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3D 디자이너 '의진'님 인터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People 캐나다 3D 디자이너 '의진'님 인터뷰

페이지 정보

작성자 Julian 댓글 0건 조회 1,216회 작성일 20-06-09 11:08

본문

캐나다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인터뷰


 자기소개?

저는 공의진이라고 합니다. 캐나다에는 한 10년 전쯤에 가족들과 함께 처음 런던(ON)에 같이 이민을 오게 되었고요. 고등학교 그리고 OCAD 대학에서 Industrial 디자인을 전공하고 현재는 "3D FACTORY"라는 3D 프린트 서비스 프로바이더에서 3D 디자이너로 일을 하고 있습니다. 


 3D 디자이너는 어떤 직업인가요?

조금 생소할 수도 있는 직업이긴 한데요. 일단 제가 하고 있는 분야는 3D프린트를 위주로 하고 있어요. Kickstarter나 소규모 회사들의 경우에는 3D프린터를 이용해서 프로토타입을 제작하기 위해서 저희를 찾아오시는 고객분들이 많이 있으시거든요. 본격적인 제품의 대량생산을 앞두고 간단하게 한 두 개 정도? 만들어보고 문제점을 파악하고 보완해야 할 부분들 같은 걸 확인하기 위해서죠.


하지만 이렇게 꼭 3D 디자이너가 일하는 곳이 제품 쪽에만 한정되어있는 것도 아니에요. 왜 분양 하우스 같은 곳에 들어가 보면 미니어처로 빌딩을 만들어 놓기도 하잖아요? 그런 빌딩이나 건물들의 도면을 기반으로 모델링을 하시는 분들도 계시고, 아니면 영화에서 쓰이는 대부분의 소품 또한 3D 디자이너분들이 제작하죠. 혹은 인테리어 분야에서 일하고 계시는 3D 디자이너분들도 있습니다.


물론 그 업무에 대한 상세한 내용을 놓고 보자면 엄밀히 다르겠지만, 큰 맥락에서 보자면 다들 비슷한 일들을 하는 3D 디자이너라고 볼 수도 있겠네요. 


 어떻게 3D 디자이너가 되었나요?

대학교에 다니고 있을 때 우연히 3D 프린터를 사게 돼서 그걸 몇 번 해보다 보니까 제가 이 분야에 흥미를 많이 가지고, 재미도 느끼고 있다는 걸 알게 되었어요. 그러다가 첫 회사(조명 관련)에 취직을 하였지만 제가 생각했던 것과 조금 다르다는 게 느껴지더군요. 따라서 얼마 되지 않아 이직하기 위한 곳들을 알아봤고, Linkedin, indeed, Glassdoor 등의 사이트를 통해서 찾다가 지금의 직장에 취업하게 되었습니다. 


인터뷰에서 특별히 어려운 건 없었지만, 면접을 보면서 생각보다 많은 툴을 다룰 줄 알아야 한다는 걸 요구하길래 살짝 당황하긴 했었어요. 그 당시에는 지금 처럼 많은 프로그램을 다루지 못했으니까요. 그래도 금방 합격을 통보받았고, 3개월의 프로베이션 기간을 마치고 정직원이 되었습니다.


 어떤 일들을 하나요?

3D 디자이너라고 해서 온종일 컴퓨터에만 앉아있지는 않고요. 3D 프린트를 쓰기 위한 준비과정도 해야 하고, 매니저가 도움을 필요할 때는 도와줄 때도 있고, 또 클라이언트를 직접 대하고 미팅을 진행하고 여러 가지 일들을 하는 것 같아요. 그리고 항상 3D 프린트는 시간이 오래걸리지만 어떤 특정한 오류로 인해서 'Fail'이 되는 경우가 생기거든요. 따라서 그런 걸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서 자주 체크를 해주는 것도 해야 할 일 중에 하나이고요.


1676709092_GmKsUJwc_6d5a57bd67358e1c0f6849cf17cb782de3b21a27.png


 힘들었던 일이 있을까요?

아무래도 3D 프린트의 경우에는 그 재료나 과정에 있어서 그 비용과 시간이 상당히 많이 들어가요. 하지만 혹시나 가끔 기계의 오작동이나 오류로 인해서 그 프린트가 클라이언트가 원하는 대로 나오지 않는 상황이 있어요. 이걸로 인해 그 낭비되는 비싼 재료비도 아깝지만, 제 기분도 썩 그리 좋지는 않거든요. 또 이런 오류로 인해서 기한 내 맞추지 못 하는 일이 생겨 화를 내는 클라이언트를 상대해야 하는 것도 그렇게 기분 좋은 일은 아니고요. 이런 기계의 오류가 나게 되면 거기에 대한 책임이 저한테 있기도 하니까, 힘들다기 보다는 조금 속상하고 클라이언트들에게 미안한 적이 많이 있었던 것 같아요.


 일을 하면서 좋았던 경험은?

아무래도 제가 만들었던 프로토타입이 클라이언트 회사에서 추진이 정말 잘돼서, 최종 생산과정까지 진행이 되고, 마지막에 제품으로 출시되는 것까지 보자면 그럴 때는 굉장히 뿌듯한 것 같아요. 조금 보람차다는 느낌이 들기도 하고요.


1676709092_Cp9quWJ4_3091cc2bed81c8ff02a9e8fdc5e10a3e91fb1831.png


 어떤 분들에게 이 직업을 추천하나요?

일단 어쨌든 3D 디자인이라는 것도 '제작', 그러니까 실제로 만들어지는 일이다 보니까, 손으로 무언가를 창조하는 걸 좋아하시면 괜찮으실 것 같아요. 쉽게 말하자면 레고나 프라모델, 공작과 같은 '만들기'를 좋아하시는 분들의 적성에 잘 맞을 거라고 생각하고요.


컴퓨터 프로그램 같은 경우가 조금 중요한 부분이긴 한데 저 같은 경우는 10개에서 15개 정도의 툴을 쓰거든요. 어디까지 '그 정도 쓸 수 있다면 좋다'인 거구요. 꼭 필요한건 아닙니다. 하지만 이렇게 프로그램을 쓰기 위해서는 어느 정도 기본적으로 컴퓨터는 잘 쓰실 줄 알아야 하지 않을까 싶네요.


 앞으로의 목표는? 

언젠간 작게라도 제 3D  프린트 샵을 차려보고 싶다는 게 지금 아주 조그마한 목표입니다. 


인터뷰룸 유투브 채널



CBM PRESS TORONTO 6월호, 2020

페이스북 : @cbmtoronto  

인스타그램 : @cbm_press_toronto

Copyright© 2014-2020 CBM PRESS TORONTO All rights reserved.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one root
YCtea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463건 1 페이지
토론토 라이프 목록

오직 나만을 위한 미니 카페, 홈 카페 - 와플 시리즈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7-05, 조회: 48
나만의 취향으로 꾸미는 우리 집 안의 작은 카페 작은 기계 하나로도 가능해요나만을 위한 홈 카페 그 두 번째 시간입니다. 여러번의 셧다운 때문에 더 이상 삼시세끼 차려 먹는 재미로는 하루가 채워지지 않으시죠? 그럴 땐, 하루에 한 시간이라도 나만을 위해 이쁘게 준비하고, 사진도 찍고 즐기기도 하는 미니 홈 카페를 차려보는...

여름 액티비티, 코로나19 위험도는 얼마?

작성자: CBMED, 작성일: 07-03, 조회: 1807
여름 액티비티, 코로나19 위험도는 얼마? "캠핑부터 야외 바비큐까지" 캐나다 언론사 CBC에서 여름을 맞이해 각 여름 액티비티별 코로나19 노출 위험도에 대해 발표하였습니다.CBC 측은&...

견과류를 꼭 먹어야 하는 이유

작성자: Julian, 작성일: 06-29, 조회: 1431
고소하고 바삭한 식감 덕에 한 번 먹으면 멈출 수 없는 영양 만점 간식 견과류! 견과류는 건강한 간식이라 많은 양을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다고 오해하는 분들도 많은 것 같습니다. 그래서 식단 관리할 때 견과류는 하루에 얼마만큼 먹는 게 좋을지 알려 드리겠습니다. 착한 지방 vs 나쁜 지방대부분의 견과류는 착한 지...

건강한 다이어트의 기준은?

작성자: CBMED, 작성일: 06-28, 조회: 1372
건강한 다이어트의 기준은?“주 1kg 이상 빼면 안 좋아”뜨거운 여름입니다. 여름은 꽁꽁 싸맸던 겨울과 달리 옷이 얇아지면서 몸매가 더 부각되기 마련입니다. 이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여름 대비 다이어트를 열심히 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하지만 급작스러운 다이어트는 요요 현상을...

밴쿠버 근교에 이런 워터파크가? Big Splash Water park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6-28, 조회: 1098
빅 스플래쉬 워터파크(Big Splash Water Park)뜨거운 여름이 다가옵니다. 밴쿠버 여름은 햇볕이 강해서 하늘 아래 있으면 따갑다 싶을 정도로 뜨겁게 느껴지지만, 습기가 적어 일단 그늘만 들어가면 시원하고, 바람이 불면 더위를 잠시 잊을 수 있는 편입니다.습도가 높아 후터분한 무더위는 아니라서 그래도 비교적 더...

캐나다 복권 어떤 종류가 있을까?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6-21, 조회: 1877
캐나다는 복권을 좋아하는 나라? 우리나라 사람들에게 복권은 굉장히 중요한 존재가 아닐까 싶습니다.  많은 분이 '로또가 되면 ~를 할 거야'라는 식으로의 농담도 자주 주고받곤 하니까 말이죠. 캐나다 역시 북미에 위치한 복권 애호국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국민들이 대중적으로 다양한 ...

와인 영화와 함께 한 잔 하시면 좋을 와인 5종 추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6-20, 조회: 1304
높고 청량한 하늘에서 불어오는 바람이 너무나도 따뜻하지만 이따금 외출할 때면 답답한 마스크에 가려져 그 산뜻한 공기를 온전히 느끼는 것마저도 어려워진 요즘, 모두 잘 지내고 계신가요? 모두가 힘든 시간을 보내고 계시지만, 특히 우리 모두의 일상을 위해 Front Line에서 열심히 일하고 계시는 모든 분께 감사의 말씀을 ...

숨겨진 토론토 명소 9개 - 2편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6-16, 조회: 1534
비상사태 끝나면 어디 새롭게 가볼 곳 없을까?토론토에도 있다! 아무도 모르는 나만 아는 히든 스팟!길고 긴 겨울이 지나고 드디어 봄이 찾아 오고 있는 것 같습니다.  비록, 바이러스 대유행으로 아직은 지난 봄들과 같이 즐길 수는 없지만, 조만간 밖으로나가 봄을 온몸으로 만끽할 수 있는 그 날을 고대하며,...

치즈 먹으면 살 찌나요?

작성자: Julian, 작성일: 06-16, 조회: 1557
"치즈는 우유로 만들었으니까 살 안 찌겠죠?" 이런 생각 한 번쯤 해봤을 것 같습니다. 먼저 우리는 치즈에 대해 알아볼 필요가 있습니다. 치즈란?치즈는 우유에 유산균을 넣어서 발효시킨 제품으로 발효되는 동안 분리된 유청을 모두 제거해  우유의 단백질을 응고시킨 결과물입니다. 네이버 지식...

토론토 미술관•박물관 총정리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6-15, 조회: 1450
토론토에서 예술을 즐길 수 있는 모든 곳들을 모아봤습니다캐나다 토론토에는 예술과 미술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이 궁금해할 곳들이 많이 있습니다. 그만큼 예술적 가치가 높은 작품들, 수 만 가지의 종류들로 빼곡히 채워진 박물관, 아프리카, 이집트, 아시아 등 세계 각지의 예술품들을 볼 수 있는 다양한 장소가 이곳 토론토에 있기...

브런치와 디저트 메뉴로 사랑받는 와플의 모든 것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6-15, 조회: 1302
와플에도 여러 종류가 있다는 것 알고 계셨나요?이번 호에서는 와플의 유래, 종류 그리고 레시피까지 모두 알려드리겠습니다. 와플의 유래와플은 중세 시대 유럽에서 처음 만들어졌는데, 팬케이크를 만들다 실수로 고기 망치로 굽고 있던 팬케이크 반죽을 누른 것에서 기원합니다. 기원에서 알 수 있든 와플은 특유의 요철 모양...

더워지는 날씨, 차내 손 소독제 방치하지 말아야...

작성자: CBMED, 작성일: 06-14, 조회: 1681
더워지는 날씨, 차내 손 소독제 방치하지 말아야... 여름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이제 그늘 없는 곳에 차를 주차하면 순식간에 차 내부 온도가 상승하는데요. 일본 소방청에 따르면, 알코올 도수가 67 % 이상인 제품을 내부 온도가 올라간 차내에 놔둘 경우, 화재 위험이 있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차량 내부가...

영화는 추억을 담은 보물상자다

작성자: Julian, 작성일: 06-12, 조회: 1118
영화음악의 거장 엔니오 모리코네의 매혹적인 선율이 영화를 더욱 빛낸, 영화와 함께 성장한 세대라면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삶 속에서 피어난 영화 이야기’  음악이 영화를 만났을 때 3영화를 재미있게 감상한 후에 흔히 “영화 속에 빨려 들것만 같았다”라...

캐나다 3D 디자이너 '의진'님 인터뷰

작성자: Julian, 작성일: 06-09, 조회: 1217
캐나다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인터뷰 자기소개?저는 공의진이라고 합니다. 캐나다에는 한 10년 전쯤에 가족들과 함께 처음 런던(ON)에 같이 이민을 오게 되었고요. 고등학교 그리고 OCAD 대학에서 Industrial 디자인을 전공하고 현재는 "3D FACTORY"라는 3D 프린트 서비스 ...

소중한 내 피부를 위해, 자외선 차단제에 대한 모든 것!

작성자: Julian, 작성일: 06-05, 조회: 1479
토론토 여름의 뜨거운 햇살!자외선 차단제로 우리의 피부를 보호합시다.뜨거운 햇살을 느낄 수 있는 토론토의 여름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하지만, 날이 좋다고 그냥 나가게 되면 우리의 피부는 상할 수 있습니다. 자외선 차단제는 왜 꼭 발라야 하며, 어떤 자외선 차단제가 좋은 것일까요? SPF 수치가 높으면 모두 좋은 제품일까요...

오직 나만을 위한 미니 카페, 홈 카페 - 400번 젓기 시리즈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6-03, 조회: 1401
내가 제일 잘 아는 곳에서 나만을 위한 메뉴로 자신에게 주는 힐링! 요즘 핫한 홈 카페는 무엇이 있을까?어머님들이 집에 모여 과자 에이스를 하나씩 앞에 두고, 인스턴트 커피를 즐기며 도란도란 얘기하는 모습. 한국인들의 회사 생활에 절대 빠질 수 없는 점심시간만 되면 하나씩 자판기 종이컵을 들고 수다를 떠는 모습. 모두 익...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CBM PRESS TORONTO – 2020년 7월호 (Vol.70)
CBM PRESS TORONTO – 2020년 6월호 (Vol.69)
CBM PRESS TORONTO – 2020년 5월호 (Vol.68)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