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겨울 꼭 가봐야 할 겨울왕국 캐나다 겨울여행지 TOP7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Entertainment 올 겨울 꼭 가봐야 할 겨울왕국 캐나다 겨울여행지 TOP7

페이지 정보

작성자 DanielSong 댓글 0건 조회 4,190회 작성일 19-11-26 20:42

본문

:: 올 겨울 꼭 가봐야 할 겨울왕국 캐나다 겨울여행지 TOP7 ::


     차갑고도 시린 계절 겨울, 이 계절에 가장 잘 어울리는 여행지를 손꼽아 보자면 역시 캐나다를 빼고 이야기할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연중 절반 이상의 시간을 겨울로 보낸다고 말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늘 기록적인 추위를 기록하는 이 거대한 대륙 캐나다. 얼마 전에는 캐나다 사람보다 추위에 대해 더 잘 아는 사람이 어딨냐는 자신감을 보였던 캐나다구스 CEO의 인터뷰가 공개되어 화제를 모으기도 했습니다.


도대체 그렇게 추운 캐나다에, 왜 요즘 더 많은 여행을 이곳으로 계획하는 것일까요? 저는 그 이유를, 겨울만의 짙은 매력을 가장 잘 보존하고 있는 나라이기 때문이라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캐나다에 아무리 오래 살아도, 그야말로 "살을 에는" 강추위 앞에 여전히 적응이 될 것 같아 보이지 않지만, 캐나다의 겨울이 그렇게 싫지만은 않습니다.


한국과는 분명히 다른 캐나다 겨울만의 바이브가, 그 감성이 분명한 메리트로 존재하기 때문인데요. 혹시, 올겨울 이 춥고 추운 캐나다 국내여행을 계획하고 계시나요? 그렇다면, 어떤 곳으로 방문할지 결정은 하셨나요? 세계 2위에 랭크된 이 큰 땅덩어리를 가진 캐나다에서 어딜 가야 잘 갔다는 소릴 들을지 고민이시죠? 그렇다면, 오늘 제가 소개해 드리는 다음의 여행지 7군데를 확인해보세요. 올겨울 여행 플랜을 세우시는데 분명히 좋은 아이디어를 얻으실 수 있을 거라 자신합니다. 오늘은 캐나다 겨울철 여행 명소 TOP 7 군데를 선정하여 소개해 드립니다. 이중 도심 속 이벤트 중에서는 북미권에서도 꽤 큰 규모를 자랑하는 토론토의 크리스마스 마켓 이벤트 정보도 자세하게 다루어 보겠습니다.



2516102457_mV8G14Ts_6ab5729be7b4970fd03014dcbf7a065b38cda626.jpg

[ Photo Credit @SHUTTERSTOCK ]


1) Skate on the Rideau Canal _ (오타와 리도 운하 스케이트 트레일)


캐나다의 수도인 오타와는 자연의 매력과 도심의 활발함이 조화를 이루는 아름다운 도시입니다. 중소도시 느낌으로, 한국의 대전과 비슷한 느낌이랄까요. 딱히, 할 수 있는 특별한 이벤트가 많은 곳은 아니지만, 방문해 보시면 그 특유의 편안함과 여유로움 속에서 캐나다만의 매력적인 감성을 느끼실 수 있을 거예요.


오늘 소개해 드리는 트레일은, 2007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리도 운하로, 겨울철에는 이렇게 천연 아이스 링크장으로 변신해 관광객들을 맞이합니다. 전체 운하의 길이는 202KM에 이르는 거대한 운하이지만, 겨울 이벤트로 스케이트 트레일로써 이용이 가능한 구간은 7.8KM 정도로 여전히 길고 큰 규모를 자랑합니다. 올림픽 대회 경기를 위한 아이스 링크 크기에 버금가며, 일반인들이 이용할 수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아이스 링크장으로 손꼽힙니다.


한겨울로 접어들기 전까지는, 운하 구간의 컨디션에 따라 운행 구간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1월 이후부터는 모든 구간이 얼기 때문에 전체 구간을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2516102457_Tzr7OxHd_1f525826f31fe4d2249d69ee8e450bba7f153131.jpg




2516102457_3xCJuIgo_827840809e1c911c9ef8f78df43878b0a021090f.jpg


[ Photo Credit @SHUTTERSTOCK ]


2) Explore the Majesty of Whistler(2010 겨울 올림픽 개최 도시)


2010 겨울 올림픽을 성공적으로 개최했던 캐나다 겨울의 매력을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는 캐나다 휘슬러. 휘슬러는 겨울철 특히 유명 스키장들의 연이은 개장으로 겨울 스포츠를 즐기는 분들에게 최적의 장소가 될 것 같습니다. 물론, 극한의 추위에 대비해 따뜻한 방한용품을 구비해 오시는 것을 꼭 강조해서 말씀드리고 싶어요.


자연 속에서 즐기는 스키는, 사실 한국 분들에게 있어서 더 큰 로망이지 않나 싶은데요. 북미권에서 최고의 스키 리조트로 선정되기도 하는 등 휘슬러는 스키족들을 위한 최고의 장소임에 틀림없어 보입니다. 남녀노소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겨울 스포츠가 다양한 레벨에 맞게 준비되어 있어, 선택할 수 있는 레인지 셀렉션도 폭넓게 제공됩니다.


사방이 눈에 뒤덮인 아름다운 절경을 보며 현지 테라피를 즐기는 힐링족들의 방문도 많은 곳인데요. 대 자연의 신비로움이 그대로 느껴지는 휘슬러에서 광활한 캐나다의 겨울을 제대로 느껴보시는 것도 참 좋을 것 같습니다.



2516102457_p6TbDFHI_6b3fadb08283f5d9fb733adec94ce7b6bb2df056.jpg




2516102457_D9CwO740_d851778f42dc026e5a0ae175f0e2172efc2d083f.jpg

[ Photo via maps.roadtrippers.com ]


3) Yellowknife (환상의 오로라 관광 명소)


옐로 나이프는 캐나다 노스웨스트 준주에 위치한 도시로 세계 최대의 오로라 관측 명소로 명성이 자자한 장소입니다. 미국 NASA에 의해 추천되는 오로라 명소인 만큼, 극한의 추위를 감당하면서까지 이곳을 찾는 관광객이 많은데요. 특히, 통계적으로 3일 체류 시 오로라를 관측할 확률이 95%로 높아 다른 오로라 관광지에 비해 높은 관측률을 자랑합니다.


오로라의 경이로움은, 사실 이렇게 사진이나 영상을 다 담아서 보여드리기가 어려운 것 같아요. 그 감격스러움과 감동스러움에 실제로 오로라를 관측하는 관광객들은 감동의 눈물을 흘리는 경우도 다반사입니다. 그만큼, 자연의 경이로움 앞에 그 꾸밈없는 실제의 아름다움에 매료되어 다시 찾는 재방문율도 높은 도시입니다.


비단, 오로라 관측만 볼거리로 제공되는 곳이 아니라, 겨울의 매력을 다양하게 품고 있는 도시인만큼 썰매개 체험, 숲속 눈길 트레일 박물관 등 생각보다 더욱 다채롭고 풍성한 즐길 거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2516102457_fD9mVPc0_2f9518df45339f15b218aa71ac0bec01182a604d.jpg





2516102457_RXoAhwOU_39d10d71d8b723a2e68ec5df3726b7dd7d92b725.jpg

[ PHOTO: FRÉDÉRIQUE MÉNARD-AUBIN/NUIT BLANCHE À MONTRÉAL ]


4) All-Nighter Exploring Montreal's Nuit Blanche(몬트리올 백야 축제)


밤새 화려한 불빛으로 물든 도심이 어둠에 가려지지 않는다 하여 붙여진 "백야 축제"인 누이 블랑쉬는 사실 토론토에서도 매해 개최되는 인기 이벤트 중 하나입니다. 그러나 백야 축제하면 몬트리올이 먼저 떠오를 만큼 그 규모 면에서는 월등히 앞서가는데요.


매년 수백만 명의 관광객이 찾는 도시인만큼 풍성한 먹거리와 더불어 밤새도록 즐길 거리가 가득해 찾는 이들의 만족도를 높여주고 있습니다. 무료 뮤지컬 공연, 겨울 스포츠 액티비티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되며, 오후 6시부터 다음날 오전 6시까지 밤새도록 진행됩니다.



2516102457_RLobV91q_cf900c150bc796ce804080d6b1558fb3a83f5160.jpg




2516102457_lRhXvpdI_64254a70b106e0a8c2209bd3ef62824af0a7d278.jpg

[ Image via MONT-TREMBLANT.CA ]


5) Go Biking in Mont Tremblant(바이킹 및 스키 명소 몽트랑블랑)


겨울철 캐나다 여행으로 찾는 많은 분들이 플랜을 세우는 곳으로 유명한 몽트랑블랑은, 유난히 많은 강설량으로 인해 각종 겨울 이벤트가 다양하게 개최되는 곳이기도 합니다. 특히, 마치 산악자전거를 즐기는 것처럼, 눈길을 헤쳐 달리는 스노우 바이킹 액티비티가 유명한 명소입니다.


눈길을 달리기 위해 특수 제작된 자전거로 힘차게 달리는 이색 액티비티로 캐네디언들 사이에서도 유명한 스포츠입니다. 그뿐만 아니라 스키장 리조트 시설도 다양한 옵션으로 마련되어 있어 필요에 따라 선택하여 방문하실 수 있습니다.



2516102457_pbr1Kc4l_5dac16d9ca197b60ea0b495cce858fec889fa632.jpg




2516102457_pgQ42KYX_30a548b72015b67d9668eeda11faf2126b32b03e.jpg

[ Image via MONT-TREMBLANT.CA ]


6) Snowshoe the Myra Canyon Trestles in Kelowna(설신을 신고 캐나다 겨울 전경을 만끽해 보자)


아마 오늘 소개해 드리는 장소 중에서 가장 잘 알려지지 않은 곳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BC 주에 위치한 Kelowna는 자연의 신비로움을 그대로 간직한 소도시로 주변에 대형 국립공원을 비롯하여 산과 와인 농장 등 대 자연에 둘러싸여 캐나다의 매력을 제대로 느껴보실 수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앞서 소개해 드린 다른 장소의 다소 액티브한 겨울 스포츠에 흥미가 없으시다면, Snowshoe(설신)을 신고 눈길을 걸으며 평화로운 캐나다의 겨울을 만끽해 보시는 건 어떨까요?



2516102457_ELok9qWN_b1d19955a4772dd167a7a3eff88da9e078bad0bb.jpg




2516102457_0hJ6Wwxl_c76ef26927d837c231f123dd1c6df6bcda2df769.jpg

7) Toronto Christmas Market (성탄절 감성 충만, 토론토 크리스마스 마켓)


한 해의 마무리는 토론토 크리스마스 마켓과 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이 이벤트는 연중 가장 많은 사람들이 기다리는 또 찾고 싶어 하는 연례 행사로써 자리매김하였습니다. 올해에는 11월 19일 오픈하여 크리스마스 3일 전인 12월 22일까지 운영하며 월요일은 휴일로써 문을 열지 않습니다.


주말의 경우 입장료가 발생되는데요. 올해에는 8불로 책정되었습니다. 토론토의 역사를 그대로 간직하고 있는 디스틸러리 지구에서 열리는 이벤트인 만큼 과거와 현대가 공존하는 상당히 매력적인 이벤트로 소개해 드리고 싶습니다.


로컬 상인들의 다양한 수제 예술품과 더불어, 캐네디언이 사랑하는 길거리 음식, 라이브 뮤직 공연 등 다양한 즐길 거리로 풍성하게 채워지는 겨울 이벤트로 늘 주목받고 있습니다. 단, 항상 많은 인파가 몰리는 행사이니 만큼 주말을 피해 평일 조금 이른 저녁 시간대에 찾아보시는 것을 추천합니다. 워낙 관심 있는 분들이 많아 토론토 크리스마스 마켓 사진은 몇 장 더 보여드릴게요.



2516102457_TgbsJPK4_5faa588db9c769943ca9ab4e14545c4db470adf4.jpg




2516102457_FuS4ig5V_89a4d30827883c21be4a7558323584b8b751ba02.jpg




2516102457_jPqDys1N_8fd6321cffc6df48ee22008896902a7c1a242d51.jpg




2516102457_FRDLziGB_0f1eba89a86ab8513d240f63ed52ce012c65d9f4.jpg

[ Above Christmas Market Images Credit @Daniel Song ]


2516102457_0qHl8PF7_91d083c38cb174dd3d848655196f96f27b2fba04.jpg


오늘은 이렇게 다양한 매력을 가진 겨울철 캐나다 여행 명소 7군데를 소개해 드렸습니다. 각 장소마다 가진 매력이 달라 어디로 떠나야 할지 저도 참 고민이 되는데요. 겨울의 차갑고도 쓸쓸한, 그렇지만 그 고요함 속에 자연이 선사하는 광활한 감동이 여전히 큰 메리트로 느껴집니다. 이 겨울 캐나다 국내여행을 계획하셨나요? 분명 후회 없는 멋진 여정이 되실 거라 확신합니다. 즐거운 여정길, 안전한 여정길 되시길 바라면서, 그럼 천혜의 자연환경이 살아 숨 쉬는 캐나다 겨울을 올 겨울 마음껏 만끽해 보시길 바라겠습니다.












[ 글/기획/구성 _ 에디터 송대열 Translated and rewritten by Daeyul Daniel Song _ Reference Source - /travel/canada/canadas-13-coolest-winter-travel-destinations/ on readersdigest.ca website, Lead image via SHUTTERSTOCK]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SOS side banner
one root

CBM 자막뉴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496건 1 페이지
토론토 라이프 목록

Vaughan 지역에 할로윈 Drive-thru 라이트 쇼가 열립니다.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9-21, 조회: 1759
조용한 할로윈이 예상되는 2020년, 올해 최초로 도입 되는 Halloween Night of light 쇼가 열릴 예정입니다. 차에서 내리지 않고 Drive-thru 형태로 진행 되는 이 이벤트는 10월 1일 부터 11월 1일 까지 번 지역에 위치한 7250 Keele  st 에서 열립니다. 이 드라이브 스루 ...

전설이 되어버린 가을 영화

작성자: Julian, 작성일: 09-15, 조회: 1100
3형제와 한 여인 사이에서 벌어지는 운명적인 기구한 러브 스토리에  가을의 멜로디를 담은분위기 있는 음악과 황홀한 자연 풍경만으로도 제목처럼 ‘전설이 되어버린 대표적인 가을 영화’ 음악이 영화를 만났을 때 6봄이면 사랑이 넘치는 로맨스 영화가 제격이고, 여름이면 오싹한 공포 영화나 ...

자동차 세차 - 다양한 세차 종류 2

작성자: Julian, 작성일: 09-14, 조회: 1342
어떤 방식으로 하느냐에 따라 달라지는 세차 결과!각자의 스타일에 맞는 세차 종류를 알아봅시다우리가 집 안을 청소하는 방법에 여러 가지 방법이 있듯이 세차에 있어서도 다양한 종류들이 있습니다. 하지만 모든 세차 방법이 동일한 결과를 낸다고 생각하신다면 오산입니다. 각각의 세차 방법에는 그에 상응하는 장점과 단점이 있기 마련...

특별한 도움이 필요한 아이를 위한 첫 단계

작성자: Julian, 작성일: 09-13, 조회: 1249
아이에게 꼭 필요한 도움을 주고 싶은 것은 어느 부모나 마찬가지,조금 특별한 우리 아이에게 정확한 도움은 무엇이 있을까요?학부모님들이 어린 영유아 자녀들을 키우면서 걱정하는 것 중 하나가 있다면 우리 아이가 다른 아이들과 조금 다른 행동을 보일 때가 아닐까 생각됩니다. 아이들 개개인의 특성이 다르기 때문에 모든 아이들이 ...

<별별 동물> - 사지 말고 입양하세요!

작성자: CBMED, 작성일: 09-11, 조회: 1757
<별별 동물> - 사지 말고 입양하세요! 타국 생활에 커지는 외로움 때문에 한 번쯤 생각해봤던 반려견! 하지만 반려견을 키우기 위해서는 많은 책임감이 따르고 입양 전에 이것저것 고민해야 할 것도 많습니다. 단순하게 털빠짐만 고민하고 있으시다면, 반려견 입양 전 체크해야 할 필수 사항들을 아래에...

오직 나만을 위한 미니 카페, 홈 카페 - 홈메이드 에이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9-11, 조회: 1328
나만의 취향으로 꾸미는 우리 집 안의 작은 카페 아주 쉬운 레시피로 특별한 음료를 즐기세요이번에는 아주 쉽지만 이쁘고 다양하게 시도해볼 수 있는 과일 에이드 레시피를 들고 왔습니다. 레시피가 매우 단순하고 준비물 또한 단순하기 때문에 더욱 추천해 드리고 싶은데요. 과일청을 만들 때는 다른 무엇보다 소독이 제일 중요하다고 ...

카사로마 유령의집, 레전드 오브 호러 티켓 오픈 (영상)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9-11, 조회: 1377
다가오는 할로윈을 맞이해서 고풍스러운 분위기의 카사로마 (Casa Loma)는 유령의 집으로 변할 준비를 하고있습니다. 레전드 오브 호러는 고전 공포 캐릭터들과 3D 프로젝션을 통해 으스스한 분위기를 연출 할 예정입니다. Covid-19의 영향으로 사회적 거리 설정, 마스크 착용, 시간별 제한등 새로운 프로토콜이...

캐나다에서 타투아티스트로 일하시는 '심욱진'님

작성자: Julian, 작성일: 09-09, 조회: 1188
캐나다 사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인터뷰,오늘은 캐나다에서 타투 아티스트로 일하고 계시는 욱진님의 이야기입니다.<Interview Room>은 캐나다에서 다양한 분야에 종사하시는 분들을 직접 인터뷰하고, 생생한 경험담, 팁, 정보 등을 전달하기 위해 시작된 프로젝트입니다.  자기소개 부탁드립...

각 나라의 국가대표 고양이 - 영국, 스코틀랜드, 러시아, 태국 편

작성자: Julian, 작성일: 09-08, 조회: 1455
품종에 상관없이, 고양이라면 모두 사랑스러운데요!이번 호에서는 각 나라 대표 고양이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영국 - 브리티시 쇼트헤어(British Shorthair)영국의 토종 고양이 '브리티시 쇼트헤어'입니다. 영국의 Harrison Wier란 사람이 처음 브리딩한 것으로 전해지는데요. 1871년 영국이 로...

캐나다 환절기 추천 크림

작성자: CBMED, 작성일: 09-05, 조회: 1465
화장품 유목민을 위한 기초 지침서캐나다 환절기 추천 크림 캐나다 여름이 지나가고 어느덧 가을이 성큼 다가왔습니다. 어느 나라에 있던 환절기에는 피부가 더 예민해지는데요. 민감해진 피부에 어떤 화장품을 써야하는지, 또 캐나다에서는 어떤 화장품을 어떤 가격에 팔며, 추천 제품이 무엇인지, ...

하루 정도는 떠나보자! 토론토 근교 당일치기 여행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9-04, 조회: 2697
여름의 끝자락에 아직도 휴가를 못 가본 분들을 위해토론토에서 당일치기로 다녀올 수 있는 여행지를 소개해드립니다(*Covid-19 으로 인해 변경된 정보가 있을수 있으니 꼭 홈페이지에서 운영 시간을 확인 해주세요) 끝나지 않을 것만 같던 무더위가 지나가고, 이제...

자전거 타며 여행하기 좋은 Winery 5곳 소개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9-04, 조회: 1667
하늘은 더 높이 청량하게 푸르르고 모든 땅의 곡식들이 고개를 숙이며 익어가는 계절, 가을이 왔습니다. 그렇게 덥던 여름도 어느덧 충분히 느낄 새 없이 지나가 버렸는데요, 파릇파릇한 자연을 조금이라도 더 즐기고 싶으실 분들을 위해 이번 9월호에서는 나이아가라에서 자전거를 타며 와이너리 투어하는 방법을 소개해 드릴까 한답니다...

이 차가 궁금하다 - 볼보 XC60

작성자: CBMED, 작성일: 09-02, 조회: 1504
다이나믹 스웨덴 SUV, 볼보 XC60“세상에서 가장 안전한 자동차 브랜드”“역동적 주행을 위해 설계한 중형 SUV” 스웨덴 고급 차 브랜드인 볼보의 대표 SUV 모델 XC...

캐나다 복권 어떤 종류가 있을까? Sonic Multiplier, Tripling RED 7s, Triple Millions, Bingo Multiplie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8-26, 조회: 1480
캐나다의 복권 너무나도 많은 캐나다 복권의 종류는 OLG 웹사이트에서 그 다양성을 확인할 수가 있는데요. 종류가 많은 만큼 게임방식 또한 약간씩 차이가 있기 마련입니다. 2020년 4월호부터 시작한 다양한 캐나다의 복권 소개, 이번 잡지 또한 캐나다에 있는 복권 중에서 몇 가지를 여러분들에게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

와인 칵테일과 함께 시원하게 올 여름 보내는 방법

작성자: Toronto, 작성일: 08-21, 조회: 1511
뜨거운 햇볕으로 가득 찬 공기의 열기가 우리의 이마에 땀을 송골송골 맺히게 하는 한여름이 왔어요. 누군가에게는 너무 더울, 또 다른 누군가에게는 따뜻하기만 한 이 더위는 저에게는 와인 한잔하기에 딱 좋은 핑계이자 구실 거리랍니다. 어떤 와인을 마실지 결정하는 데에는 함께 하는 음식뿐 아니라 날씨도 정말 많은 영향...

자동차 세차 - 다양한 세차 종류 1

작성자: Julian, 작성일: 08-16, 조회: 1741
어떤 방식으로 하느냐에 따라 달라지는 세차 결과!각자의 스타일에 맞는 세차 종류를 알아봅시다우리가 집 안을 청소하는 방법에 여러 가지 방법이 있듯이 세차에 있어서도 다양한 종류들이 있습니다. 하지만 모든 세차 방법이 동일한 결과를 낸다고 생각하신다면 오산입니다. 각각의 세차 방법에는 그에 상응하는 장점과 단점이 있기 마련...
게시물 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CBM PRESS TORONTO – 2020년 9월호 (Vol.72)
CBM PRESS TORONTO – 2020년 8월호 (Vol.71)
CBM PRESS TORONTO – 2020년 7월호 (Vol.70)
Copyright © cbmpress.com.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버전 보기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