면 2023년 9월 기준 신차 평균 판매 가격은 무려 67,817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9.4% 상승했습니다. 교통비는 캐나다 사람들에게 주거와 음식 다음으로 세 번째로 비용이 많이 드는 지출입니다....

중독성 없는 진통제 출시될까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1-31, 조회: 1169
중독성 없는 진통제 출시될까 통증을 줄이려고 진통제를 먹었다가 오피오이드에 중독되는 문제가 한바탕 캐나다와 미국을 휩쓸었는데요. 이런 심각한 부작용을 줄이고자 중독성이 없는 진통제가 현재 연구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버텍스(Vertex) 제약에서 나온 실험용 진통제 VX-548이 최근 그 안전성과 통...

BC 통계국 보고서, 인구 증가 확인

작성자: vancouver, 작성일: 01-31, 조회: 1075
BC 통계국 보고서, 인구 증가 확인빅토리아 - BC 통계국이 2046 년까지 인구 증가를 예측하는 공개된 통계와 데이터를 수집하여 새로 펴낸 보고서 '지속적 성장: BC 주와 캐나다의 인구 및 인구 통계'에서BC 주의 인구 성장세가 두드러집니다.이 보고서는 캐나다 통계청이 2023 년 12 월에 ...

캐나다 출산률, 역대 최저 기록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1-31, 조회: 1112
캐나다 출산률, 역대 최저 기록캐나다의 출산율은 캐나다 통계청이 1세기 이상 전에 데이터를 수집하기 시작한 이래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통계청은 수요일 가장 최근의 수치를 발표했는데, 2022년 출산율이 여성 1인당 1.33명으로 대체 수준인 약 2.1명에 훨씬 못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캐나다의 출산율은 2021년 1...

평균 임대료 상승에 따라 캐나다 임대 공실률 사상 최저

작성자: CBMlimpid, 작성일: 01-31, 조회: 1114
평균 임대료 상승에 따라 캐나다 임대 공실률 사상 최저캐나다 모기지 주택 공사(CMHC) 보고서에 따르면 2023년 캐나다의 전체 임대 공실률은 1.5%로 최저치를 경신했습니다.공실률은 CMHC가 미터법을 기록하기 시작한 1988년 이후 가장 낮은 기록입니다. 이는 전국의 임대 부동산 수 대비 가용 단위 비율을 반영합니다...

캐나다인, 높은 팁 옵션 부담스러워…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1-31, 조회: 1156
캐나다인, 높은 팁 옵션 부담스러워…많은 캐나다인들이 레스토랑 등에서 결제 단말기에 자동으로 설정되어 있는 높은 팁 옵션에 부담을 느낍니다. 새로운 설문 조사에 따르면, 캐나다의 팁을 둘러싼 문화로 인해 많은 고객이 불편함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개인 금융 앱 하드베이컨은 어제(30일) ...

장인의 손맛이 담긴 토론토 고급 수제 초콜릿 전문점 BEST5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31, 조회: 1181
장인의 손맛이 담긴 토론토 고급 수제 초콜릿 전문점 BEST5가까운 기념일로는 발렌타인 데이, 그리고 2024년 상반기에는 가정의 달로 불리우는 5월이 기다리고 있기도 합니다. 이러한 이벤트 당일, 주는 사람도, 받는 사람도 마음이 더욱 풍성해지는 아이템으로 손꼽히는 수제 초콜릿, 여러분도 좋아 하시나요? 토론토에서 장인...

캐나다 저가 항공사 Flair Airlines 탈세 혐의로 과징금 부과 불가피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31, 조회: 1065
캐나다 저가 항공사 Flair Airlines 탈세 혐의로 과징금 부과 불가피캐나다의 대표적인 저가 항공사로 꾸준히 이용객의 숫자가 늘고 있는 Flair Airlines( 이하 '플레어 항공사')가 미납 세금을 부과하지 않아 탈세 혐의가 적용되어 캐나다 국세청이 재산을 압류하고 과징금을 부과하겠다며 강력한 ...

두바이 본점 아시안 음식 전문점 토론토에 북미 1호점 오픈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31, 조회: 1154
두바이 본점 아시안 음식 전문점 토론토에 북미 1호점 오픈아시아 각국 스타일의 길거리 음식, 가정식 등을 맛 볼 수 있는 두바이에 본점을 둔 아시안 음식 전문점이 북미 시장 진출에 나섰습니다. 미국과 캐나다 시장에 진출하기로 결정한 것인데요. 쟁쟁한 글로벌 시티 중에서 첫 1호점 오픈이 결정된 곳은 바로 캐나다의 토론토입...

Notice: Trying to access array offset on value of type null in /home/374588.cloudwaysapps.com/tywhphwejt/public_html/theme/basic/skin/board/basic_froal_v3/list.skin.php on line 142

도요타 자동차 7천 대, 에어백 이슈로 리콜 조치

작성자: CBMyvette, 작성일: 01-30, 조회: 1057
도요타 자동차 7천 대, 에어백 이슈로 리콜 조치도요타 캐나다가 “운전하지 말라”는 지침을 7천 명 이상의 자가 소유자들에게 내렸는데요. 다름 아닌 에어백이 터질 수도 있다는 이슈가 생겼기 때문인 것으로 전해집니다. 도요타에 따르면 리콜 조치는 도요타와 렉서스 자동차 중 타카타 조수석 에어백...

새로운 기술 도입으로 국경 대기 시간 단축될 듯…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1-30, 조회: 1128
새로운 기술 도입으로 국경 대기 시간 단축될 듯… 국경에서 보내는 시간이 짧아질 것 같습니다.캐나다 국경관리청(CBSA)은 “새로운 기술을 도입함에 따라 국경에서 대기 시간이 훨씬 더 짧아질 수 있다”고 발표했습니다. “개인의 프라이버시와 편견, 개인정보 보호에 대한 ...

스타벅스, 신메뉴 음료 2종 선보여..

작성자: CBMljeun, 작성일: 01-30, 조회: 1107
스타벅스, 신메뉴 음료 2종 선보여..스타벅스는 올리브 오일을 가미한 새로운 올레아토 음료 2종을 출시합니다. 첫번째 '올레아토 골든 폼 아이스 쉐이크 에스프레소 위드 토피넛'은 스타벅스 블론드 에스프레소에 따뜻한 토피넛 향과 크리미한 오트 음료가 어우러진 음료이며, 파르타나 엑스트라 버진 올리브 ...

토론토시 190주년 기념 페스티벌 개최 예정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30, 조회: 1121
토론토시 190주년 기념 페스티벌 개최 예정토론토는 문화적 다양성이 가장 큰 도시로 손꼽히는데요. 그 명성답게, 다양한 국적, 문화, 언어, 종교를 가진 사람들이 함께 살고 있습니다. 이는 도시 내 다양한 음식, 문화 행사, 예술 등에서 나타납니다. 또한 토론토는 캐나다의 경제 중심지로 여겨지며, 금융, 비즈니스, 기술 ...

2월의 첫째 주 토론토 날씨 정보 업데이트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30, 조회: 1129
2월의 첫째 주 토론토 날씨 정보 업데이트이제 며칠 앞으로 바짝 다가온 2024년의 두번 째 달 2월은 포근했던 지난 12월과 1월과 비교해 점차 기온이 떨어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2월의 첫 날인 2월1일 목요일은 예외적으로 영상 온도를 보이지만 남서풍의 영향으로 시속 22KM의 강풍이 불 것으로 보입니다.&nbs...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