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가봐야 할 캐나다의 성 10군데 소개

본문 바로가기
Canada Korea
사이트 내 전체검색

Travel 꼭 가봐야 할 캐나다의 성 10군데 소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Toronto 댓글 0건 조회 3,251회 작성일 21-12-21 14:47

본문

유서깊은 건물과 아름다운 성을 좋아하는 분이 있으시다면 이번 호를 주목하시기 바랍니다. 무엇보다 멋진 성들을 보기 위해 캐나다를 떠나 해외로 갈 필요가 없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캐나다 국내 곳곳에도 여러 주목할 만한 성들이 많이 존재하고 있습니다.


브리티시 컬럼비아주에서 퀘벡주까지, 일생에 적어도 한 번은 방문해야 할 캐나다의 성 10개를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Tuckett Mansion

Hamilton, Ontario

타켓 담배(Tuckett Tobacco)의 설립자이자 해밀턴의 제27대 시장 조지 엘리아스 타켓은 1896년에 이 집을 지었습니다.


1217216868_5CaFQpPK_9bea1dedd28891f2b3c0cff1f4c86064eed1b6c8.png

Rick Cordeiro/Wikimedia

Casa Loma

Toronto, Ontario

1911년부터 1914년까지 금융가 헨리 펠럿 경의 집으로 지어진 까사 로마는 펠럿 경이 재정난을 겪음과 동시에 치솟는 재산세로 인해 10년도 채 되지 않아 강제로 성을 팔아야 했습니다. 현재는 토론토시에 압류되어 이벤트 공간 및 박물관으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1217216868_nXQvLFic_502b61b02df58c643e8847b9a1bfe8a820e7b63a.png


Chateau Frontenac

Quebec City, Quebec

현재 페어몬트사가 관리하고 있는 이 호텔은 매우 역사적인 건물입니다. 1893년에 처음 문을 열었으며 프랑스 중세의 대성당을 모델로 하고 있습니다. 호텔에 들어가기 위해 통과해야 하는 포르테코셰르(porte-cochère)에서는 매우 위엄있고 우아한 공간을 경험해 보실 수 있습니다.


1217216868_0rHGNzAw_a24701f1fa67efb680d12f27c7c2ab836b92fa3b.png


Chateau Monsarrat

Gatineau, Quebec

1930년대에 오타와 출신의 부유한 건설업자 로버트 고든 스튜어트가 건축한 이 성은 헨리 7세에서 엘리자베스 1세에 이르는 튜더 왕조 시대에 성행한 건축과 장식 양식에서 영감을 받아 지어졌습니다.


1217216868_bulmIxUV_b5667a51c677ab9953ef2079a159b0a37d1edfad.png

Cantons-de-l’Est/Wikimedia

Hatley Park Castle

Colwood, British Columbia

브리티시 컬럼비아주에 위치한 이 성은 1906년에 지어졌으며 BC주 부지사 제임스 던스머와 그의 부인 로라의 집으로 세워졌습니다. 무려 40개의 방이 있는 대저택으로 광대한 정원이 더욱 인상적인 곳인데요. 후에 캐나다 정부에 매각되었습니다. 재미있는 역사적인 사실은, 제2차 세계대전 중 영국이 침략당할 경우 영국 왕실이 피난하기 위한 가장 안전한 집으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1217216868_NFcDsKj5_1622904e375b1345b115ffc7537df5bd4d115539.png


Dundurn Castle

Hamilton, Ontario

1835년에 지어진 이 성은 18,000 평방 피트의 크기를 자랑하며, 가스등과 수돗물을 갖추고 있어 시대를 앞선 시설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정치인 앨런 맥냅 경이 소유했던 성으로 에드워드 7세와 존 A 맥도날드경과 같은 인물들이 머물기도 했습니다. 현재는 캐나다 국립 역사 유적지로 선정되어 해밀턴시가 소유하고 있습니다.


1217216868_LZ3enh4r_400f36ecf231a88cf0be4077c1823c5dc08f7206.png


Charles A. Smart House

Montreal, Quebec

이 곳은 웨스트마운트의 정치인이자 퀘벡 입법위원회의 의원인 찰스 A 스마트가 1990년대 초에 건축한 성입니다.


1217216868_yMgklY7H_22ef1274c145da2806b9809f6715882d0d80186d.png

Thomas1313/Wikimedia

Craigdarroch Castle

Victoria, British Columbia

부유한 석탄 남작이었던 로버트 댄즈뮤어가 1800년대 후반에 가족을 위해 지은 성으로 우연히도 그의 아들 제임스 댄즈뮤어는 브리티시 컬럼비아주 콜우드의 해틀리 파크 성을 건축하기도 했습니다. 


1217216868_xPFgojMp_23089fe7d00f78eed36dacd7f235a3e61df7f373.png


Banff Springs

Banff, Alberta

밴프 국립공원 내에 있는 호텔로, 1926년 화재를 겪으며 기존의 형태를 잃어버린 역사가 있습니다. 무려 757개의 객실을 보유하고 있으며 각 국의 왕족들이 방문하는 등 유서깊은 역사를 자랑합니다. 조지 6세와 엘리자베스 여왕 또한 1939년 캐나다 순방길에 이 곳에서 머물기도 했습니다. 


1217216868_b1UHPQsg_76bc7400f68c447f92996693a32b88817ca8bfa2.png


Castle Kilbride

Baden, Ontario

킬브라이드 성은 1877년에 지어졌으며 캐나다 국회의원 제임스 리빙스턴의 저택입니다. 이탈리아 르네상스 양식의 벽화로 꾸며진 인테리어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1217216868_ScoHFU5A_ece6370da9e1adff7e448cb539c458e7cfea90c4.png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35건 1 페이지
토론토 라이프 목록

11월, 캐나다에서 가장 떠나기 좋은 여행지 10곳 추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1-16, 조회: 1356
11월의 캐나다는, 늦가을의 끝자락과 본격적인 겨울의 시작이 동시에 시작되는 달입니다. 기온은 점점 떨어지고, 어느 지역에서는 눈이 내리기도 하는데요, 그래서인지 11월은 많은 사람들이 본격적으로 겨울여행 계획을 시작합니다. 겨울 여행을 계획할 때, 본격적으로 겨울의 매력을 흠뻑 더 느끼고자 하시는 분들의 경우, 몬트리올...

온타리오주 내 오로라 관측이 가능한 명소 TOP5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09, 조회: 2889
온타리오주 내 오로라 관측이 가능한 명소 TOP5암흑처럼 어두운 밤하늘을 수 놓는 아름다운 오로라, Northern Lights 는 추우면 추울수록 관측 확률이 높아 겨울철 극지방을 찾는 여행객들의 발걸음을 재촉하는 요즘입니다. 오로라를 선명하게 보기위해서는 추운날씨와 더불어 건조하고, 구름이 없어야 더욱 선명하게 나타나...

캐나다 지역별 추천 벚꽃명소

작성자: CBMysop, 작성일: 05-02, 조회: 1787
'봄' 하면 하늘하늘 분홍빛 벚꽃이 떠오르는데요. 벚꽃나무 아래에서 봄 사진을 남겨보기도 하고 도시락을 싸서 가벼운 봄 피크닉을 준비해 보시는 것도 봄을 맞이하는 좋은 방법일 듯싶습니다. 올해엔 어디로 벚꽃을 보러 갈까 고민이신 분들을 위해 캐나다 벚꽃여행지를 준비해 보았습니다. 아름다운 꽃과 함께...

캐나다 베스트 스파 TOP 10

작성자: CBMysop, 작성일: 04-10, 조회: 2495
몸도 마음도 노곤해지는 계절입니다. 환절기로 접어들고 코로나 관련 방역지침이 완화됨에 따라 국내외 여행 계획을 다시 시작하시는 분들이 많은데요. 캐나다 각지에는 특유의 럭셔리한 분위기, 독특한 음식과 훌륭한 위치 등으로 전세계적인 유명세를 펼치는 스파들이 다수 있습니다.캐나다 로키 산맥에서 노바스코샤 해안까지, 진정한 휴...

와인 애호가라면 한 번쯤, 캐나다 와인 마을 BEST 10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3-01, 조회: 2042
와인을 좋아하시나요? 전세계 각지의 다양한 와인들을 맛보며 이젠 캐나다의 와인이 궁금해 지신 분들을 위해, 캐나다 전역에 위치한 와인 마을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다음 휴가에는 아래의 캐나다의 와인 마을 방문을 계획해 보시는 것은 어떠실까요?온타리오주 | 나이아가라 반도 The Niagara Peninsula 나...

꼭 가봐야 할 캐나다의 성 10군데 소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2-21, 조회: 3252
유서깊은 건물과 아름다운 성을 좋아하는 분이 있으시다면 이번 호를 주목하시기 바랍니다. 무엇보다 멋진 성들을 보기 위해 캐나다를 떠나 해외로 갈 필요가 없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캐나다 국내 곳곳에도 여러 주목할 만한 성들이 많이 존재하고 있습니다.브리티시 컬럼비아주에서 퀘벡주까지, 일생에 적어도 한 번은 방문해야 할...

환상적인 겨울 숲길을 만끽할 수 있는 온타리오 스케이트 트레일 TOP 12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2-13, 조회: 3236
아름다운 겨울을 만끽하는 것은 캐나다에 사는 특권 중 하나일텐데요. 겨울철, 하얀 눈과 함께 마법의 숲길로 변하는 트레일을 스케이트를 타고 즐겨 보시는 것은 어떠실까요? 황홀한 경치를 감상하며 스케이트를 탈 수 있는 온타리오주 12개의 스케이트 코스를 소개해 드립니다.*정확한 운영시간 및 이용 가능 일자는 각 홈페이지를 ...

유럽의 겨울이 그리운 당신을 위한 캐나다 여행지 추천 TOP9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1-19, 조회: 3250
한동안 캐나다 밖으로의 여행이 어려웠던 시간이 지속되어 오며 전세계 각지에서 보내는 겨울 해외여행을 꿈꿔오신 분들이 많으실 텐데요. 특히나 유럽의 파리, 아이슬란드, 아일랜드 등 특별한 겨울여행을 그리워하고 계신 분이 계신다면 오늘 소개해 드리는 익숙한 여행지들을 한번 확인해 보시기 바랍니다. 국제선 비행기를 타지 않고도...

크리스마스 영화 속 주인공으로 만들어 줄 온타리오주 소도시 8군데 소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11-11, 조회: 2029
어느덧 다가온 연말, 한 해를 마무리하며 훌쩍 여행지로 떠나고픈 기분이 드실텐데요. 여러가지 이유로 멀리 떠나지 못하는 분들의 아쉬움을 덜어드리기 위해, 가까운 곳에서도 연말 기분을 만끽하실 수 있는 토론토 인근의 작은 마을들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아래의 마을들에서는 마치 크리스마스 영화에 발을 들여놓은 듯한 특별한 기...

아름다운 캐나다 소도시로 꼽힌 뉴펀들랜드의 ‘트리니티’의 매력은?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9-28, 조회: 2149
캐나다에는 유명한 관광지가 정말 많은데요. 밴프나 나이아가라 폭포가 그 중에서도 대표적인 곳들이죠. 하지만 캐나다 곳곳에서는 알려지지 않은 정말 멋진 작은 마을들이 많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Travel+Leasure는 최근 ‘모험적이고 매력적이며 관광객들을 친절하게 맞이하는’ 캐나다 12개의 소도...

가을 사진 찍기 좋은 토론토 건물 5곳 추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9-23, 조회: 2040
공식적으로 토론토의 가을이 시작되었습니다. 곧 빨강, 노랑, 주황색으로 물든 토론토를 만나볼 수 있을 예정인데요. 아름다운 토론토의 가을 풍경을 멋진 사진으로 남겨 보시는 것은 어떠실까요? 만약 올해 멋진 가을 사진을 찍고 싶다면, 토론토에는 알맞은 장소들이 참 많은데요. 하지만 일반적인 나무 사진보다 조금 더 ...

토론토 근교, 단풍구경하기 좋은 장소 6곳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9-23, 조회: 7919
가을이 성큼 다가왔습니다. '가을 경치'를 구경하기 좋은 토론토 근교 장소 6곳을 소개해드립니다.9월 말, 10월 초가 되면 온타리오 곳곳이 빨간색과 노란색으로 물들어 장관을 보실 수 있습니다. '단풍' 하면 토론토 근교에서 제일 유명한 곳은 알곤퀸 공원일 텐데요. 이번 호에서는 알곤...

가을을 만끽할 수 있는 산책로를 찾으신다면? 주립공원 계단 산책로 추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9-20, 조회: 2106
온타리오주에 있는 모노 클리프 주립공원(Mono Cliffs Provincial Park)에는 올가을에 꼭 놓치지 말아야 할 계단 산책로가 있습니다.토론토에서 불과 1시간 남짓 거리에 있는 모노 클리프 주립공원은  노란빛으로 물든 나뭇잎을 볼 수 있는 가을의 드림랜드 명소라 할 수 있는데요. 공원에는 여러 산책로...

캐나다 최고의 호수 TOP 15 소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9-09, 조회: 4078
캐나다는 호수가 상당히 많은 나라입니다. 실제로 국토의 8%가 담수로 덮여 있으며 이로 인해 전세계에서 호수의 면적이 가장 많은 나라 중 하나로 꼽히기도 합니다. 만약 진정한 자연, 그 중에서도 호수가 만드는 아름다운 자연을 만끽하고 싶다면, 캐나다가 가장 좋은 장소가 되리라는 것에는 의의가 없을 것입니다. 캐나다 최고의...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을 가질 수 있는 곳, 노스웨스트 준주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8-19, 조회: 1832
'캐나다' 하면 떠오르는 관광지는 로키산맥, 오로라 등 자연과 관련된 것들이 많습니다. 유럽이나 다른 나라에 비해 역사가 짧기 때문에 도시나 문화보다는 자연 관광이 더 많이 발달해 있는데요. 자연 관광이라면 캐나다에서 빼놓을 수 없는 곳이 바로 노스트웨스트 준주입니다. 오로라의 마법을 목격하고, 급류를 항해...

캠핑하기 좋은 캐나다 국립 공원 TOP 10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8-06, 조회: 2859
캠핑 시즌이 본격적으로 시작되어, 캠핑을 사랑하시는 분들의 심장이 두근거릴 것 같은데요! 이번 호에서는 캠핑하기 좋은 캐나다 국립 공원 TOP 10을 소개합니다. 해당 순위는 캐나다 국립공원 캠핑 지수에 근거하여 '캐나다 머스트 두(Must Do Canada)'가 집계했습니다.  1위. J...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