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기로운 캠핑 생활] - 캐나다 캠핑장 이용 시 주의사항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Living [슬기로운 캠핑 생활] - 캐나다 캠핑장 이용 시 주의사항

페이지 정보

작성자 CBMED 댓글 0건 조회 1,740회 작성일 21-02-12 15:36

본문

1613865410_I15Jxqwn_fac057ed288fbc5332c8bbacdb01286f464a18ec.png

[슬기로운 캠핑 생활] - 캐나다 캠핑장 이용 시 주의사항

 

"캠린이들 모여라~  미리 숙지하고 가서 눈치 보지 않고 안전하게 캠핑하자!

 

캐나다 밴쿠버에서 캠핑을 하는 것이란 처음이 어렵지 두 번 세 번은 어렵지 않습니다. 주의사항을 모르신다면 옆 캠프사이트와 얼굴 붉히는 일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내 마음대로 안전하게 캠핑하면 좋지만 타인과 함께, 자연과 함께하는 캠핑이기 때문에 진상이 되지 않기 위해서는 몇 가지 주의가 필요합니다.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러 간 장소에서 기분 상하지 않을 수 있도록 미리 알아두면 좋겠죠?

 

오늘은 캠핑장에서 주의사항을 알아보겠습니다.


1613865410_Lsydjo3P_680c2647ae557b45cf42c0d3b2ae1a9c639ecbda.jpg 

 

1. 캠프파이어

캠프파이어는 화재와 연관이 있기 때문에 생각지 못한 많은 주의사항을 가지고 있습니다. 

 

- 땔감 관련

캠프파이어를 하기 위해서는 장작이 필요합니다. 유목은 야생 동물에게 중요한 영양소를 제공하기 때문에 유목 수집 및 태우기는 금지되어 있습니다. 장작은 주로 캠핑장에서 기본적으로 판매하므로 구매하시기 바랍니다. 또한 불길의 높이가 최대 50cm를 넘으면 안 되오니 한 번에 많은 장작을 넣지 않으시길 바랍니다.

 

- 파이어 링, 화로대 관련

캠프파이어는 지정된 파이어 링 또는 화로대에서만 가능합니다. 

만약 개인 화로대를 갖고 왔다면, 주변 나무로부터 최소 3m 이상 떨어진 곳에서 설치하셔야 합니다. *캠핑장에 따라 개인 화로대 설치가 금지인 곳도 있습니다.

간혹 화로대에 쓰레기를 버리는 분들이 있는데, 유해 물질을 만들어낼 뿐만 아니라 미관상 보기 매우 안 좋습니다. 캠프사이트를 쓰러 왔는데 이전 팀이 화로대에 쓰레기를 버려 화로대에 반쯤 타 버린 쓰레기가 들어있다면? 시작부터 찜찜하게 캠핑하고 싶은 분은 없겠죠? 화로대는 쓰레기통이 아니므로 쓰레기는 꼭 쓰레기통에 버려 주셔야 합니다.

 

- 캠프파이어 정리 관련

화재의 위험성 때문에 캠프파이어를 일정 시간 동안 무방비 상태로 두고 떠나는 것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일정 시간 이상 동안 무방비로 방치해야 될 경우 완전히 불을 끄고 이동하셔야 됩니다. 장시간 자리를 비우거나 캠프파이어가 끝날 때에 불을 끌 수 있도록 물을 미리 마련해야 합니다. 화로대에 남아있는 숯 조각들이 바람에 날려 화재를 일으킬 수 있으니 숯을 만졌을 때에 차가울 정도로 불을 꺼주시기 바랍니다. 큰불을 끌 때는 증기로 인한 화상을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 산불 관련 

BC산불관리국의 관리에 따라 여름 시즌(6월부터 주의)에는 건조함에 따라 캠프파이어가 금지된 캠핑장이 있으니 캠핑장 운영자에게 문의하여 화재가 허용되는지 꼭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1613865410_JBwnEzQ6_0e3730d9f3e9ea86135d3af2adade8412604aabd.jpg

2. 정숙 시간(Quiet Time) 관련

너무 당연한 이야기이고 단순해보이지만 흥에 취해, 술에 취해 시간가는 줄 모르고 놀다간 옆 캠프사이트에서 항의가 들어올 수 있습니다. 다른 사람들을 배려하기위해 음악과 목소리 그리고 웃음소리를 낮추어주시기 바랍니다.


1613865410_k8L39J2C_c7426df6bf1ae5a96a845b267b56614e74613fb7.jpg

3. 음식물 및 야생 동물 관리 관련

밴쿠버 캠핑장에서도 심심치 않게 야생 동물을 만날 수 있습니다. 야생 동물에게 음식물을 제공하게 된다면 사람에게 식량을 의존하게 됩니다. 야생동물의 야생 생존능력을 지켜주기 위해 먹이 주는 행위를 금해 주세요. BC 주 캠핑장에서 음식물 쓰레기 및 일반 쓰레기를 안전하지 않게 방치하는 것은 BC 주 야생 동물법에 따라 불법이며 벌금 딱지를 받을 수 있습니다.

밤이 되면 아이스박스, 음식물 쓰레기, 일반 쓰레기들은 꼭 차량에 넣어 깔끔한 캠핑 사이트를 유지하셔서 곰, 쿠거, 라쿤과 같은 야생 동물로부터 안전해지시기 바랍니다. 

공격적인 야생 동물을 만난 경우 1-877-952-7277로 신고하시기 바랍니다.

 

1613865410_LeCYr0VM_ba0690d4b6d744809ff0a556b20b6ad9fb001969.jpg

4. 시설물 관리 관련

캠프 사이트를 깔끔하게 유지하는 것 또한 캠퍼들의 기본 소양입니다. 그러므로 캠핑장에 왔을 때의 모습 그대로 세팅했던 모든 흔적들 없이 떠나 주셔야 완벽한 뒷정리라고 볼 수 있습니다. 

종종 타프 설치를 위해 나무에 못을 박는 행위는 자연을 손상시키는 몰상식한 캠퍼가 있는데요. 오랫동안 방치되어 시커먼 녹슨 못이 되어 세균 감염을 유발하거나 상처에 병원체가 침입하여 나무를 썩게 만드는 원인이 되므로 책임감을 가지고 최대한 자연 훼손 없이 캠핑해 주셔야 합니다

 

1613865410_OvPh5WeI_38e0676ee14dbb51f3518ffd017c70196949203a.jpg

5. 비상약 관련

캠핑장에선 예상치 못한 일들이 발생하곤 합니다. 어떤 사람들은 평생 구급약을 사용해본 적이 없는 사람이 있는가 반면 매번 구급약의 도움을 받는 사람들이 있을 수 있습니다. 다치지 않는 것 이 제일 중요하지만 만약 다친다면 올바른 방법으로 빠르게 대처하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기본적인 살균 및 소독제, 화상 연고, 소화제, 해열제, 에프터 바이트 등의 의약품을 챙겨 놓으신다면 더욱 든든한 캠핑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캠핑은 자연과 함께하는 레포츠이므로 타인을 존중하는 자세와 자연에 대한 책임감을 가지고 머물러 주셔야 합니다. 최소한의 자연 훼손, 타인을 존중하는 자세는 당신에게 더 좋은 캠핑을 경험하는 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YCteam
Maple Posts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559건 1 페이지
토론토 라이프 목록

뉴브런즈윅 주에서 로드 트립 할 때 꼭 들러야 하는 곳은?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3-02, 조회: 34
뉴브런즈윅 주 대표 여행지들을 소개해 드립니다.아카디아(Acadia)라는 단어를 들어보셨나요? 캐나다 동북부 지역을 일컫는 말로 예전에는 프랑스 식민지였으나 위트레흐트 조약에 의해 영국령 식민지로 변한 지역을 뜻합니다. 캐나다에선 퀘벡주의 동쪽과 노바스코샤주, 뉴브런즈윅주, 프린스에드워드아일랜드 주가 이곳에 해당하며, 이...

모든 순간을 빛나고 특별하게 만들어 줄 스마트폰, 갤럭시 S21

작성자: CBMED, 작성일: 02-16, 조회: 6081
▶자세히 알아보려면 웹사이트 www.samsung.com/ca/smartphones/galaxy-s21-ultra-5g를 방문하세요.(클릭)Image Simulated.Requires optimal 5G connection. Actual speed and connectivity depend on the country,&n...

뜨개질 유튜브 채널 추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2-15, 조회: 1374
저번 시간에 이어 이번에는 뜨개질을 시작하는 분들이 함께하면 좋을 만한 유튜버들을 소개해 드립니다. 저도 뜨개질을 시작할 때 유튜브 영상을 통해 배우고, 시작했는데요. 물론 책, 클래스 등을 통하여 시작해도 좋겠지만, 조금 더 가볍게 시작해보고 싶으신 분들이라면, 유튜브에 있는 뜨개 영상 몇 개를 보시고, 떠보고 싶은 작...

캐나다에서 RMT로 일하시는 '성민'님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2-15, 조회: 1187
<Interview Room>은 캐나다에서 다양한 분야에 종사하시는 분들을 직접 인터뷰하고, 생생한 경험담, 팁, 정보 등을 전달하기 위해 시작된 프로젝트입니다. Q.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안녕하세요. 저는 김성민이고, RMT로 일하고 있습니다. 2015년에 험버컬리지 마사지테라피스트과를 통해 왔고요. 3년을 ...

[주(酒)간 여행] 집에서 분위기 내면서 가볍게 마시기 좋은 술 추천!

작성자: CBMED, 작성일: 02-13, 조회: 1353
[주(酒)간 여행] 집에서 분위기 내면서 가볍게 마시기 좋은 술 추천! 자칭 맥주 요정, 타칭 맥주 요괴, “맥요”와 떠나는 [주(酒)간여행]*맥주 외에도 여러 종류의 술을 다룰 예정이지만, 맥주를 제일 즐겨 마십니다” 전세계가...

<별별 동물> - 반려견 백과사전 깍쟁이 말티즈

작성자: CBMED, 작성일: 02-12, 조회: 1371
말티즈 역사말티즈는 역사가 오래된 견종 중 하나이며, 기원전 1500년경 지중해 몰타 섬으로 페키니아 선원들이 들여온 개가 말티즈의 근원이라고 합니다. 말티즈의 기원은 다소 불분명 하지만, 지중해 섬 몰타에서 유래했다는 설이 가장 잘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유럽에서도 가장 오래 사랑 받아온 견 종입니다. 르네상스 시대 ...

화유기: 화장품 유목민들을 위한 기초 지침서 – 겨울철 피부 관리법!

작성자: CBMED, 작성일: 02-12, 조회: 1224
화유기: 화장품 유목민들을 위한 기초 지침서 – 겨울철 피부 관리법! “피부 손상이 쉬운 겨울철, 어떻게 피부를 관리하는 게 좋을까?”“식재료를 이용한 천연팩” 평소에도 건조한 기후를 보이는 밴쿠버! 겨울에는 특히나 건조함을 많이 느...

[슬기로운 캠핑 생활] - 캐나다 캠핑장 이용 시 주의사항

작성자: CBMED, 작성일: 02-12, 조회: 1741
[슬기로운 캠핑 생활] - 캐나다 캠핑장 이용 시 주의사항 "캠린이들 모여라~  미리 숙지하고 가서 눈치 보지 않고 안전하게 캠핑하자! 캐나다 밴쿠버에서 캠핑을 하는 것이란 처음이 어렵지 두 번 세 번은 어렵지 않습니다. 주의사항을 모르신다면 옆 캠프사이트와 얼굴 붉히...

발렌타인데이에 볼만한 영화 4편 추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2-11, 조회: 1476
발렌타인데이, 특별한 계획 있으신가요? 이번 발렌타인데이에는 근사한 레스토랑 대신 집에서 맛있는 음식에 와인 한잔하며 보내시는 분들이 많을 것 같습니다. 발렌타인데이 저녁, 맛있는 식사를 한 후, 혼자 혹은 가족과 함께 로맨틱한 영화를 보며 분위기를 내보시는 건 어떨까요? 이번 호에서는 특히나 발렌타인데이 때 보면 더 좋...

인생보다 찬란한 유콘 준주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2-11, 조회: 1123
캐나다의 유콘 준주의 모토는 “인생보다 찬란한”입니다. 뭔가 알 것 같으면서도 정확히 무슨 뜻인지 모를 것 같은 이 모토는 사실 유콘 준주의 특성에 기인합니다. 유콘 준주는 사막 같은 사구와 급류 강에서부터 눈 덮인 빙하와 거대한 계곡까지 여러 종류의 인상적인 지형과 믿기 힘든 풍경을 품은 아주 야생...

싱글들이 초콜릿과 와인을 즐기는 방법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2-09, 조회: 1344
로맨틱한 저녁 식사, 하트 모양이 잔뜩 그려져 있는 초콜릿들이 즐비해 있는 상점, 사랑을 듬뿍 담은 꽃바구니 등, 해마다 2월이 되면 여기저기서 로맨틱한 장면들이 연출되는데요, 연인이 없는 싱글분들에게는 아무리 로맨틱함이 가득한 2월이라 해도 발렌타인 데이는 그저 지나가는 하루라고 생각하실 수도 있을 것 같아요. 그래서 ...

2021년 아이스 페스티벌의 주제는 "세계 일주 여행"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29, 조회: 1699
블루어-욕빌 2021 아이스페스트가 올 2월 공식적으로 수 톤의 얼음조각으로 돌아온다고 발표 했습니다. 이번 행사의 주제는 세계 일주 여행이며, 방문객들은 전 세계 곳곳으로 여행하는 느낌을 받을 수 있을것이라고 밝혔습니다. 2월 26일 부터 28일 까지 진행되는 이벤트에는 51개의 랜드마크 및 도시를 상징하는 조...

매니토바 주에 곳곳에 숨어 있는 캐나다의 멋진 휴가지들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26, 조회: 1258
가식 없는 진정성을 가진 곳,매니토바 주에 숨어있는 명소를 알아보겠습니다.매니토바주는 대한민국의 약 6.4배에 달하는 면적을 가진 곳으로, 캐나다 한가운데에 위치해 있으며 서쪽으로는 서스캐처원주, 동쪽으로는 온타리오주, 북쪽으로는 누나부트주가 있습니다. 북부에 위치한 유콘 준주나 누나부트 준주 등을 제외하곤 캐나다에서 가...

겨울에 하는 캐나다 여행, BEST 3!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25, 조회: 1591
아름다운 자연과 모험을 즐길 수 있는 계절, 겨울!캐나다의 겨울을 더 아름답게 즐길 수 있는 방법 3가지를 소개해드립니다.여행하기 좋은 시즌은 아무래도 날도 따듯하고 해도 긴 여름이 아닐까 합니다. 하지만 캐나다 여행은 겨울도 여름 못지않게 볼거리와 체험할 것들이 참 많은데요. 추위에 꽁꽁 언 몸을 따듯하게 녹여줄 스파(...

캐나다에서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일하시는 '미사'님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19, 조회: 1389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저는 정미사입니다. 현재 인테리어 디자이너로 일하고 있고, OCAD에서 환경 디자인 전공했습니다. 현재 캐나다 생활은 9년 차 되어가고 있습니다. 지금 다닌 직장은 근무한지 10개월 되었고요. 총 업무 기간은 2년 조금 넘었습니다.토론토 생활 어떠세요?저는 너무 만족하고 있어요. 한국에서도 20살까지...

Sweet Dessert Wine들과 함께 달콤한 새해 보내는 방법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1-09, 조회: 1498
저마다 크고 작은 무게의 짐을 가득 안고 버틴 지난 한 해가 지나가고 2021년 새해가 밝았네요. 정처 없이 흘러가는 인생의 시간 앞에서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그저 모든 순간을 감사하고 사랑하는 일일 뿐임을 깨닫는 지난 한 해였는데요. 우리 모두 정말 수고하셨다는 말을 꼭 전하며 이번 호 컬럼을 시작하고 싶네요.&nb...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CBM PRESS TORONTO – 2021년 3월호 (Vol.78)
CBM PRESS TORONTO – 2021년 2월호 (Vol.77)
CBM PRESS TORONTO – 2021년 1월호 (Vol.76)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